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다음 목표는 세계선수권·올림픽”

복귀전 우승 김연아 귀국회견
“체력적 부담 없어… 스핀 보완”

“다음 목표는 내년 3월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거둬 올림픽 티켓을 따는 것입니다.”

독일 도르트문트의 아이스스포르트젠트룸에서 열린 NRW트로피 대회를 마치고 11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 김연아는 앞으로 계획에 대한 질문에 이같이 답했다.

NRW 트로피 대회에서 우승한 ‘피겨 여왕’ 김연아가 11일 인천공항 입국장에서 진행된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인천공항=연합뉴스
이번 대회에서 20개월 만에 복귀전을 펼친 김연아는 올시즌 최고인 201.61점을 받으며 부활을 알렸다. 김연아는 “복귀 첫 무대를 무리 없이 잘 마쳤고, 최소 기술점수를 넘기겠다는 목표를 이뤄서 기쁘다”며 “오래 쉬었으니 실전에서 예상치 못한 실수를 할까봐 걱정했는데 잘할 수 있어서 다행이었다”고 밝혔다. 또 “부담을 갖지 않고 오랜만에 즐겁게 경기장에서 스케이트를 탔다”며 “훈련을 열심히 했기 때문에 실전에서도 무리 없이 잘해낸 것 같다”고 덧붙였다.

비록 시즌 최고점을 받긴 했지만 김연아는 이번 대회에서 점프 실수를 하고, 스핀이 흔들리는 등 불안한 모습도 보였다. 김연아는 “경기에 지장을 줄 정도로 체력에 문제가 있었던 것은 아니었다”며 “첫 점프 실수 때는 균형이 흔들렸고, 두번째 때는 방심했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스핀은 레벨 4를 받는 것이 목표였는데 실전에서 수행을 잘 못했다”며 “바뀐 스핀 규정에 신경 쓰면서 실전에서 완벽히 수행할 수 있도록 작은 부분도 꼼꼼히 점검하겠다”고 다짐했다.

2014년 소치올림픽을 목표로 빙판에 복귀한 김연아는 다음 세계선수권대회를 통해 올림픽 출전권을 확보해야 한다. 김연아는 “밴쿠버 올림픽 때는 티켓을 두장 따서 (곽)민정이와 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었다”며 “이번에도 올림픽 티켓을 두장 이상 따내 후배와 함께 올림픽에 나서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김준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30년 만에 갑자기 기억 되찾은 男 가족 품으로
  • 모든 기억을 잃고 혈혈단신으로 지내던 남성이 30년 만에 갑자기 기억을 되찾아 가족 품으로 돌아갈 수 있게 됐다. 12일(현지시간) 미국 CNN방송에 따르면 1986년 기억을 잃고 다른 이름으로 고향에서 멀리 떨어져 살던 51세 남성이 지난달 7일 자기 진짜 이..
  • "터지면 핵폭탄" 시크릿 리스트?
  • SBS 시사고발 프로그램 그것이 알고 싶다는걸그룹 타히티의 멤버 지수의 폭로로 다시금 수면 위에 떠오른연예인 스폰서 실체를공개한다.12일 제작진에 따르면최근 철저한 신원 보호 약속을 받은 한 회사의 CEO로부터 제보받은 시크릿 리스트를 토대로..
  • 조우종 "KBS에 사의 표명 안해···당황"
  • 조우종 KBS 아나운서가 프리 선언설을 부인했다.조우종은 12일 오후 KBS 쿨FM 조우종의 뮤직쇼 진행 도중 내가 프리 선언했다는 기사가 났다. 오면서 연말정산을 하고 들어왔다. 기사가 나서 어떻게 해야하나 당황스럽다고 프리 선언 보도를 언급했다.이..
  • 슈틸리케 감독 17일 귀국···최종예선 준비
  •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월드컵 9회 연속 본선 진출을 위한 준비 모드에 돌입한다. 12일 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슈틸리케 감독은 한달 반 가량의 휴가를 끝내고 17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작년 연말부터 휴가를 떠난..
  • MMA 전설 케빈 랜들맨, 심장마비로 숨져
  • 전 UFC 헤비급 챔피언이자 두 차례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레슬링 챔피언에 오른 케빈 랜들맨이 11일(현지시간) 세상을 떠났다. 향년 45세.미국 폭스스포츠는 이날 랜들맨이 폐렴 증세로 병원에 입원했다가 심장마비로 숨을 거뒀다고 전했다. 오하이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