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지하경제 활성화하자" 발언 논란

관련이슈 : 2012년 18대 대선
새누리당 박근혜 대선후보의 ‘지하경제 활성화’ 발언이 논란이 되고 있다.

박 후보는 10일 열린 제2차 경제분야 대선후보 TV토론에서 “지하경제 활성화 등의 방안으로 매년 27조원씩 5년간 135조원을 마련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복지재원 마련을 위한 세입 확대방안을 설명하는 과정에서 이같이 말했다. 지하경제란 사채, 마약 거래, 도박, 매춘 등 정부의 공식 통계에 나타나지 않는 경제 활동을 가리킨다.

방송 직후 진중권 동양대 교수는 자신의 트위터에 “질문이 한 단계 더 들어가면 박근혜 후보는 곧바로 버퍼링. ‘지하경제 활성화’가 인상에 남네요”라는 글을 올려 박 후보를 비판했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 측 김재두 대변인은 11일 “대통령 후보의 자질을 의심케 하기에 충분하다”면서 “지난 8월23일 기자회견에서도 똑같은 발언을 했다”고 밝혔다.

새누리당 김종인 국민행복추진위원장은 KBS라디오에 출연해 “지하 경제를 양성화한다는 말을 ‘활성화’로 잘못 표현해 오해의 소지가 있었을 뿐”이라고 일축했다.

이은정 인턴기자 ehofkd11@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절벽에 녹색 페인트칠한 남성, 이유가···
  • 중국의 어느 작은 마을. 이곳의 아주 특별한 절벽이 눈길을 끈다. 밝은 녹색 페인트로 뒤범벅된 절벽이 떡하니 서 있다. 풍수(風水)를 중요시한 어느 남성 때문에 벌어진 일이다.중국 상하이스트 등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충칭(重慶) 시 치장(綦江) 구에..
  • 차승원·유해진, '삼시세끼 어촌편2' 조율중
  • 바닷가에서 밥 짓는 차주부와 낚시하는 참바다씨의 모습을 다시 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tvN 측 관계자는 4일 차승원과 유해진이 삼시세끼 어촌편 출연을 위해 스케줄을 조율 중이라고 밝혔다.하지만 촬영지가 만재도가 될지는 아직결정되지 않았..
  • 유빈·효린, '언프리티 랩스타 2' 출연?
  • 케이블 채널 언프리티 랩스타 2제작진이원더걸스 유빈과 씨스타 효린 출연설에 대해 확정된 바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4일 한 매체는언프리티 랩스타 2에 유빈과 효린이 출격하며 최근 재킷 촬영까지 마쳤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제작진은 아직 확정된..
  • '듣다보니 렛잇고'···올림픽 주제가 표절 논란
  • 오는 2022년 개최 예정인 중국 베이징(北京) 동계올림픽의 주제가가 표절논란에 휩싸였다. 노래가 미국 월트디즈니사의 애니메이션 겨울왕국(Frozen) 주제가와 유사하다는 의혹이 제기된 것이다.미국 뉴욕타임스는 2022년 개최 예정인 베이징 동계올림픽..
  • 강정호, 내셔널리그 '7월의 신인' 선정
  •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에서 뛰는 한국인 거포 강정호(28)가 내셔널리그 7월의 신인으로 뽑혔다.한국 선수가 이달의 신인으로 뽑히기는 2003년 내셔널리그 4월의 신인 최희섭(당시 시카고 컵스현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에 이어 12년 만이자 역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