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급공무원', 2회 만에 '전우치' 끌어내리고 수목극 '정상'



MBC 수목드라마 ‘7급 공무원’이 단 2회 만에  ‘전우치’를 제치고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1월 25일 시청률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지난 24일 방송된 ‘7급 공무원’은 전국시청률 14.5%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23일 첫방송이 나타낸 12.7%보다 1.8%포인트 상승한 수치로 단 2회만에 수목극 정상에 올라섰다.

반면 KBS2 ‘전우치’는 지난 방송보다 0.2%포인트 하락한 13.4%의 시청률로 ‘7급 공무원’에 발목을 잡히며 시청률 1위 자리를 ‘7급 공무원’에게 내줘야했다.

이날 방송된 ‘7급 공무원’에서는 한길로(한필운/주원 분), 김서원(김경자/최강희 분)이 국정원 신입요원으로 다시 만나 티격태격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한편 동시간대 방송한 SBS ‘대풍수’는 9.0%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연예뉴스en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국과수는 "독극물 분석, 질식사, 외력에 의한 사망 여부 등을 분석했으나 유병언의 시신이 부패가 심해 사망 원인 판명 불가"라고 부검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부검 결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부검 결과를 신뢰하며 믿는다
부검 결과가 의심스럽고 믿을 수 없다
잘모르겠다
  • 7월 29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