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프콘 "나 때문에 병 얻은 동생, 미안해"

데프콘이 동생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하다 눈물을 쏟았다. 

데프콘은 지난 7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 출연해 6년째 자신의 매니저로 고생하는 동생에게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그는 “소속사와 계약이 끝나고 독립하면서 혼자 일 할 수 없어 동생을 끌어들였다”며 “외제차를 사주겠다고 달콤하게 유혹했다”고 말했다.

데프콘은 “형이 잘 안 되니까 동생에게 병이 생겼다. 너무 많이 걸어 다니고 너무 많이 돌아다녀서 발에 문제가 생겼다”면서 “나를 믿고 따라준 내 동생이고, 나를 위해 청춘을 다 바친 아이다. 가장 좋을 때 나 때문에 6년 동안 고생한 게 가장 미안하다”고 고백했다.

또 “해준 게 너무 없더라. 내가 너무 부족했기 때문이다. 2년 전 동생이 ‘형이 나 때문에 잘 안 되는 것 같아. 내가 형한테 걸림돌인 것 같다’고 하더라. 내가 좀 더 잘되는 모습 보여주면 그런 생각 안 했을 텐데 정말 미안했다”며 눈물을 훔쳤다.

네티즌들은 “데프콘의 눈물, 보는 나까지 가슴 뭉클했다”, “데프콘이 눈물 흘리는 모습은 처음 봤다”, “강한 줄만 알았던 데프콘에게 이런 면이 있었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은정 기자 ehofkd11@segye.com
사진=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 방송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위치찾기에 편리하고 국가경쟁력 재고에 도움을 준다는 이유로 올해 1월 1일부터 도로명 주소가 사용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도로명 주소 사용을 기피하고 불편함을 느끼는 국민들이 많은데요. 도로명 주소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도로명 주소를 알고 있으며 길 찾기가 쉽고 편리하다
도로명 주소를 모르며 사용하기 불편하다
잘모르겠다
  • 4월 24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