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장거리로켓 발사대에서 내려 수리중"<연합>


 북한은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의 로켓 발사대에 장착된 장거리 로켓을 발사장으로 내려 기술적 결함의 수리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한 외교 소식통은 11일 "로켓을 고치는데 발사대에 세워 놓고 해결할 일이 아닌 것 같다"서 "발사대에서 내려서 기술적인 문제를 해결하려는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이 소식통은 "북한이 로켓을 쏘려는 의지에 변함은 없다"면서 "고장 원인을 발견해서 고치면 다시 세워서 발사하는데 지장이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정부의 한 소식통은 "큰 의미를 부여할 것은 아닌 것 같다"면서 "미사일을 발사대에서 내리는 것이 발사 여부와는 관계가 없는 것 같다"고 밝혔다.

정부는 현재 동창리 발사장 주변의 동향을 예의주시하면서 로켓을 발사내에서 내린 이유를 분석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국과수는 "독극물 분석, 질식사, 외력에 의한 사망 여부 등을 분석했으나 유병언의 시신이 부패가 심해 사망 원인 판명 불가"라고 부검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부검 결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부검 결과를 신뢰하며 믿는다
부검 결과가 의심스럽고 믿을 수 없다
잘모르겠다
  • 7월 28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