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스텔 임대수익률 강남보다 강북·지방이 높아<연합>

전국 오피스텔 평균 임대수익률 6.1%…'강남 3구'는 약세
서울 금천구, 경기도는 시흥시가 수익률 1위

서울 강북권과 지방 일부 지역의 오피스텔 임대수익률이 '강남 3구'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KB국민은행은 7일 부동산정보사이트 KB부동산 알리지(R-easy·www.kbreasy.com)를 통해 전국 오피스텔 1천96개 단지(25만7천실)를 조사한 결과 2월말 현재 평균 임대수익률이 연 6.10%였다고 밝혔다.

임대수익률은 각종 세금, 거래와 보유에 따른 비용 등을 고려하지 않은 단순 수익률이다.

전국 오피스텔 평균가격은 1억8천858만원으로 조사됐다.

서울지역 오피스텔의 평균가격은 2억2천146만원이며 임대수익률은 연 5.65%로 전국 평균을 밑돌았다. 구(區)별로는 금천구가 7.09%로 25개구 가운데 제일 높았고 은평구(6.71%), 동대문구(6.48%), 강서구(6.44%)가 그 뒤를 이었다.

강남구(5.13%), 서초구(5.54%), 송파구(5.14%) 등 이른바 '강남 3구'는 서울지역 평균에 미치지 못했다. 용산구는 4.78%로 수익률이 가장 낮았다.

경기지역 오피스텔 평균가격은 1억7천197만원, 임대수익률은 평균 6.17%였다.

지역별로는 시흥시가 7.61%로 최고다. 성남시는 5.39%로 가장 낮았다.

지방광역시의 오피스텔 평균가격은 1억8천158만원, 임대수익률은 평균 6.77%였다.

광주 서구(8.75%)와 부산 해운대구(5.50%)가 최고, 최저를 각각 기록했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조사결과 시세차익 기대가 낮은 지방과 서울 강북권의 임대수익률이 상대적으로 높았다"며 "다만 오피스텔에 투자할 때는 이 같은 명목 수익률 못지않게 공실 발생 가능성 같은 요소도 꼼꼼하게 고려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들 줄에 묶고 개처럼 끌고간 父···이유가
  • 중국의 한 남성이 공부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아들을 줄에 묶은 뒤 개처럼끌고 가 충격을 주고 있다.중국 상하이스트 등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최근 저장(浙江) 성의 한 도로에서 개처럼 학대당하는 소년의 모습이 포착됐다.아버지로 추정되는 남성은 먼..
  • 송중기 전역, "나 이제 30대" 너털웃음
  • 배우 송중기가 26일 전역했다.송중기는 이날 오전 8시 강원도 고성 제22사단 수색대대에서전역 신고식을 치렀다.그는 대기 중이던 취재진이 가장 달라진 점을 묻자, (나이가) 20대에서 30대로 넘어갔다는 것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그는 이어 체력도..
  • 나경은, 아들 지호와 산책중? '다정다감'
  • 나경은 (사진출처=우먼센스)나경은, 아들 지호와 산책중? 파파라치 사진 속 다정다감 엄마와 아들방송인 유재석의 아내 나경은과 아들 지호 군의 일상이 포착됐다.여성 매거진 우먼센스 6월호에는 지난 5월 어린이날 한강에서 여유를 즐기는 나경은..
  • 최강희, 한교원 주먹질 사태에 "내 탓이다"
  • 전북 현대의 최강희 감독.프로축구 K리그 클래식 전북 현대의 최강희 감독이 한교원의 주먹질 사태에 대해 다 감독의 탓이다라고 밝혔다.최 감독은 25일 중국 베이징에서 취재진과 만나 그동안 선수들에게 몸싸움과 상대의 도발을 대처하는 방법에 대..
  • “승부조작 근절 철저한 부정 방지 교육만이 해결책”
  • 2013년 3월 프로농구계는 발칵 뒤집혔다. 중앙대와 기아에서 가드로 이름을 날린 스타플레이어 출신 강동희 당시 원주 동부 감독이 승부조작에 휘말린 사건이 터졌기 때문이다. 강 감독은 2011년 2월과 3월 불법 스포츠 도박 브로커로부터 4700만원을 받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