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의 한국 봅슬레이 이틀 연속 '금빛 레이스'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
합계 1분53초65… 美 눌러

한국 봅슬레이가 이틀 연속 ‘기적의 레이스’를 이어갔다. 파일럿 원윤종(28)과 브레이크맨 전정린(24)으로 구성된 대표팀은 8일(한국시간) 미국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13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에서 1·2차 시기 합계 1분53초65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원윤종·전정린은 코디 배스큐·마이클 매커티(미국·1분54초36), 이보 드브륀·브로르 판데르지데(네덜란드·1분54초38) 등을 전날보다 더 여유 있게 제치고 정상에 섰다. 특히 전날 한국에 1위를 내준 ‘홈팀’ 미국이 장비를 대거 바꾸고 선수 구성에 변화를 주며 명예회복을 노렸음에도 태극전사들은 이를 뛰어넘었다.

한국 봅슬레이 대표팀의 원윤종(오른쪽)과 전정린이 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13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에서 우승한 뒤 기뻐하고 있다.
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 제공
전날 8차 대회에서 국제대회 사상 첫 금메달을 목에 건 대표팀은 이틀 연속 우승하며 가파른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틀 동안 벌어진 4번의 레이스 가운데 한 차례도 다른 팀에 1위를 내주지 않았다.

한국 봅슬레이는 이번 대회 전까지 국제대회에서 은메달 3개를 수확한 것이 전부였다. 아메리카컵은 올림픽이나 월드컵, 세계선수권대회에 비해 비중이 떨어지는 예선격의 대회다. 하지만 미국과 캐나다 등 봅슬레이 강국들이 다수 참가해 그 권위를 인정받는 대회다.

한국 썰매 종목은 ‘개척자’ 강광배 한국체대 교수가 1998년 스켈레톤 선수생활을 시작하면서 첫발을 내디뎌 본격적으로 국내에서 선수를 기르기 시작한 지 15년밖에 되지 않았다. 국내에는 정식 트랙이 아닌 평창의 스타트 연습장 한 곳밖에 없어 1년의 절반을 외국에서 보내야 하는 처지다. 강원도청 한 곳밖에 없는 실업팀은 4인승 팀 하나를 꾸리기도 버거운 처지다. 그럼에도 북미와 유럽의 강국이 참가한 대회에서 이틀 연속 1위를 차지하면서 국제 경쟁력을 갖췄다는 자신감을 얻었다.

김준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그릇 10개 머리 올리고 날라도···'38년 무사고'
  • 지난 38년간 길이 2m, 폭 20cm짜리 쟁반을 머리에 이고 음식 그릇을 날라온 중국의 60대 남성이 화제다.지금까지 30만그릇 넘게 음식을 날랐는데 단 한 번도 그릇을 깨뜨린 적 없다며 빈틈없는 실력을 자랑한다.23일(현지시간) 중국 환구시보 등 외신들에 따..
  • 엄태웅, '포크레인'으로 논란 6개월 만에 복귀
  • 배우 엄태웅이 영화 포크레인으로 복귀한다.25일 엄태웅의 소속사 키이스트측은 엄태웅이 김기덕 필름에서 제작하고, 이주형 감독이 연출하는 영화 포크레인에 출연한다. 최근 촬영에 들어갔다며 영화의 줄거리나 엄태웅이 맡은 캐릭터는 정확히 알..
  • '도봉순' 박보영 효과? 첫방 시청률 4% 돌파
  • 힘쎈여자 도봉순이 첫 방송부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지난 24일 첫 방송된 JTBC 새 금토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은 시청률 4.04%(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을 기록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드라마 불모지로 여겨진 금토 심야 11시대로 옮긴 이..
  • 류현진, 두번째 라이브피칭도 '굿'···곧 실전투구 할 듯
  •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두 번째 라이브 피칭도 성공적인 평가를 받아 곧 실전투구를 할 것으로 보인다.25일 MLB닷컴 다저스 담당인 켄 거닉 기자는 자신의 트위터에 류현진이 라이브 배팅 훈련 시간에 인상적인 투구를 했다. 다음 경기에서 공..
  • "맨유 남겠다"…루니, 잔류 선언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간판 스타인 웨인 루니(32)가 팀에 남는다. 루니는 24일(한국시간) 맨유 홈페이지를 통해 잔류를 공식 선언했다. 루니는 여러 클럽에서 관심을 보여준 것은 감사하다면서 나는 최근 논쟁들을 끝내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