칙칙했던 군부대 담장이 환해졌네

원주시 ‘디자인 프로젝트’ 효과
미술전공 장병 참여 미관 개선

강원도 원주시의 군부대 담장이 화사하게 변했다.

20일 원주시에 따르면 군부대가 많아 군사도시로도 불리는 도심 내 부대 담장에 문화재 그림을 그려넣는 사업을 시행하면서 주민들로부터 도시미관 개선에 한몫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군부대 담장이 문화재 등 벽화가 그려지면서 화사하게 변했다.
원주시 제공

군부대 담장을 개선하는 사업은 시와 제1군수지원사령부가 추진하는 디자인원주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지난 3월부터 진행하고 있다. 군부대 담장은 회색의 우울한 느낌을 주는 것은 물론 각종 낙서 등이 그려져 한때 흉물로 전락하기도 했다. 이 사업에는 대학에서 미술을 전공하고 있는 장병 14명이 참여해 칙칙했던 담장을 새로운 볼거리로 변화시키고 있다.

담장에는 원주의 등록문화재는 물론 특산물, 풍경화 등이 그려지면서 도시미관을 환하게 변화시키고 있다. 올해는 3개소의 담장에 벽화가 그려졌다. 원주시는 2012년부터 군부대와 협약하고 학교 및 군부대 담장에 벽화그리기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재료비만 지원하면서 도시 미관을 개선하는 효과를 거두고 있다. 현재 도심 내 군부대와 학교 담장 24개소 1만여㎡에 벽화가 완성됐다.원주시 관계자는 “도심의 군부대 및 학교 담장이 벽화로 바뀌면서 도시 분위기가 한층 밝아졌다”며 “지속적인 사업이 될 수 있도록 군부대와 협조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원주=박연직 기자 repo2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멋진 얼굴 마스크로 가리지 말아주세요'
  • 일본의 한 청각 장애인이신문에 투고한 짧은 글이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상대의 입 모양을 살펴야무슨 말을 하는지 이해할 수 있는 이 여성은 봄이면 이를 무력화하는마스크의 유행에 속수무책이라고 토로했다.마스크를 쓴 채 지하철을 이용해..
  • '문라이트', 작품상 포함 아카데미 3관왕 '이변'
  • 영화 문라이트가 예상을 깨고 아카데미 3관왕에 올랐다.문라이트는 26일(현지시간)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최우수 작품상을 수상했다. 이밖에도 마허샬라 알리가 남우조연상, 배리 젠킨스 감독이 각색상을 받으면서 3관왕..
  • 케이시 애플렉·엠마 스톤, 오스카 남녀주연상
  • 배우 케이시 애플렉(왼쪽)과 엠마 스톤이 아카데미 시상식 남녀주연상을 거머쥐었다.26일(현지시간) 미국 LA 돌비극장에서 제89회 아카데미 시상식이 열렸다.이날 케이시 애플렉은 영화 맨체스터 바이 더 씨로 남우 주연상을 받았다. 케이시 애플렉은..
  • LA다저스, 류현진 3월 2일 SF전 선발 가능성 시사
  •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3월 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스콧데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전에 선발로 나설 전망이다. 27일 현지 지역지인 오렌지카운티레지스터는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로 데이브 로버츠 LA다..
  • '은메달' 男 아이스하키, AG 역대 최고 성적
  • 한국 남자 아이스하키가 2017 삿포로 동계아시안게임에서 역대 최고 성적인 은메달을 따냈다.백지선(50미국명 짐 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26일 일본 삿포로 쓰키사무 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최종전(3차전)에서 3골 2어시스트로 해트트릭을 달성한 신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