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호·장원삼, 생애 첫 프로야구 골든글러브

손아섭, 89.2%의 득표율로 최다득표 영예
이승엽, 통산 8회로 최다 수상 타이

올시즌 최우수선수(MVP)의 영광을 안은 박병호(26·넥센)가 생애 처음 골든글러브도 획득했다.

또 삼성을 한국시리즈 우승을 이끈 좌완 에이스 장원삼(29)도 데뷔 이후 처음 '황금장갑'의 주인공이 됐다.

박병호는 11일 서울 코엑스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2012 팔도 프로야구 골든글러브 시상식에서 1루수 부문 투표 결과 총 351표 가운데 275표를 획득, 54표에 그친 김태균(한화)을 가볍게 제치고 '황금장갑'의 주인공이 됐다.

프로 7년차인 박병호는 올시즌 홈런(31개), 타점(105개), 장타율(0.561) 등 3개 부문 1위에 오르는 등 넥센의 붙박이 4번타자로 활약해 MVP로 선정되는 기쁨을 누린 데 이어 골든글러브까지 수상해 생애 최고의 해를 장식했다.

가장 관심이 쏠린 투수 부문에서는 장원삼이 128표를 받아 넥센의 용병 에이스 브랜든 나이트(121표)를 간발의 차이로 제치고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다승 1위인 장원삼과 평균자책점 1위인 나이트의 표차는 불과 7표로 가장 치열한 부문이었다.

포수 부문에서는 롯데의 '안방마님' 강민호(216표)가 선후배인 진갑용(81표·삼성)과 양의지(54표·두산)를 제치고 2년 연속 수상의 영광의 안았다.

2루수 부문에서는 올시즌 신인왕을 차지한 서건창(넥센)이 역시 첫 골든글러브를 차지하며 기쁨을 누렸다.

'핫코너' 3루수 부문은 최정(191표·SK)이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황금장갑을 꼈고, 유격수 부문은 강정호(293표·넥센)가 2010년에 이어 2년만에 골든글러브를 되찾았다.

3명을 뽑는 외야수 부문에서는 손아섭(313표·롯데), 이용규(199표·KIA), 박용택(194표·LG)이 나란히 골든글러브를 차지했다.

특히 313표를 얻은 손아섭은 득표율 89.2%를 기록, 최다 득표의 영광도 안았다.

지명타자 부문에서는 '돌아온 라이언킹' 이승엽(295표·삼성)이 9년만에 골든글러브를 다시 받았다.

8년간의 일본 생활을 접고 국내에 복귀한 이승엽은 1997∼2003년 1루수 부문에 이어 지명타자에서도 최고의 선수로 뽑히며 개인통산 8회 수상을 기록, 한대화·양준혁과 최다 수상 타이가 됐다.

한편 특별부문인 페어플레이상에는 박석민(삼성), 상금 500만원, 사랑의 골든글러브는 김태균(한화), 골든포토상은 김광현(SK)이 각각 받았다.

골든글러브 수상자에게는 제트에서 제공하는 300만원 상당의 글러브와 가방, 100만원 상당의 나이키 상품권이 부상으로 수여됐다. <연합>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하이킹 중 조난 사망한 60대女의 마지막 일기
  • 혼자 하이킹을 떠났다 조난당해 사망한 60대 여성의 일기가 뒤늦게 발견돼 미국인들의 심금을 울리고 있다. 미국 테네시주에 살던 제럴딘 라르게이(66)는 지난 2013년 7월 2박 3일 일정으로 애팔래치아 산맥의 트레일 코스로 하이킹을 떠났다. 그는 함께하..
  • IOI, 마지막 무대는 MAMA?···"사실무근"
  • 프로젝트 걸그룹 아이오아이(I.O.I) 측이 마지막활동 계획에 대한 추측성 기사를 일축했다.아이오아이 소속사 YMC 엔터테인먼트는 아이오아이의 완전체 활동이 MAMA(Mnet Asian Music Award)으로 끝난다는 얘기가 있는데이는 사실이 아니다라고 27일 밝혔다.소..
  • 김완선 "곧 50살, 결혼·출산 어려울 듯"
  • 가수 김완선이 결혼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김완선은 26일방송된 TBS FM 배기성의 힘내라 2시에서 열다섯 살에 연습생 생활을 시작하면서 스물다섯 살에 결혼을 해야겠다고 혼자 계획을 세웠었다고 결혼을 언급했다.이어 김완선은 하지만 막상 스..
  • '기회만 다오' 김현수, 2경기 연속 멀티히트
  •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미국 메이저리그 진출 후 처음으로 2경기 연속 선발 출전해 연속 경기 멀티히트(한 경기 2안타 이상) 행진을 벌였다. 김현수는 27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미닛메이드 파크에서 열린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방문..
  • 맨유, 모리뉴 감독과 3년 계약···연봉 208억원
  •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조제 모리뉴 감독이 사흘 동안 펼쳤던 협상을 마치고 계약에 합의했다고 공영방송 BBC 등 영국 언론들이 27일(한국시간) 일제히 보도했다. BBC는 모리뉴 감독의 에이전트인 호르헤 멘데스와 맨유의 고위 관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