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아파트가격 43주만에 상승…작년 5월 이후 처음<연합>

강남권 재건축 아파트에 대한 기대감으로 서울 아파트의 가격이 주간 단위로 43주(10개월) 만에 상승세로 전환했다.

7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4일 기준 전국 아파트 가격은 지난주보다 0.03% 하락했지만 서울은 지난 주 0.05% 하락에서 이번 주 0.01% 상승세로 돌아섰다. 서울 아파트 가격이 상승세로 돌아선 것은 감정원이 가격을 산정하기 시작한 작년 5월7일 이후 43주 만에 처음이다.

다른 통계에선 서울 아파트 가격이 상승세로 돌아선 적도 있었으나 감정원 통계로는 10개월 만에 첫 상승 전환이다.

이번 주 아파트 가격은 강남(0.28%), 강동(0.21%), 송파(0.10%) 등 지역이 상승을 주도했다.

지역별로는 세종(0.32%), 대구(0.12%), 경북(0.07%), 대전(0.06%) 등도 상승했고 경기(-0.10%), 경남(-0.07%), 울산(-0.06%), 인천(-0.05%) 등은 하락해 대조를 이뤘다.

전세가격은 충북과 제주를 제외한 전 시도에서 상승세를 이어가 이번 주 0.11% 올랐다. 세종(0.38%), 서울(0.22%), 대전(0.19%), 대구(0.17%), 전남(0.17%) 등이 강세를 나타냈다.

작년 말과 비교해 아파트 매매가격은 0.54%의 하락한 반면 전세가격은 0.87% 상승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세월호 특별법을 둘러싸고 여야가 합의한 가운데 유가족들은 이에 반대하고 있습니다.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그대로 수용 해야한다.
재협상 해야한다.
잘 모르겠다.
  • 8월 23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