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체스터 난동 9명 기소 "강력하게 처리할 것"<뉴시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더비'서 난동을 부린 축구팬 9명이 검찰에 기소됐다.

11일(한국시간) AP통신에 따르면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체스터 시티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경기서 난동을 부린 축구팬 9명이 기소돼 처벌 받을 전망이다.

AP통신은 "리오 퍼디난드(34·잉글랜드)에게 동전을 던진 팬을 비롯해 경기장에 난입한 팬, 인종차별적 욕설을 한 팬 등이 법원의 심판을 받게 됐다"고 보도했다.

지난 10일 열린 '맨체스터 더비'서 맨유가 후반 추가시간 로빈 판 페르시(29·네덜란드)의 프리킥 결승골에 힘입어 맨시티를 3-2로 물리쳤다.

논란이 된 이번 사건은 경기 종료 직전 나왔다. 결승골 이후 맨유 선수들은 맨시티 팬들이 운집한 관중석 앞에서 골 세러모니를 펼쳤다.

판 페르시와 골을 축하하던 퍼디낸드는 흥분한 관중이 던진 동전에 맞아 왼쪽 눈가가 찢어지는 부상을 당했다.

또 자신의 화를 주체하지 못하고 경기장에 난입한 맨시티 팬들은 퍼디낸드에게 달려들며 위협했고, 맨시티 골키퍼 조 하트가 퍼디난드를 보호해 더 큰 사고를 미연에 방지했다.

동전을 투척한 관중인 매튜 스톳(21)은 이후 경찰에 체포됐다. 그리고 남은 시즌권을 회수 당함과 동시에 평생 동안 경기장 출입이 전면 금지됐다.

스톳은 자신의 법률팀 공식성명을 통해 "내가 한 행동에 대해 극도의 후회를 느끼고 있다. 그리고 부끄럽다. 퍼디낸드를 비롯한 맨유에게 사과하고 싶다"며 용서를 구했다.

데이비드 번스타인 잉글랜드축구협회(FA) 회장은 이번 사건에 대해 "용납할 수 없는 매우 실망스러운 일이 발생했다"며 "경기장 난입, 인종차별 등 행위가 또 다시 일어날 수 있다. 우리가 할 수 있는 가장 강력한 방법으로 사건을 처리하겠다"고 말했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수술자국에 상심한 아들, 용기 북돋우려···
  • 카메라를 보고 웃고있는 카터군(7)수술흉터에 힘들어하던 7살 아들에게 용기를 주고 싶었던 아빠의 사연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17일 허핑턴포스트 재팬에 실린선천적인 심장질환으로 수술 받은 카터군(7) 사연은 엄청난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미국 메..
  • 서장훈 "이젠 방송인 호칭 괜찮다"
  • 서장훈(전 농구선수)이방송인이라는 호칭에 대해 변화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서장훈은19일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 쇼 귀빈연결 코너에 전화 연결돼 DJ 박명수와 대화를 나눴다.서장훈은 무한도전에 여러 차례 출연하며박명수와 친분을 이어오고..
  • '핫 보디' 유승옥, '룸바 여신' 등극
  • 유승옥이 아찔하고 매혹적인 룸바 댄서로 변신했다.유승옥은 19일 오전 방송된 KBS2 예능출발 드림팀 시즌2에 출연해 2015 댄스 페스티벌 무대를 꾸몄다.이날 방송에서 유승옥은 상대 김광식과 함께 숨 막힐 듯 열정적인 룸바 댄스를 선보였다. 김광식..
  • 김세영 LPGA 2승, 연장 끝에 얻은 값진 승리
  • 김세영(미래에셋22)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롯데챔피언십에서 시즌 2승에 성공했다.김세영은 19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 오아후섬 코올리나 골프클럽(파726383야드)에서 열린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최종합계 11언더파 277타를 기록한 후연장 끝에..
  • 기적 또 기적… 루키 김세영 ‘그린위 드라마’
  • 이보다 더 극적인 승부는 없다. 마지막 18번 홀(파 4)에서 티샷을 물에 빠트려 패색이 짙었으나 드라마 같은 칩인 파로 연장전에 들어간 뒤 기적처럼 이글 샷으로 우승을 거머쥐었기 때문이다.빨간 바지의 마법사 김세영은 19일 미국 하와이주 호놀룰루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