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설의 주먹' 이요원 "윤제문 전신 문신에 놀라"

배우 이요원이 영화 ‘전설의 주먹’에서 남자배우들과 연기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이요원은 8일 오전 서울 신사동 CGV압구정에서 열린 ‘전설의 주먹’(감독 강우석, 제작 시네마서비스, 배급 CJ엔터테인먼트)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낯선 환경에서 낯선 사람들과 작업해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말했다.

‘전설의 주먹’에서 황정민 유준상 윤제문 정웅인 성지루 등 남자배우들 사이에서 ‘홍일점’으로 활약한 이요원은 “개인적으로 황정민씨 팬이고, 모두 좋아하는 분들이라 실제로 뵌다는 것만으로도 설레고 좋았다”고 말했다.

이에 MC 김제동이 “윤제문과의 호흡은 어땠나”라고 묻자, 이요원은 “윤제문씨와는 가까이 찍은 신이 별로 없다. 멀리서 뵀는데 온몬에 전신 문신을 한 걸 보고 깜짝 놀랐다”고 말했다.

이요원은 자신의 이상형으로 황정민과 유준상을 동시에 꼽아 눈길을 끌기도. 그는 “황정민씨는 원래 팬인데, 얼마 전 ‘신세계’를 보고 완전 반했다. 유준상씨는 실제로 뵈니 TV 속 ‘국민 남편’ 이미지와 똑같아 놀랐다. 가정을 행복하게 이끄시는 것 같다”고 이유를 밝혔다.

김제동은 “그럼 나머지 세 분(윤제문 정웅인 성지루)이 이상형이 아닌 이유도 말해달라”고 짓궂게 물었고, 이요원은 잠시 당황하더니 “죄송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전설의 주먹’은 ‘투캅스’ ‘공공의 적’ ‘실미도’ ‘이끼’ 등을 만든 충무로 흥행메이커 강우석 감독의 신작으로, 학창시절 학교를 주름 잡았던 최강의 파이터들이 25년 만에 다시 모여 TV 파이트쇼에서 자웅을 겨루는 이야기를 그린다.

이요원은 극 중 거친 남자들을 노련하게 지휘하는 PD 홍규민 역을 맡아 당당하고 강인한 여성상을 연기했다.

이날 그는 “그동안 강단 있는 역할은 별로 맡아보지 못했는데, 캐릭터도 낯선 데다 강우석 감독님 작품에 내가 출연한다니 신기했다”면서 “강 감독님 연출하는 모습을 보고 PD의 면모를 간접적으로 배울 수 있었다. PD로서 쟁쟁한 선배들은 지휘해야 하는 점 때문에 부담을 느끼기는 했다”고 촬영 당시를 떠올렸다.

‘전설의 주먹’은 내달 개봉 예정.

현화영 기자 hhy@segye.com
사진=김경호 기자 stillcut@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빚 청산·교육비'···대리모 선택한 여성들
  • 임산부 22명이 출산을 기다리고 있다. 그러나 이들의 표정은 밝지 않다. 아기를 얼른 낳았으면 좋겠다는 표정이다. 과제를 해치우는 심정이다. 그럴 수밖에 없다. 아기가 세상에 나와도 자신이 키울 수 없기 때문이다. 이들은 경제난에 허덕여 대리모 전..
  • 이동건♥지연, 13세 나이차이 극복···'열애중'
  • 배우 이동건과 티아라의 지연이 열애중이다.4일 이동건과 지연 측 관계자는 두 사람의 열애를 인정했다.한 관계자는 두 사람이 교제를 하고 있는 것은 사실이고 지난 5월 한중합작영화 해후를 촬영하며 관계가 급속도로 발전했다고 설명했다.해후는 크..
  • 김하늘 "故김성재 만나려 연예인 됐다"
  • 김하늘, 데뷔 일화 故김성재 만나기 위해 연예인 됐다김하늘, 데뷔 일화 故김성재 만나기 위해 연예인 됐다김하늘이 故김성재의 팬이었던 사실을 이야기 했다.지난 1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는 이현도가 출연해 김하늘을 언급했다.이..
  • 유도 100kg급 조구함, U대회 한국 첫 금메달
  • 한국 남자 유도 조구함(23용인대)이 광주 하계유니버시아드에서 한국 선수단에 첫 금메달을 안겼다. 조구함은 4일 광주 염주 빛고을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100kg급 결승에서 프랑스 클레멍 델베르트를 유효승으로 이기고 금메달을 획득했다.이로써 조구함..
  • 다이빙 김나미, 1m 스프링보드 은메달
  • U대회 `비상`전날 오전 광주 남부대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5 광주유니버시아드 다이빙 여자 1M 스프링보드 예선에서 김나미가 다이빙을 하고 있다.김나미(21독도스포츠단)가 2015 광주 하계유니버시아드에서 한국 선수단 첫 메달의 주인공이 됐다.김나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