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격의 거인’ 김신욱, 슈틸리케호 첫 승선

축구대표 동아시안컵 엔트리 발표

지난해 브라질 월드컵에서 한국은 조별리그 1무2패의 성적으로 눈물을 흘렸다. 한국의 위안이라면 196㎝ 장신에서 내뿜는 탁월한 제공권과 몸싸움 능력을 갖춘 ‘진격의 거인’ 김신욱(27·울산 현대·사진)의 발견이다. 월드컵에서의 활약으로 각광받던 김신욱은 지난해 인천 아시안게임 대표팀에도 와일드카드로 뽑혔다. 하지만 장밋빛 미래를 그렸던 김신욱은 아시안게임에서 오른쪽 종아리 부상을 입고 긴 재활의 시간을 거쳤다.

김신욱은 올 시즌 K리그 클래식 개막에 맞춰 복귀했지만 초반에는 부진을 면치 못했다. 교체로 그라운드를 밟던 그는 6월부터 차츰 본 모습을 보이기 시작했다. 그는 이번 시즌 K리그 클래식 22경기에 나서 8골을 터뜨리며 공동 2위에 이름을 올리고 있다.

완벽한 몸상태는 아니지만 강점을 서서히 드러내면서 대표팀 합류 희망을 이어가던 김신욱이 마침내 다시 태극마크를 달았다. 울리 슈틸리케 축구대표팀 감독은 20일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에서 동아시안컵에 출전할 23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슈틸리케 감독은 “김신욱은 꾸준히 지켜본 선수”라며 “지난해 아시안게임에서 부상을 입은 이후 올해 초까지 능력을 잘 보여주지 못했다. 하지만 지금은 체력에 문제가 없고 리그에서도 8골이나 넣었다”고 발탁 이유를 밝혔다.

이번 대표팀의 평균연령은 24.3세로 슈틸리케 감독이 부임한 후 가장 젊다. 1990년대에 태어난 선수가 18명. 골키퍼를 제외한 필드 플레이어 중에서는 김신욱이 최고령이다. 그만큼 김신욱의 어깨는 가볍지 않다. A매치에서 29경기 출전해 3골을 기록 중인 김신욱은 “팀이 하나가 될 수 있게 좋은 분위기를 만들어가겠다”면서 “공격수의 위치에서 어떻게 경기를 풀어갈지도 함께 고민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번 명단은 한국, 중국, 일본에서 뛰고 있는 선수들로 전원 구성됐다. 동아시안컵이 국제축구연맹(FIFA) A매치 기간에 열리지 않기 때문에 새 시즌 개막을 앞둔 유럽과 중동 리그 소속 선수들은 빠졌다. 그 덕분에 합류한 이찬동(22·광주FC), 권창훈(21·수원 삼성) 등 올림픽 대표팀에서 활약 중인 새내기들도 눈에 띈다.

수비형 미드필더 이찬동은 지난해 데뷔 첫 시즌 주전을 꿰차면서 광주FC 승격에 공을 세웠다. 이찬동은 거친 몸싸움도 겁내지 않고 상대를 압박하는 장점을 가져 전성기 시절 ‘진공 청소기’ 김남일(교토상가FC)을 닮았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번 대표팀의 최연소인 권창훈은 올 시즌 소속팀 수원에서 중원 사령관으로 자리매김했다. 프로 3년차인 그는 올 시즌 K리그 클래식 20경기에서 3골을 터트리는 등 꾸준함을 보여 슈틸리케 감독에 의해 낙점됐다.

대표팀은 다음달 2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중국과 2015 동아시안컵 첫 경기를 치른다.

최형창 기자 calling@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레고블록 700개로 만든 '고질라 헬멧'
  • .지난 18년간 레고를 이용해 다양한 창작활동을 한 일본의 레고 마니아가 최근 자신의 작품을 소셜 미디어(SNS)에 올려 화제가 되고 있다.기루메론이란 닉네임의 그는 약 1개월간 700여 개의 레고블록을 조립해 고질라 머리를 본 따 실제 착용이 가능한 헬..
  • IOI 김세정, 외조부상···'뮤직뱅크' 사전녹화
  • 아이오아이(IOI),구구단 멤버인 김세정이 8일 외조부상을 당했다.9일 출연 예정이던 KBS2 뮤직뱅크는 사전녹화로 대체됐다.김세정 소속사 젤리피쉬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세정은 8일 외할아버지의 부음을 접하고 전북 김제에 마련된 빈소로 향했으며..
  • 문희준 "소율, 직접 끓여준 우엉차에 반해"
  • 가수 문희준이 예비신부 소율을 향한 마음을 고백했다.문희준은 8일 방송된 채널A 싱데렐라에서 2013년 가요 프로그램에서 소율을 처음 봤다며 처음엔 다른 가수의 팬인 줄 알았는데 빠빠빠 무대를 보고 가수인 줄 알게 됐다. 그때부터 눈이 갔다고 소..
  • 양현종 측 "일본서 제안 사실···확정은 아냐"
  • KBO리그 프리에이전트(FA) 시장에 남은 최대어 왼손 투수 양현종(28) 측이 일본프로야구 요코하마 DeNA 베이스타스 입단설에 아직 확정은 아니다라는 대답을 내놨다.일본 스포츠 전문지 데일리 스포츠는 9일 요코하마가 인재 쟁탈전에서 승리하며 한국..
  • 울다 웃은 블레이클리…모비스에 시즌 첫 3연승
  • 마커스 블레이클리가 롤러코스터를 타는 플레이 끝에 울산 모비스에 시즌 첫 3연승을 안겼다.모비스의 외국인 선수 블레이클리는 9일 울산동천체육관에서 열린 2016-2017 KCC 프로농구 홈경기에서 이번 시즌 자신의 최다 득점인 31점을 넣고 리바운드 13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