존재감 찾은 박지성, QPR 강등권 탈출 선봉 선다<연합>

잉글랜드 프로축구 퀸즈 파크 레인저스 FC의 박지성
최근 경기에서 자신의 존재감을 당당히 부각시킨 박지성(32)이 프리미어리그 퀸스파크레인저스(QPR) '꼴찌 탈출'의 선봉에 나선다.

박지성은 9일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 로드 경기장에서 선덜랜드를 상대로 2012-2013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9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최근까지는 팀 내 존재감이 희미했지만 박지성이 이번 경기에 출전할 확률은 높다.

그는 한 주 전 사우샘프턴과의 28라운드 경기에서 공·수 할 것 없이 나무랄 데 없는 활약을 펼쳤다.

박지성은 경기 내 공격 포인트에 치중하기보다 수비 지역에서 상대의 공격을 차단하는 데에 몸을 사리지 않았다. 상대의 패스를 자르고 공격수의 움직임을 틀어막았다.

그러다 공격 기회가 오자 적극적으로 돌파, 5개월 만에 공격 포인트 갈증을 해소했다.

1-1로 비기고 있던 후반 32분 터진 제이 보스로이드의 천금 같은 결승골은 완벽한 크로스를 올린 박지성의 작품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었다.

박지성의 활약 덕분에 QRP은 정규리그에서 7경기 만에 승점 3점을 쌓았다.

잉글랜드 1부리그 잔류의 마지노선인 17위(위건·승점 24)와의 승점 차를 4점까지 좁혔다.

정규리그 10경기를 남긴 상황에서 QPR의 강등권 탈출은 불가능하지 않다.

앞으로 남은 경기에서 QPR이 그간의 부진을 모두 만회하려면 팀의 핵심 선수로 자리한 박지성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독일 분데스리가 함부르크에서 뛰는 '슈퍼 탤런트' 손흥민은 슈투트가르트와의 25라운드 홈 경기에서 두자릿수 골 달성에 다시 도전한다.

손흥민은 지난달 9일 도르트문트와의 경기에서 2골을 쏘아 올린 후 3경기째 침묵했다.

90분을 모두 뛴 하노버와의 경기에서 1-5로 대패한 후 리그 최하위 그로이터 퓌르트를 상대로 분풀이를 시도했지만 1-1로 비겼고 공격 포인트도 기록하지 못했다.

절치부심한 손흥민은 4경기째 '10호 골'에 도전한다.

세계 수준의 오른쪽 측면 공격수로 이름을 날리는 손흥민이 이번 경기에서 올 시즌 10번째 골을 터뜨린다면 차범근, 설기현, 박지성, 박주영에 이어 5번째로 유럽 프로축구 1부리그에서 10골 이상을 기록한 한국인이 된다.

한편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셀타 비고에서 제대로 된 성적을 내지 못한 바람에 현지 언론으로부터 "돈낭비"라는 혹평을 들은 박주영은 '스타 군단' 레알 마드리드와의 결전을 앞뒀다.

셀타비고에서 16경기 2골 1도움의 빈약한 성적표를 들고 있는 박주영은 전세계의 관심이 집중된 경기에서 자신의 진가를 보여야 한다.



◇주말 해외파 경기 일정

◆9일(토)

▲독일 분데스리가

아우크스부르크-뉘른베르크(오전 4시30분·구자철 지동원 홈)



◆10일(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웨스트브로미치(0시·기성용 원정)

QPR-선덜랜드(0시·박지성 홈)

▲잉글랜드 리그챔피언십

볼턴-브라이튼(0시·이청용 홈)



◆11일(월)

▲독일 분데스리가

함부르크-슈투트가르트(오전 1시30분·손흥민 원정)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셀타 비고-레알 마드리드(오전 3시·박주영 홈)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최악의 가정폭력 살인사건에 경악
  • .내가 가족과 키키를 힘들게 하고 있어. 버릇없는 아이를 좋아하는 어른은 없으니까. 다른 사람의 기분을 다치게 해서는 안되는데.여덟 살 아이가 쓴 일기가 영국 사회를 울리고 있다. 2013년 8월 영국 런던 근교 한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된 아예사 알..
  • 장도연, 이용진 "순댓국 또 먹자"는 말에···
  • 라디오스타 개그우먼 장도연이 이용진을 짝사랑했다고 밝혔다. 4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손종학, 김민수, 개그우먼 장도연, 에프엑스 엠버가 출연해 듣.보.실-듣도 보도 못했는데 실시간 검색어 1위 특집을 꾸몄다.이날 방송에서 M..
  • 전효성, '이효리 히트곡' 무대 예고
  • 걸그룹 시크릿의 전효성이 섹시 디바 이효리로 깜짝 변신을 예고했다.오늘(5일) 방송을 앞둔 Mnet 엠카운트다운은 엠넷 개국 20주년을 기념한 특별 무대로 꾸며진다. 90년대 인기스타들과 실력파 아티스트들이 한 자리에 모인 자리에서 전효성은 이효리의..
  • 기성용, 한국인 프리미어리거 한시즌 최다골
  • 기성용(26스완지시티)이 토트넘을 상대로 골을 뽑으며 시즌 6호골을 신고,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한국인 선수 한 시즌 최다골 기록을 작성했다.기성용은 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화이트하트레인에서 열린 토트넘 홋스퍼와의 2014-2015 프리미어리그 28라..
  • “방심하면 큰 코” vs “머리 심고 오라”
  • (머리숱이 적은) 김학범 성남FC 감독은 도발하지 말고 머리부터 심고 오라.(최강희 전북 감독) 서울이 우리 팀에 스파이를 심어놓은 것 같다.(윤정환 울산 감독)5일 2015 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개막을 앞두고 서울 서대문구 그랜드힐튼 호텔에서 열린 미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