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이대호, 9일 소속팀 오릭스 합류

제3회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을 마친 이대호(31)가 소속팀 일본프로야구 오릭스 버펄로스에 9일 합류한다.

WBC 1라운드에서 탈락 후 한국 대표팀과 6일 귀국한 이대호는 하루 쉬고 8일 일본으로 건너갔다.

이대호는 구단을 통해 "WBC가 정말 아쉽게 끝났다"며 "심기일전해 팀 승리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그는 WBC에서 한국의 4번 타자로 나서 세 경기에서 타율 0.455(11타수 5안타), 2타점을 수확했다.

이대호는 곧바로 시범경기에 출전해 타격감각을 끌어올리고 정규리그를 대비한다.

지난달 오릭스의 스프링캠프에 참가하지 않고 사이판에서의 개인훈련 후 대표팀 합동 훈련이 열린 대만으로 넘어간 이대호는 실전에서 페이스를 착실히 끌어올렸음을 입증해야 한다.

새로 오릭스 지휘봉을 잡은 모리와키 히로시 감독은 시범경기에서 왼손 거포 T 오카다를 1루수로 기용하고 있다.

팀 공격력을 극대화하고자 작년 좌익수를 본 T 오카다를 1루수로, 1루수 이대호를 지명 타자로 각각 기용할 방침이라 이대호가 타석에서 더 보여줘야 할 게 많다.

지난해 정규리그 144경기 전 경기에 출전, 퍼시픽리그 타점 1위(91개), 홈런 2위(24개), 최다안타 5위(150개)에 오르며 일본 진출 첫해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긴 이대호가 2년째에는 어떤 성적을 남길지 주목된다.

오릭스는 24일 시범경기를 마감하고 29일부터 지바현 QVC 마린필드에서 지바 롯데 마린스와 정규리그 개막전을 치른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어린이 소변 넣고 삶은 달걀이 무형문화유산?
  • 어린이 소변을 넣고 삶은 달걀 '동자단'이 최근 미국 뉴욕타임스에 소개됐다.중국 저장성 동양시에서는 매년 봄이 되면 10살 미만 아이들의 소변으로 달걀을 삶아 먹는 풍습이 있다.이 풍습은 지난 2008년 도시 무형문화유산에 등록되며 지역을 대표하는..
  • '듀스' 이현도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 수사
  • 1990년대 남성 듀엣 듀스로 활동했던 가수 이현도(43사진)씨가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게 됐다.29일 서울서부지검은 이씨의 강제추행 피소사건을 수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검찰에 따르면 이씨와 평소 친분이 있던 피해 여성 A씨는 2013년 9월2일..
  • 수애 "KBS 드라마 '우리 집에···' 검토 중"
  • 영화 국가대표 2로 3년 만에 스크린을 노크하는 수애가 드라마 차기작에 대해 언급했다.29일 한 매체는 수애가 KBS2 월화드라마 우리 집에 사는 남자 여주인공으로 캐스팅 될 가능성이 유력하다고 전했다.이에 수애는 세계일보와의 인터뷰에서 현재작..
  • 여름부터 강한 넥센, 밴 헤켄까지 더했다
  • KBO 리그에서 여름은 순위를 결정하는 중대한 변수다.선수층이 얇은 KBO 리그는 더운 여름만 되면 주전 선수 체력이 떨어질 수밖에 없는데, 이 때문에 여름 이후 주축 선수 체력 저하와 부상자가 겹치면 성적이 추락하는 구단도 나오기 마련이다.그렇지만..
  • 오승환, 3일 연속 세이브···시즌 7세이브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3일 연속 세이브를 올렸다.오승환은 2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말린스 파크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MLB) 마이애미 말린스전에 5-4로 앞선 9회말 등판, 1이닝 1피안타 무실점으로 팀 승리를 지켰다.3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