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0만원 마사지 받았다가 갑자기 얼굴이…

허위·과장 광고 고객 유혹
피부관리업체 무더기 적발

A씨는 올해 180만원을 들여 얼굴 축소 마사지를 20번이나 받았다. 얼굴 크기를 10% 줄여주겠다는 한 피부관리업체의 광고를 보고 내린 결단이었다.

하지만 얼굴이 작아지기는커녕 두통과 함께 얼굴이 심하게 부어올랐다. 결국 병원에서 어금니가 파열되었다는 진단을 받았다.

이처럼 의학적으로 입증되지도 않은 효과를 부각해 고객을 유인한 피부·체형관리 업체들이 무더기로 적발됐다.

공정거래위원회는 11일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허위·과장 광고를 한 13개 피부·체형관리 업체에 시정명령을 내리고 모두 3000만원의 과징금을 부과했다.

13개 업체는 약손명가, 뷰피플, 금단비가, 멀티뷰티타운, 퀸즈시크릿, 이지슬림, 아미아인터내셔날, 하늘마음바이오, 본로고스파, 코비스타, 골근위뷰티, 황금비원, 예다미가이다.

이들은 피부·체형관리 서비스의 효과를 부각하기 위해 의학적으로 입증되지 않은 광고 표현을 경쟁적으로 사용했다.

‘15% 얼굴 축소를 책임지겠습니다.’ ‘얼굴 비대칭을 해결할 수 있습니다.’ ‘일자다리로 만들어 드리겠습니다.’ ‘요요 없는 관리가 가능합니다.’ 등이 대표적이다.

성장기 어린이나 청소년의 키를 더 자라게 할 수 있는 것처럼 광고하거나 비만을 치료하고 예방하는 효과가 있는 것처럼 광고하기도 했다. 단순한 통증완화용 기기를 사용하면서 지방을 분해하고 흉터를 재생하는 효과가 있는 것처럼 광고한 업체도 있다.

공정위의 한 관계자는 “관리 전후 얼굴 비교 사진은 사진 촬영 각도나 거리에 따라 얼굴이 크거나 작게 보일 수 있다”며 “다리 교정 사진은 허리를 숙이거나 무릎을 붙이는 등 꼼수를 쓴다”고 지적했다.

이귀전 기자 frei5922@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바닷속에서 340년 숙성된 치즈 나와
  • 17세기에 가라앉은 난파선을 수색하는 과정에서 바닷속에서 340년간 숙성된 치즈가 나왔다.29일(현지시간) AFP 통신 보도에 따르면 최근 스웨덴 남부 발트해에서 1676년 침몰한 스웨덴 전함 크로난호 잔해를 살피던 잠수부들은 해저에 묻혀있던 질그릇에서..
  • 이정재 "영화, 이쪽저쪽 왜 나누죠?"
  • 영화 인천상륙작전(감독 이재한) 개봉을 앞두고 배우 이정재를 인터뷰하고 보니,문득책임감이란 단어가 떠올랐다. 무려 160억원이란 엄청난 제작비가 투입된 전쟁대작의 주인공은 아무나 하는 게 아니구나. 그러면서 단순히 배우라는 타이틀만으로는..
  • 손예진은 '덕혜옹주'가 될 수밖에 없었다
  • 모든 작품이 다 소중하지만, 이 영화만큼은 많은 분들이 오셔서 봐 주셨으면 좋겠습니다.영화 덕혜옹주(감독 허진호, 제작 호필름, 배급 롯데엔터테인먼트) 개봉을 앞두고 있는 배우 손예진이 관객들에게 영화의 의미에 동참해줄 것을 당부했다.손예..
  • '문창진 멀티골' 한국, 스웨덴에 3-2 역전승
  • 신태용호가 스웨덴과의 최종 모의고사에서 승리하면서 기분 좋게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본선에 출전하게 됐다.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30일(한국시간) 브라질 상파울루 파카엠부 경기장에서 열린 스웨덴과의 평가전에서 문창진(포항)의 멀..
  • 여름부터 강한 넥센, 밴 헤켄까지 더했다
  • KBO 리그에서 여름은 순위를 결정하는 중대한 변수다.선수층이 얇은 KBO 리그는 더운 여름만 되면 주전 선수 체력이 떨어질 수밖에 없는데, 이 때문에 여름 이후 주축 선수 체력 저하와 부상자가 겹치면 성적이 추락하는 구단도 나오기 마련이다.그렇지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