박병호 2년 연속 50홈런·유희관 20승 관심

21일 재개 프로야구 후반기 전망

프로야구가 올스타 휴식기를 끝내고 21일 재개된다. 후반기에서는 역대 가장 치열한 순위 다툼이 이뤄질 전망인 가운데 박병호(넥센)의 2년 연속 50홈런과 유희관(두산)의 선발 20승 달성이 관전포인트다.

전반기는 삼성과 두산, NC가 3강을 이뤘다. 정규리그·한국시리즈 통합 5연패를 노리는 삼성이 잠시 주춤하면서 두산과 NC가 맹추격하는 양상으로 전개됐다. 삼성과 2위 두산은 1게임차, 삼성과 3위 NC도 1.5게임차에 불과하다. 4위 넥센 역시 삼성과의 격차가 4게임밖에 나지 않기 때문에 연승, 연패에 따라 선두권 경쟁은 더욱 요동칠 것으로 보인다. 
박병호·유희관

포스트시즌의 마지노선인 5위 싸움도 볼 만하다. 10개 구단 시대를 연 올해 프로야구에서는 처음으로 와일드카드 제도를 도입해 정규리그 5위 팀에도 포스트시즌 출전 기회를 준다. 비록 5위 팀은 4위 팀과 원정경기에서 2승을 해야 준플레이오프에 오를 수 있지만 단기 승부인 만큼 5위라도 ‘가을야구’에서 반란을 일으킬 가능성은 충분하다. 현재 5위 한화는 4위 넥센을 1.5게임 차로 추격 중이다. 시즌 개막에 앞서 삼성의 대항마로 꼽혔던 SK는 투·타 불균형 속에 6위까지 추락했다. 그래도 아직 한화에 1게임차로 뒤져 있어 추월 가능성은 충분하다.

최고 흥행구단인 ‘엘롯기’(LG·롯데·KIA)의 부활 여부도 관심사다. KIA가 7위, 롯데와 LG가 8∼9위에 머물러 있다. 아직 포기는 이르다. 지난해에도 LG가 전반기를 4위 롯데에 4.5게임차 뒤진 7위로 마치고도 후반기에 맹추격해 4위로 포스트시즌에 나선 바 있기 때문이다. KIA는 포스트시즌 막차를 탈 수 있는 5위와 5게임 차 간격을 두고 있다. 롯데와 LG도 5위와 각각 5.5게임, 7게임차다.

풍성한 개인 기록도 기대된다. 우선 박병호가 홈런왕 4연패를 노린다. 2012년부터 3년 연속 홈런왕에 오른 박병호는 전반기를 홈런 1위(30개)로 마감하며 사상 첫 4년 연속 홈런왕 등극 가능성을 높였다. 특히 52개의 홈런을 기록한 지난해에 이어 역대 최초의 2년 연속 50홈런까지 기대하고 있다. 타점 2위(83개)인 박병호는 역시 최초의 4년 연속 타점왕까지 바라보고 있다.

투수 부문에서는 유희관이 1999년 현대 정민태 이후 16년 만에 국내 선수 시즌 20승을 노린다. 다승 선두(12승) 유희관은 모든 승리를 선발승으로 채워 통산 8번째 선발 20승이 기대된다. 달성하면 국내 선수로는 1995년 이상훈(LG) 이후 20년 만이다.

이밖에 홈런 2위(28개)인 NC의 에릭 테임즈가 외국인 선수 최초의 50홈런과 2005년 래리 서튼(현대 유니콘스) 이후 10년 만의 외국인 선수 홈런왕에 도전한다. 또 그는 타점 선두(86개)를 달리고 있어 2008년 카림 가르시아(롯데) 이후 7년 만의 외국인 선수 타점왕 등극과 함께 2003년 이승엽이 기록한 시즌 최다 타점인 144타점을 넘어 KBO 리그 최초의 시즌 150타점까지 기대할 만하다.

유해길 선임기자 hkyo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레고블록 700개로 만든 '고질라 헬멧'
  • .지난 18년간 레고를 이용해 다양한 창작활동을 한 일본의 레고 마니아가 최근 자신의 작품을 소셜 미디어(SNS)에 올려 화제가 되고 있다.기루메론이란 닉네임의 그는 약 1개월간 700여 개의 레고블록을 조립해 고질라 머리를 본 따 실제 착용이 가능한 헬..
  • IOI 김세정, 외조부상···'뮤직뱅크' 사전녹화
  • 아이오아이(IOI),구구단 멤버인 김세정이 8일 외조부상을 당했다.9일 출연 예정이던 KBS2 뮤직뱅크는 사전녹화로 대체됐다.김세정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세정은 8일 외할아버지의 부음을 접하고 전북 김제에 마련된 빈소로 향했으며..
  • 문희준 "소율, 직접 끓여준 우엉차에 반해"
  • 가수 문희준이 예비신부 소율을 향한 마음을 고백했다.문희준은 8일 방송된 채널A 싱데렐라에서 2013년 가요 프로그램에서 소율을 처음 봤다며 처음엔 다른 가수의 팬인 줄 알았는데 빠빠빠 무대를 보고 가수인 줄 알게 됐다. 그때부터 눈이 갔다고 소..
  • 양현종 측 "일본서 제안 사실···확정은 아냐"
  • KBO리그 프리에이전트(FA) 시장에 남은 최대어 왼손 투수 양현종(28) 측이 일본프로야구 요코하마 DeNA 베이스타스 입단설에 아직 확정은 아니다라는 대답을 내놨다.일본 스포츠 전문지 데일리 스포츠는 9일 요코하마가 인재 쟁탈전에서 승리하며 한국..
  • 울다 웃은 블레이클리…모비스에 시즌 첫 3연승
  • 마커스 블레이클리가 롤러코스터를 타는 플레이 끝에 울산 모비스에 시즌 첫 3연승을 안겼다.모비스의 외국인 선수 블레이클리는 9일 울산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홈경기에서 이번 시즌 자신의 최다 득점인 31점을 넣고 리바운드 13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