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에 살아남은 50대, 아내 구하려다 그만…

 

아내를 구하기 위해 불이 난 집안으로 뛰어든 50대 남성이 결국 사망했다.

15일 연합뉴스는 지난 14일 오후 7시30분께 세종시 소정면 대곡3리 김모(55)씨 집에서 불이 나 집 안에 있던 김씨와 김씨의 아내(52)가 숨졌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남편 김씨는 화장실에서, 김씨의 아내는 안방에서 각각 숨진 채 발견됐다. 김씨는 미처 빠져나오지 못한 아내를 구하러 다시 집안에 들어갔다가 빠져나오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소방당국은 “가스 폭발이 있었다”는 김씨 딸의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뉴스팀 news@segey.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반려동물이 갑자기 공격적으로 변했다
  • 주인을 깨물거나 사납게 할퀴는 등 반려동물의 문제 행동이 '마음의 병'과 관련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일본 요미우리신문 보도에 따르면 도쿄대 부속 동물의료센터에 최근 들어 문제 행동을 일으키는 반려동물의 진료가 늘고 있다.동물 행동학을 연구..
  • 브라이언 "게이설 때문에 환희랑 멀어져"
  • 플라이투더스카이 브라이언이 게이설에 대해 해명했다.브라이언은 1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이태원 같은 데서 동성 친구랑 술만 마셔도 게이 맞네 그러고 지나간다라며 브라이언은, 게이가, 아닙니다!라고 말했다.브라이언은 게이설 때문..
  • 신성우, 16세 연하와 12일 결혼
  • 가수 겸 배우 신성우(49)가 오는 12일 품절남이 된다.신성우의 소속사 만파식적엔터테인먼트는 2일 보도자료를 통해 신성우가 오는 12일 오후 7시 서울시 광진구에 위치한 쉐라톤 그랜드워커힐 비스타홀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린다고 밝혔다.신성우의..
  • 피츠버그 구단 "강정호에게 극도로 실망했다"
  •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 구단이 소속 선수인 강정호(29)의 음주 운전 후 도주 혐의와 관련해 공식 입장을 밝혔다.피츠버그 구단은 2일(한국시간) 프랭크 코넬리 사장 명의로 성명서를 내고 깊은 실망감을 드러냈다.코넬리 사장은 강정호가 금요..
  • 메시냐 호날두냐…4일 시즌 첫 '엘 클라시코'
  • 세계 최고의 축구 라이벌전인 FC바르셀로나와 레알 마드리드의 시즌 첫 엘 클라시코가 4일 오전 12시15분(한국시간) 바르셀로나의 홈구장인 누캄프에서 개최된다. 1902년 5월 시작된 엘 클라시코는 스페인어로 전통의 승부를 뜻하지만 어느 순간부터 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