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적의 한국 봅슬레이 이틀 연속 '금빛 레이스'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
합계 1분53초65… 美 눌러

한국 봅슬레이가 이틀 연속 ‘기적의 레이스’를 이어갔다. 파일럿 원윤종(28)과 브레이크맨 전정린(24)으로 구성된 대표팀은 8일(한국시간) 미국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13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에서 1·2차 시기 합계 1분53초65의 기록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원윤종·전정린은 코디 배스큐·마이클 매커티(미국·1분54초36), 이보 드브륀·브로르 판데르지데(네덜란드·1분54초38) 등을 전날보다 더 여유 있게 제치고 정상에 섰다. 특히 전날 한국에 1위를 내준 ‘홈팀’ 미국이 장비를 대거 바꾸고 선수 구성에 변화를 주며 명예회복을 노렸음에도 태극전사들은 이를 뛰어넘었다.

한국 봅슬레이 대표팀의 원윤종(오른쪽)과 전정린이 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레이크플래시드에서 열린 2013 아메리카컵 9차 대회 2인승에서 우승한 뒤 기뻐하고 있다.
대한봅슬레이스켈레톤경기연맹 제공
전날 8차 대회에서 국제대회 사상 첫 금메달을 목에 건 대표팀은 이틀 연속 우승하며 가파른 상승세를 이어갔다. 이틀 동안 벌어진 4번의 레이스 가운데 한 차례도 다른 팀에 1위를 내주지 않았다.

한국 봅슬레이는 이번 대회 전까지 국제대회에서 은메달 3개를 수확한 것이 전부였다. 아메리카컵은 올림픽이나 월드컵, 세계선수권대회에 비해 비중이 떨어지는 예선격의 대회다. 하지만 미국과 캐나다 등 봅슬레이 강국들이 다수 참가해 그 권위를 인정받는 대회다.

한국 썰매 종목은 ‘개척자’ 강광배 한국체대 교수가 1998년 스켈레톤 선수생활을 시작하면서 첫발을 내디뎌 본격적으로 국내에서 선수를 기르기 시작한 지 15년밖에 되지 않았다. 국내에는 정식 트랙이 아닌 평창의 스타트 연습장 한 곳밖에 없어 1년의 절반을 외국에서 보내야 하는 처지다. 강원도청 한 곳밖에 없는 실업팀은 4인승 팀 하나를 꾸리기도 버거운 처지다. 그럼에도 북미와 유럽의 강국이 참가한 대회에서 이틀 연속 1위를 차지하면서 국제 경쟁력을 갖췄다는 자신감을 얻었다.

김준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결혼식서 신부 얼굴 보고 강에 투신한 남자
  • 부모의 강요로 결혼하게 된 남자가 신부 얼굴을 처음 본 후 자살을 시도했다.지난 27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중국 후베이성 스옌시에 사는 강 후(33)는 부모의 요구로 뜻하지 않은 중매결혼을 하게 됐다.매우 화가 났지만 부모님의 마음을..
  • 케이티김, 버클리음대 입학 비결 '화들짝'
  • K팝스타4 케이티김 버클리음대K팝스타4 케이티김, 버클리음대 반전 스펙 화제...입학 비결 물으니K팝스타4 케이티김이 버클리음대 출신이라는 사실이 알려지며 그녀의 스펙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29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
  • 유승옥 숨막히는 뒤태··· 화난 힙 '아찔'
  • 유승옥의스타킹 출연 모습이 새삼 화제다.유승옥은 과거1월17일 방송된 SBS 놀라운 대회 스타킹에 누드톤 원피스를 입고 등장했다.이어 그는걸그룹 EXID의 위아래 노래에 맞춰 아찔한 댄스를 선보인 바 있다.유승옥은 이날머슬마니아 세계대회 동양..
  • 김성근 감독 "이기니까, 더 흥분되네"
  • 29일 서울 목동야구장에서 열린 2015 프로야구 한화 대 넥센의 경기. 5-3으로 한화가 승리한 후 김성근 한화 감독이 모자를 벗어 관중들의 환호에 답하고 있다.목동구장 1루쪽 원정 관중석에서 김성근, 김성근을 연호하는 소리가 이어졌다. 김성근(73) 한화..
  • 모비스, 첫 3연패 시동 걸었다
  • 프로농구 울산 모비스가 사상 최초로 3년 연속 챔피언을 향해 첫발을 기분좋게 내디뎠다.정규리그 1위팀 모비스는 29일 울산 동천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농구 챔피언결정전(7전4승제) 1차전 홈 경기에서 양동근(18득점5어시스트), 리카르도 라틀리프(14득점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