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대형=찬밥신세’, 누가 그래?

중대형 위주로 싼 매물 찾는 수요자들 ↑…일시적인 현상일 수 있어, 신중하게 접근해야

소형 아파트 선호현상이 여전한 가운데, 일부에선 중대형 아파트 ‘바닥론’이 제기되고 있다.

8일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114에 따르면 전용면적 60㎡이하 서울 아파트의 3.3㎡당 평균 전셋값이 지난 1월 811만원을 기록, 미국발 금융위기 직후인 지난 2009년 1월(548만원)보다 47.9%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또 같은 기간 이 평형 아파트의 3.3㎡ 평균 매매가는 1447만원에서 1433만원으로 1% 하락하는 데 그쳤다. 소형 아파트의 매매가는 경기 불황에도 제자리를 지켰고, 전셋값은 급등하는 강세 현상이 나타나고 있는 모습이다.

KB국민은행에 따르면 서울 잠실동 잠실엘스 아파트 59㎡의 경우 지난 2009년 1월 평균 6억3500만원에 거래됐다. 올 1월에는 평균 6억6500만원에 거래되면서 3000만원(4.5%) 상승에 그쳤지만, 전셋값은 같은 기간 2억5000만원에서 4억4000만원으로 56.8%나 상승했다.

임병철 부동산114 리서치팀장은 “소형 아파트 강세는 1~2인 가구의 확대, 베이비붐 세대의 은퇴 등 인구구조 변화와 주택시장 침체가 맞물린 결과”라며 “소형의 경우 가격이 크게 상승하지는 않지만 주택시장 침체기에도 가격이 하락하지 않는 장점도 있다”고 말했다.

이에 비해 대형 아파트는 상대적으로 매매가의 하락폭은 컸지만 전셋값 상승폭은 소형에 미치지 못했다. 전용 85㎡초과 대형아파트의 3.3㎡당 평균 매매가는 지난 2009년 1월 2137만원에서 올 1월 1976만원으로 8% 하락하며, 다른 평형보다 가장 큰 하락세를 나타냈다.

같은 기간 대형 평형 3.3㎡당 평균 전셋값은 682만원에서 938만원으로 36.9% 상승했다. 하지만 상승폭은 다른 평형에 비해 가장 적었다.

전문가들 사이에서도 중소형 평형의 인기가 한동안 지속될 것이란 전망이 우세하다.

김지은 주택산업연구원 책임연구원은 “평면의 혁신이 계속되면서 과거 전용 100㎡이상 규모에서 볼 수 있는 공간활용이 85㎡이하에서도 가능해졌다”면서 “젊은 층을 중심으로 중소형 선호 현상이 뚜렷하고, 세금 등 유지비를 감안할 때 대형 평형 수요는 앞으로도 제한적일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했다.

하지만 일부에선 실수요자들이 중대형으로 갈아타기에 나서고 있어 바닥이 멀지 않았다는 의견도 나오고 있다.

국토해양부에 따르면 지난 1월 전용 85~135㎡ 수도권 아파트 거래량은 913건으로 작년 같은 달 805건에 비해 12.2% 증가했다. 같은 기간 전용 60~85㎡ 거래가 2112건에서 1893건으로 10.8% 줄어든 것과는 대조적이다.

서울 삼성동 A공인 관계자는 “올 들어 중대형 위주로 싼 매물을 찾는 수요자들이 점차 늘고 있다”면서 “정부의 종합대책 발표 기대감으로 주택가격 하락세가 멈출 가능성이 높다고 판단한 일부 실수요자들이 큰 평형으로 갈아타기에 나서고 있다”고 설명했다.

부동산 경매시장에서도 중대형 아파트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서울 중대형 아파트 낙찰가율은 지난해 11월 69.2%에서 올해 2월에는 73.5%로 상승했다.

건설사들이 파격적인 할인분양에 나선 덕분에 준공 후에도 미분양으로 남아 있는 중대형 아파트 비율도 감소하고 있다.

이에 대해 강태욱 하나은행 PB사업부 부동산팀장은 “중대형 아파트 하락세가 멈출 조짐을 보이고 있어 큰집으로 갈아타려는 수요자들이 일부 나타나고 있다”면서 “하지만 중대형 거래가 다소 증가한 것은 일시적인 현상일 수 있으니 신중하게 접근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김현주 기자 egg0lov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수술 안한 성전환 여학생에 학교 '발칵'
  • 자신의 성 정체성을 '여성'이라고 선언, 여성과 똑같은 복장을 해온 미국의 고등학생이 여자 화장실 과 탈의실을 이용하는 것을 놓고 인구 3000여명의 미국 소도시가 시끄럽다. 비록 행동이나 생각 등이 여성과 다름없지만 성전환 수술을 받지 않았기 때..
  • '용팔이' 과도한 PPL···뜬금없는 '직빵!'
  • 방송 시작부터 시청률 고공행진을 이어온 SBS 드라마 스페셜 용팔이가 과도한 PPL(간접광고)로 시청자들에게 쓴웃음을 안겼다.지난 2일 방영된 용팔이 9회에서는 주인공인 김태현(주원 분)과 한여진(김태희 분)의 달달한 로맨스가 전파를 탔다.태현과..
  • 양현석 부인 이은주, 세븐과 인증샷
  •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의 아내 이은주가세븐(본명 최동욱31)과의 끈끈한 우정을 뽐냈다.이은주는 2일 인스타그램에 엘리자벳. 동생 정말 잘하네~ 썽과 함께 감동 있는 관람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에는 이은주와 그의 절친인 배우..
  • 강정호, 4타수 무안타 1실책···피츠버그 3연패
  •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3일(이하 한국시간) 밀워키전에서 4타수 무안타에 그치며 결정적 실책까지 범했다. 전날 시즌 13호 홈런을 때렸던 강정호는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밀러 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 방문경기에 5번 타자 유격수..
  • 프리미어리그 이적시장서 1조5천억 사용
  • 이번 여름 유럽축구 이적시장(트랜스퍼 윈도)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구단들이 가장 큰 돈보따리를 풀어 놓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영국 공영방송 BBC는 경영컨설팅 전문업체 딜로이트의 이적시장 비용 분석 결과, 프리미어리그는 이번 여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