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탄 3차분양 기대 이하…3순위청약 촉각

올해 수도권 최대 분양시장인 동탄2신도시 3차 동시분양에서 1·2순위 청약 경쟁률이 기대에 못 미쳤다. 업계는 3순위 청약에 몰두, 경쟁률을 최대한 끌어올릴 계획이다.

7일 부동산업계와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대우건설·롯데건설·신안·호반건설·대원·EG건설 등 6개 건설사가 참여한 동탄2신도시 3차 동시분양 1·2순위 청약 결과 경쟁률이 0.37대 1로 나타났다.

대우건설의 '동탄2신도시 푸르지오'(A29블록)는 1천348가구 모집에 1천160명이 몰려 0.8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7개 주택형 중에서 3개는 청약이 끝났다. 대우건설은 3.3㎡당 분양가가 평균 976만원으로 다른 곳보다 저렴해 상대적으로 높은 경쟁률을 올릴 것으로 풀이된다.

롯데건설의 '동탄 롯데캐슬 알바트로스'(A28블록)은 1천410가구 모집에 298명이 접수해 평균 0.21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호반건설 동탄호반베르디움 2차'는 5개 주택형 중에 59㎡A형 1개만 청약 마감에 성공했다. 59㎡A형의 경쟁률은 1.16 대 1이다.

대원 '동탄2신도시 대원칸타빌2차'는 평균 0.11 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으나 최상층 펜트하우스인 전용 135㎡는 5가구 모집에 5명이 신청해 상대적으로 인기를 끌어.

신안과 EG건설은 모든 주택형에서 미달해 각각 0.09 대 1, 0.07 대 1의 저조한 경쟁률을 기록했다.

동탄2신도시 3차분양 관계자는 "3차 분양은 총 6천가구에 육박해 물량 부담이 큰데다 동탄 전반적으로 이미 청약통장을 소진한 사람들이 많아 1, 2순위 경쟁률이 기대에 미달했다"며 "3순위 청약에는 청약자들이 몰릴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건설사들은 이날 하루 3순위자를 대상으로 1·2순위 청약에서 미달된 물량에 대한 청약을 실시한다.

당첨자는 롯데건설·대우건설·신안·EG건설이 13일 발표하며, 호반건설·대원은 14일 결과를 밝힌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성폭행으로·무뇌증 아기 임신'···'낙태 허가해달라'
  • 성폭행으로 임신한 20대 인도인 여성이 태아가 무뇌증이라는 사실을 알고는 병원에서 낙태 수술을 시도했다가 거절당한 사연이 공개됐다.인도 의료법은 임신 20주가 지나면 낙태를 금지한다. 여성은 현재 임신 24주로 알려졌다. 결국 여성은 현지 대법원..
  • 경찰 "이진욱 고소인 A씨 무고 혐의 드러나"
  • 배우 이진욱(35) 성폭행 혐의를 수사 중인 경찰이 고소인 A씨의 무고 정황이 드러났다고 밝혔다.이상원 서울지방경찰청장은 25일 오전 서울 종로구 내자동 청사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이씨에 대한 A씨의 무고 혐의가 어느 정도 드러나 있다고 말했다...
  • 김민재·최유라 10월 결혼···"막걸리 파티"
  • 충무로 신스틸러 배우 김민재와 최유라가 오는 10월 부부가 된다.김민재는 23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조만간 곧 결혼합니다. 10월 중이에요. 조만간 보아요. 결혼식은 안 합니다. 오셔서 막걸리 드시고 즐겁게 오랜만에 만난 분들과 대화 나누시고 가세요라..
  • '승부조작 자수' 유창식, 경찰 조사받아
  • 승부조작 사실을 실토한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의 좌완 투수 유창식(24)이 25일 오전 경찰에 자진 출석해 조사받았다.이날 경기북부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유창식이 오전 9시쯤 구단 관계자와 함께 피의자 신분으로 나와 국민체육진흥법 위반 혐의에..
  • 맨유 모리뉴 감독 "첫 시즌 우승을 원한다"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지휘봉을 잡은 조제 모리뉴(53) 감독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우승에 대한 강한 집념을 보였다. 조제 모리뉴(53) 감독모리뉴 감독은 24일(현지시간) 영국 일간지 더 선과 인터뷰에서 나는 프리미어리그 챔피언이 되기를 원한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