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 정부서 총리 지낸 정운찬 "문재인 지지"

관련이슈 : 2012년 18대 대선
정운찬 전 국무총리가 11일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이수성, 고건 등 역대 국무총리들도 문 후보에 대한 지지의사를 밝혔다.

정 전 총리는 입장문을 통해 “지난 수개월간 동반 성장의 전도사처럼 전국 방방곡곡을 다니며 동반성장 문화의 조성과 확산에 힘써왔다”며 “그러나 혼자 힘으로는 역부족이라 느껴 동반성장에 관해서 뜻을 같이하고 의지가 있는 사람과 협력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또 “재벌의 구름층이 짙게 드리워진 한국경제의 지금의 모습으로는 창의력 있고 열정 있는 중소기업의 미래는 없다”면서 “경제생태계를 선순환 체계로 만드는 것이 필요하며, 그것은 동반성장밖에 없다고 문 후보와 공감했다”고 지지 선언 배경을 설명했다.

정 전 총리는 지난 9일에 이어 이날 오전 문 후보와 면담한 뒤 지지를 최종 결심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2009년 9월 한승수 전 총리에 이어 이명박 정부의 2대 총리로 지명됐다가 이듬해 8월 세종시 수정안이 부결되면서 총리직에서 물러났다. 이후 동반성장위원회 위원장을 맡았으나 지난 3월 “정부가 동반성장에 미온적”이라며 사퇴했다.

문재인 캠프 우상호 공보단장은 11일 “오늘 역대 정권하에서 국무총리 지낸 3분이 문재인 후보의 지지를 표명했다”며 “이분들은 각각 영남을 대표하는 개혁적 보수인사, 호남을 대표하는 개혁적 보수인사, 충청을 상징하는 개혁적 인사”라고 말했다. 그는 “이분들이 지지 선언해 주신 것을 기화로 중도 진영의 균형추가 문재인 후보로 기울어졌다”고 덧붙였다.

이은정 인턴기자 ehofkd1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6천명 태운 호화여객선 미완공 '처녀 항행'
  • 약 8500명이 탈 수 있는 세계 최대 호화유람선이 건조를 마무리하지 않는 상황에서 처녀항해에 나선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30일(현지시간) 온라인매체 스터프,뉴서 등은 세계 2위 여객선 운항업체인 미국 로얄 캐리비안사가 소유한 '하모니 오..
  • 김명민 "액션 타고나···연기보다 자신 있어"
  • 연기파 배우 김명민이 영화 특별수사: 사형수의 편지(감독 권종관)으로 스크린에 돌아온다.김명민은 31일 오후 서울 성동구 CGV왕십리에서 열린 특별수사 언론시사회에 참석, 극 중 맞고 때리는 액션신을 촬영한 소감을 밝혔다.그는 이날 액션신은 타..
  • '임신' 박수진, 출근길 포착···날씬 몸매
  • 배우 박수진의 출근길 모습이 파파라치 컷에 담겼다.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샵에서 나오는 박수진 포착이라는 제목과 함께 박수진의 파파라치 사진이 게재됐다. 공개된 사진은 박수진이 올리브 옥수동 수제자 촬영 전 샵에서 나오는 장면..
  • 이대호, 승부 쐐기박는 3점짜리 홈런포 작렬
  • 이대호(34시애틀)가 우완 투수를 상대로 승부에 쇄기를 박는 127m짜리 통괘한 3점홈런을 터뜨렸다. 시즌 7번째 홈런 이대호는 3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워싱턴주 시애틀의 세이프코 필드에서 열린 샌디에이고와의 경기에 7번타자 1루수로 선발출전해 8회..
  • 강정호, 1회 첫 타석서 우전안타로 타점
  • 4번타자 강정호(29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1회 첫 타석에서 깨끗한 우전안타로 타점을 올렸다.강정호는 3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말린스 파크에서 열린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경기에 4번 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전해 1회초 2사 2루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