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의 한국 봅슬레이 이틀 연속 '금빛 레이스'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
합계 1분53초65… 美 눌러

한국 봅슬레이가 이틀 연속 ‘기적의 레이스’를 이어갔다. 파일럿 원윤종(28)과 브레이크맨 전정린(24)으로 구성된 대표팀은 8일(한국시간) 미국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13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에서 1·2차 시기 합계 1분53초65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원윤종·전정린은 코디 배스큐·마이클 매커티(미국·1분54초36), 이보 드브륀·브로르 판데르지데(네덜란드·1분54초38) 등을 전날보다 더 여유 있게 제치고 정상에 섰다. 특히 전날 한국에 1위를 내준 ‘홈팀’ 미국이 장비를 대거 바꾸고 선수 구성에 변화를 주며 명예회복을 노렸음에도 태극전사들은 이를 뛰어넘었다.

한국 봅슬레이 대표팀의 원윤종(오른쪽)과 전정린이 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13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에서 우승한 뒤 기뻐하고 있다.
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 제공
전날 8차 대회에서 국제대회 사상 첫 금메달을 목에 건 대표팀은 이틀 연속 우승하며 가파른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틀 동안 벌어진 4번의 레이스 가운데 한 차례도 다른 팀에 1위를 내주지 않았다.

한국 봅슬레이는 이번 대회 전까지 국제대회에서 은메달 3개를 수확한 것이 전부였다. 아메리카컵은 올림픽이나 월드컵, 세계선수권대회에 비해 비중이 떨어지는 예선격의 대회다. 하지만 미국과 캐나다 등 봅슬레이 강국들이 다수 참가해 그 권위를 인정받는 대회다.

한국 썰매 종목은 ‘개척자’ 강광배 한국체대 교수가 1998년 스켈레톤 선수생활을 시작하면서 첫발을 내디뎌 본격적으로 국내에서 선수를 기르기 시작한 지 15년밖에 되지 않았다. 국내에는 정식 트랙이 아닌 평창의 스타트 연습장 한 곳밖에 없어 1년의 절반을 외국에서 보내야 하는 처지다. 강원도청 한 곳밖에 없는 실업팀은 4인승 팀 하나를 꾸리기도 버거운 처지다. 그럼에도 북미와 유럽의 강국이 참가한 대회에서 이틀 연속 1위를 차지하면서 국제 경쟁력을 갖췄다는 자신감을 얻었다.

김준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양이 구조에 앞장섰던 남성, 알고 보니
  • 자칭 동물애호가라고 떠들던 남성이 고양이 수천마리를 도축해 팔아온사실이 밝혀졌다.극적으로 구출된 고양이들. 안전한 곳으로 옮겨졌다.최근 중국 인민일보 보도에 따르면 인터넷 등에서 고양이를 보호한다며 버려지거나 다친 고양이 등을 데려간..
  • 유상무, 강간 미수 무혐의 '검찰 불기소 결정'
  • 개그맨 유상무가 강간 미수혐의를 벗었다.유상무 소속사 코엔스타즈는 8일 공식 보도자료를 내고 검찰이이날 유상무 사건 불기소 결정을 내렸다고 전했다.이로써 유상무는 혐의 없음을 인정 받아 그동안의 마음 고생에서 벗어날 수 있게 됐다.그는 소..
  • '부산행', 영어 버전 리메이크 확정
  • 올해 유일한 1000만 영화인 부산행(감독 연상호)이 해외에서 리메이크 된다.투자배급사 뉴(NEW)는 8일 프랑스 제작사 고몽(Gaumont)과 영어 언어 판권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고몽은 레옹 제5원소 포인트 블랭크 등을 만든 제작사다.뉴 김우택 대표..
  • 이승엽, 최고령·최다 골든글러브 신기록 도전
  • 삼성 라이온즈 이승엽삼성 라이온즈 이승엽(40)이 KBO리그 역대 최다인 11번째 골든글러브 수상 대기록에 도전한다.이승엽은 오는 13일 서울 더케이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리는 2016 타이어뱅크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의 지명타자 부문 후보다.KBO 골든글..
  • 박태환, 쇼트코스 세계선수권 2관왕
  • 박태환(27)이 쇼트코스 세계선수권 2관왕에 올랐다.박태환은 8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윈저 WFCU 센터에서 벌어진 제13회 국제수영연맹(FINA) 쇼트코스(25m) 세계선수권대회 이틀째 남자 자유형 200m 결승에서 1분41초03으로 가장 먼저 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