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살 에세이 써오라" 과제 낸 교사 결국…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프랑스에서 한 중학교 교사가 학생들에게 자살에 관한 에세이를 쓰게 해 논란이 일고 있다.

남서부 샤랑트 지역의 언론들에 따르면 이 지방 몽모로 생 시바르 중학교의 한 교사는 13∼14세의 학생들에게 “여러분이 막 18세가 됐고, 자살을 결심했다고 생각해보자. 자살 직전 떠오르는 죽음의 이유를 에세이로 써오라”는 과제를 냈다. 그리고 “제일 안 좋았던 기억이 무엇인지, 왜 자신을 싫어하게 됐는지 설명하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사실을 접한 학부모들은 교육감독 기관에 진정서를 냈으며, 이 교사는 조사가 진행되는 동안 정직됐다. 교육감독기관은 조사가 끝난 뒤 이 교사를 징계할 것인지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샤랑트 지역의 장 마리 르노 장학사는 “에세이의 의도가 무엇인지 조사할 것”이라며 “자살이 에세이 과제로 주어졌다는 것에 놀랄 따름”이라고 말했다.

프랑스에서는 자살률이 증가하는 추세다. 프랑스철도청은 지난주 올해들어서만 철로에서 자살한 사례가 30%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특히 12-20세 청소년 사이에서는 매년 5만여명이 자살을 시도해 600여명이 숨지는 것으로 집계된 바 있다.

윤지로 기자 kornyap@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네티즌 사이 신개념 한자 '두앙' 열풍, 뭐지?
  • 최근 중국에서 두앙이라는 한자가 열풍을 일으키는 것으로 알려졌다. 뜻 모를 두앙. 도대체 이 한자는 어디서 나온 걸까?지난 2일(현지시각) 영국 BBC에 따르면 중국 네티즌 사이에서 두앙이 급속히 퍼지고 있다. 네티즌들은 중국판 트위터인 웨이보에서..
  • 빅뱅-2NE1, 2015유튜브 뮤직 어워드 수상
  • 그룹 빅뱅과 2NE1이 2015 유튜브 뮤직 어워드를 수상했다.2015 유튜브 뮤직 어워드를 앞두고 유튜브는 2일 공식트위터를 통해 유튜브 뮤직 어워드가 왔다. 그 음악들을 경험할 준비를 해라라는 문구와 함께 수상자 50인의 리스트와 이들의 뮤직비디오 편..
  • 예원, 이태임 욕설논란에 "다투진 않았다"
  • 예원예원, 이태임 욕설 논란에 입장 말하기 조심스러워, 다투진 않았다 밝혀이태임 욕설 논란과 관련해 쥬얼리 출신의 예원이 조심스런 입장을 전했다.예원의 소속사인 스타제국 측 관계자는 3일 저희 입장은 말을 전하기가 조심스러운 게 사실이다. (..
  • 설기현, 성균관대 감독 맡는다
  • 한일월드컵 4강 신화 주역으로 인천 유나이티드의 공격수로 뛰어온 스나이퍼 설기현(38)이 은퇴한다.3일 인천 유나이티드에 따르면 설기현은 현역 생활을 마감하고 올해부터 성균관대 축구부의 지휘봉을 잡는다.단, 설기현은 현재 2급 지도자 자격증밖..
  • 1인자 vs 슈퍼 루키… 드디어 ‘맞짱’
  • 여자골프 세계 랭킹 1위인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18한국명 고보경)와 올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슈퍼 루키로 불리는 김효주(20롯데)가 드디어 맞짱을 뜬다.차세대 여자골프 선두주자로 꼽히는 이 둘은 5일부터 나흘간 싱가포르의 센토사 골프클럽 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