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영남 "인생서 후회되는 한가지, 윤여정과…"

가수 조영남이 인생에서 이혼을 가장 후회한다고 고백했다. 

11일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 출연한 조영남은 "과거 가장 후회하는 것이 이혼 맞느냐"는 MC 조형기의 질문에 "이혼 말고는 후회할 게 별로 없다. 이혼을 가장 후회한다"고 밝혔다. 

조영남은 이혼사유에 대해 "결혼생활 당시 바람 피우지 말라고 했는 바람 피는 일이 반복되다 보니…. 내가 잘못한 것 같다"고 말했다. 또 그는 "헤어지고 나니 같이 살던 사람의 소중함을 알게 됐다"고 후회하는 모습을 보였다. 

현재 조영남은 딸과 함께 살고 있지만 아들은 아내와 지내고 있다. 

조영남은 "딸과는 많은 걸 같이 하면서 지내지만 솔직히 아들은 기억이 가물가물할 정도로 안 본 지 오래됐다. 잘 살고 있을 것이다"라고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한편 조영남은 지난 1975년 배우 윤여정과 결혼한 뒤 13년 만인 1988년 이혼했다. 이후 1995년 두 번째 아내와 결혼했지만 결국 파경을 맞았다.

정은나리 기자 jenr3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자녀 7명에 조카딸까지 살해한 '엄마'
  • 사진=연합뉴스호주 경찰이 퀸즐랜드주 케언즈의 한 주택에서 어린이 8명을 살해한 용의자로 이들의 어머니 머세인 와리아(37)를 체포했다고 국영 ABC방송은 20일 보도했다.방송에 따르면 수사를 담당하는 브루노 애스니카 경위는 흉기로 살해당한 어린이..
  • 영국 축구 기성용, 헐시티 상대로 리그 3호 골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에서 활약하는 국가대표 미드필더 기성용(25)이 리그 3호 골을 터뜨렸다.

    기성용은 21일(한국시간) 영국 헐시티의 KC스타디움에서 열린 2014-2015시즌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 헐시티와의 원정 경기에서 전반 15분에 팀 선제골의 주인공이 됐다.

    이날 기성용의 골에는 운이 따랐다. 존조 셸비의 중거리슛이 기성용의 몸에 맞고 굴절되면서 그대로 골로 연결된 것이다.

    선발로 출전한 기성용은 3일 퀸스파크 레인저스를 상대로 시즌 2호 골을 넣은 이후 18일 만에 시즌 세 번째 골을 기록했다.

    그는 8월16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시즌 개막 전에서 첫 골을 넣은 바 있다.

    기성용의 득점으로 스완지시티는 전반 23분 현재 헐시티에 1-0으로 앞서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