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의 한국 봅슬레이 이틀 연속 '금빛 레이스'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
합계 1분53초65… 美 눌러

한국 봅슬레이가 이틀 연속 ‘기적의 레이스’를 이어갔다. 파일럿 원윤종(28)과 브레이크맨 전정린(24)으로 구성된 대표팀은 8일(한국시간) 미국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13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에서 1·2차 시기 합계 1분53초65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원윤종·전정린은 코디 배스큐·마이클 매커티(미국·1분54초36), 이보 드브륀·브로르 판데르지데(네덜란드·1분54초38) 등을 전날보다 더 여유 있게 제치고 정상에 섰다. 특히 전날 한국에 1위를 내준 ‘홈팀’ 미국이 장비를 대거 바꾸고 선수 구성에 변화를 주며 명예회복을 노렸음에도 태극전사들은 이를 뛰어넘었다.

한국 봅슬레이 대표팀의 원윤종(오른쪽)과 전정린이 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13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에서 우승한 뒤 기뻐하고 있다.
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 제공
전날 8차 대회에서 국제대회 사상 첫 금메달을 목에 건 대표팀은 이틀 연속 우승하며 가파른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틀 동안 벌어진 4번의 레이스 가운데 한 차례도 다른 팀에 1위를 내주지 않았다.

한국 봅슬레이는 이번 대회 전까지 국제대회에서 은메달 3개를 수확한 것이 전부였다. 아메리카컵은 올림픽이나 월드컵, 세계선수권대회에 비해 비중이 떨어지는 예선격의 대회다. 하지만 미국과 캐나다 등 봅슬레이 강국들이 다수 참가해 그 권위를 인정받는 대회다.

한국 썰매 종목은 ‘개척자’ 강광배 한국체대 교수가 1998년 스켈레톤 선수생활을 시작하면서 첫발을 내디뎌 본격적으로 국내에서 선수를 기르기 시작한 지 15년밖에 되지 않았다. 국내에는 정식 트랙이 아닌 평창의 스타트 연습장 한 곳밖에 없어 1년의 절반을 외국에서 보내야 하는 처지다. 강원도청 한 곳밖에 없는 실업팀은 4인승 팀 하나를 꾸리기도 버거운 처지다. 그럼에도 북미와 유럽의 강국이 참가한 대회에서 이틀 연속 1위를 차지하면서 국제 경쟁력을 갖췄다는 자신감을 얻었다.

김준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치약 대신 소다, 휴지 대신 물···년 2000만원 아끼는 女
  • 화장실 휴지는 물이나 헌 옷가지로 대신하자. 아이들 장난감은 벼룩시장에서 사는 게 좋겠네.조 매리슨(36)은 이같이 생각했다. 그는 각각 일곱 살, 다섯 살 난 아들을 키우는 전업주부다. 회계 감사원일은 수년 전에 때려치웠다. 그럼에도 조가 두 아이..
  • 김가연♥임요환, 혼인신고 5년 만에 웨딩마치 울린다
  • 배우 김가연, 전 프로게이머 임요환 부부가 혼인신고를 한 지 약 5년 만에 웨딩마치를 울린다.12일 한 매체는 연예계 관계자의 말을 빌려 두 사람이 오는 5월 정식으로 결혼식을 올린다고 보도했다. 두 사람의 소속사 나눔엔터테인먼트는 곧 입장을 정리..
  • 달샤벳 활동 마감 "1위가 소원이지만 또···"
  • 걸그룹 달샤벳이 앨범 활동을 팬들과 함께 마무리할 계정이다.지난달 5일 아홉 번째 미니앨범 내추럴니스(Naturalness)를 발매한 가운데 6주간의 활동을 끝내고 새로운 앨범 준비에 들어갈 예정이다.달샤벳은 오는 14일 신촌 유플렉스 제이드 홀에서 열리는..
  • 슈틸리케 감독 17일 귀국···최종예선 준비
  •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월드컵 9회 연속 본선 진출을 위한 준비 모드에 돌입한다. 12일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슈틸리케 감독은 한달 반 가량의 휴가를 끝내고 17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작년 연말부터 휴가를 떠난..
  • MMA 전설 케빈 랜들맨, 심장마비로 숨져
  • 전 UFC 헤비급 챔피언이자 두 차례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레슬링 챔피언에 오른 케빈 랜들맨이 11일(현지시간) 세상을 떠났다. 향년 45세.미국 폭스스포츠는 이날 랜들맨이 폐렴 증세로 병원에 입원했다가 심장마비로 숨을 거뒀다고 전했다. 오하이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