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스트바에서 일하던 남자들, 낮엔 병원에서…

밤에는 강남 호스트바 남성 도우미로, 낮에는 교통사고 보험사기범으로 활동한 일당이 경찰에 무더기로 적발됐다. 서울경찰청은 강남구 논현동, 청담동 등에서 법규위반 차량을 상대로 일부러 교통사고를 낸 뒤 수억원대 보험금을 타낸 쌍둥이 송모(28)씨 형제 등 85명을 사기 혐의로 입건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들은 호스트들을 승합차에 태우고 음주운전이나 신호위반을 하는 차량에 고의로 접촉사고를 낸 뒤 통증을 호소하는 수법으로 돈을 빼앗았다. 2010년 10월 17일 오전 4시 청담동에서 박모(30)씨의 미니쿠퍼 승용차를 들이받은 뒤 “음주운전 사실을 경찰에 신고하겠다”고 협박해 합의금으로 현금 495만원을 빼앗았다. 당시 차에 타고 있지 않았던 호스트 5명을 가짜 환자로 위장해 보험금 1034만원을 타내기도 했다.

이들은 2008년 8월부터 지난 9월까지 9개 보험사에서 47회에 걸쳐 보험금 5억여원을 받아냈다. 보험사기를 의심해 보험금 지급을 미루는 보험사 직원에게는 “금융감독원에 민원을 넣어 괴롭히겠다”고 협박했다. 이렇게 뜯어낸 보험금 중 80% 이상은 송씨 형제가 챙겼다.

송씨 형제는 이 돈으로 외제차를 타고 다니며 호화로운 생활을 했다. 호스트바 도우미들은 경찰 조사에서 “보험사기에 강제로 동원됐지만 일자리를 잃을까 봐 항변조차 못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송씨 형제가 도우미를 알선한 다른 호스트바까지 수사를 확대하고 병원의 공조 행위가 있었는지 수사할 방침이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유대인 강제추방'…모나코 국왕, 사과
  • 알베르 2세 모나코 국왕이 2차 세계대전 당시 자국 내 유대인을 강제추방했던 점을 73년 만에 사과했다.영국 가디언 등 외신들에 따르면 알베르 2세는 지난 27일(현지시간) 모나코 최고위직 랍비와 유대인 인사들 앞에서 과거 모나코의 유대인 강제추방..
  • '폭풍성장' 사피·에디···'아이고 내 심장'
  •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 마스코트 사피와 에디의 근황이 공개돼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삼시세끼 측은 최근 페이스북에 사피와 에디의 사진여러 장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은 촬영장 평상에 나란히 앉은 사피와 에디를 보여준다. 다른 사진에서..
  • 유재석, 김준호 위해 '부코페' 티켓 200장 쾌척
  • 국민 MC 유재석이 후배 개그맨 김준호가 집행하는 부산국제코미디페스티벌(부코페) 불참을 미안해하며 일일 관람권 200장을 산 것으로 알려졌다.29일 다수 매체에 따르면 지난 28일 부산 해운대구 우동에서 열린 부코페 뒤풀이에서 김준호가 유재석은 왜..
  • 추신수 16호 홈런·2타점···승리 수훈갑
  •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28일(현지시간)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경기에서 4회 동점 솔로포로 시즌 16호 홈런을 장식한 뒤 더그아웃에서 팀 동료의 환영을 받고 있다.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16번째 홈런을 터뜨리고 타점 2개를 보태며 팀..
  • '토트넘 이적' 손흥민 "멋진 모습 보이겠다"
  • 손흥민 모습. 토트넘 트위터 캡쳐독일 분데스리가 레버쿠젠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홋스퍼로 이적한 손흥민은 팬들을 위해 멋진 모습을 보이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손흥민은 28일(한국시간) 공식 트위터에 게재된 인터뷰에서 나는 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