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다음 목표는 세계선수권·올림픽”

복귀전 우승 김연아 귀국회견
“체력적 부담 없어… 스핀 보완”

“다음 목표는 내년 3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올림픽 티켓을 따는 것입니다.”

독일 도르트문트의 아이스스포르트젠트룸에서 열린 NRW트로피 대회를 마치고 11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 김연아는 앞으로 계획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NRW 트로피 대회에서 우승한 ‘피겨 여왕’ 김연아가 11일 인천공항 입국장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인천공항=연합뉴스
이번 대회에서 20개월 만에 복귀전을 펼친 김연아는 올시즌 최고인 201.61점을 받으며 부활을 알렸다. 김연아는 “복귀 첫 무대를 무리 없이 잘 마쳤고, 최소 기술점수를 넘기겠다는 목표를 이뤄서 기쁘다”며 “오래 쉬었으니 실전에서 예상치 못한 실수를 할까봐 걱정했는데 잘할 수 있어서 다행이었다”고 밝혔다. 또 “부담을 갖지 않고 오랜만에 즐겁게 경기장에서 스케이트를 탔다”며 “훈련을 열심히 했기 때문에 실전에서도 무리 없이 잘해낸 것 같다”고 덧붙였다.

비록 시즌 최고점을 받긴 했지만 김연아는 이번 대회에서 점프 실수를 하고, 스핀이 흔들리는 등 불안한 모습도 보였다. 김연아는 “경기에 지장을 줄 정도로 체력에 문제가 있었던 것은 아니었다”며 “첫 점프 실수 때는 균형이 흔들렸고, 두번째 때는 방심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스핀은 레벨 4를 받는 것이 목표였는데 실전에서 수행을 잘 못했다”며 “바뀐 스핀 규정에 신경 쓰면서 실전에서 완벽히 수행할 수 있도록 작은 부분도 꼼꼼히 점검하겠다”고 다짐했다.

2014년 소치올림픽을 목표로 빙판에 복귀한 김연아는 다음 세계선수권대회를 통해 올림픽 출전권을 확보해야 한다. 김연아는 “밴쿠버 올림픽 때는 티켓을 두장 따서 (곽)민정이와 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었다”며 “이번에도 올림픽 티켓을 두장 이상 따내 후배와 함께 올림픽에 나서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김준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남편이 딸에 소홀해서'…세 아들 죽인 母
  • 딸이 남편 눈 밖에 나는 것에 화가 나세 아들을 죽였다고 실토한 20대 미국인 여성에게 사형이 선고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여성의 심리상태가 불안정하다며 사형선고는 섣부르다는 주장이 제기됐다.미국 오하이오주에 사는 브리타니 필킹턴(23)은 1년..
  • 은가은, 짜릿한 비키니 몸매···'장난 아냐'
  • 은가은이 화제인 가운데 그녀의 짜릿한 비키니 몸매가 덩달아 화제다.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은가은, 비키니 장난 아님이라는 게시물이 올라와 네티즌들의 시선을 집중시켰다.해당 게시물과 함께 올라온 사진 속 은가은은 줄무늬 비키니와 선글..
  • 김소정, 카이스트 졸업···알고보니 '엄친딸'
  • 김소정, 카이스트 졸업 `노래+미모+학력`까지 `엄친딸`이네김소정, 카이스트 졸업 노래+미모+학력까지 엄친딸이네가수 김소정이 눈길을 끌고 있는 가운데 그녀의 카이스트 졸업사진이 이목을 끌고 있다.슈퍼스타K2 출연 당시 가수의 꿈을 이루기 위해..
  • 볼트, 19초55로 200m 4연패···게이틀린 제쳐
  • 세계육상선수권 남자 200m 4연패를 달성한 우사인 볼트.번개 우사인 볼트(29자메이카)가 저스틴 게이틀린(33미국)을 제치고 세계육상선수권 남자 200m 4연패를 달성했다. 볼트는 27일 중국 베이징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제15회 세계육상선수권대회 남자 200m..
  • '루니 해트트릭' 맨유, 브뤼헤 꺾고 챔스 본선행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모처럼 터진 웨인 루니의 활약에 힙입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에 올랐다. 맨유는 27일 오전(한국시간) 벨기에 브뤼헤 안 브레이덜 스타디움에서 열린 브뤼헤와의 2015-2016 UEFA 챔피언스리그 플레이오프 2차전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