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한국이 스시 가로챘다"…그럼 김치는?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일본의 한 매체가 ‘한국이 스시(초밥)가 자신들의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는 왜곡보도를 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11월18일 일본 주간 포스트세븐은 “한국은 일본의 문화라면 뭐든지 가로채려 한다”며 “일식이 세계적인 수준에 오르자 이마저도 가로채려 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한국이 일본술의 원류가 막걸리라고 주장하고 있으며 한국판 위키피디아에는 와사비까지 자신들이 기원이라고 기재돼 있다”고 주장했다.    

심지어 한국어 ‘우리’와 영어 ‘오리지날’을 합성한 말인 ‘우리지날’이라는 단어를 사용해 한국을 비하하기도 했다. 일본 매체의 왜곡 보도를 접한 네티즌들은 “김치를 기무치가 원조라고 하는 일본이나 반성하라”, “명백한 오보다”, “일본의 억지 주장을 언제까지 들어줘야 하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연습 스윙에 아들 잃은 父 '선수들 탓하지 않아'
  • 미국의 9살 소년이 연습 중인 야구선수의 방망이에 머리를 맞아 숨진 가운데 소년의 아버지가 누구도 탓하지 않겠다고 말해 많은 이들을 숙연케 했다.미국 뉴욕데일리뉴스 등 외신들에 따르면 카이저 찰리(9)의 아빠 채드 찰리는 지난 3일(현지시간) 기..
  • 송승헌♥유역비 "좋은 감정으로 만남 시작"
  • 배우 송승헌(40) 측이 중국 여배우 유역비(29)와 열애 중이라는 보도와 관련해 사실을 인정했다.송승헌 소속사 관계자는 5일 한 매체에 영화 이후 자주 보지는 못했으나, 연락하고, 좋은 감정을 쌓았다고 말했다. 이어 이제 막 시작하는 단계이기 때문에..
  • '협녀' 전도연 "내 연기 완벽한 줄···"
  • 배우 전도연이 생애 첫 무협영화에 출연한소감을 밝혔다.전도연은 5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협녀, 칼의 기억(감독 박흥식) 언론시사회에 참석, 오늘 저도 영화를 처음 봤다며 말문을 열었다.이어 전 제 무술과..
  • '승부조작'논란 전창진 KGC감독, 자진사퇴
  • 불법 스포츠도박을 하고 승부조작을 주도한 혐의를 받고 있는 전창진 KGC인삼공사 감독이 자진 사퇴했다.5일 KGC는 보도자료를 내고 전 감독이 4일 저녁 구단에 감독직 사퇴 의견을 전해왔다면서 그간 수사결과를 지켜보며 전 감독의 복귀를 기다려왔으..
  • '듣다보니 렛잇고'···올림픽 주제가 표절 논란
  • 오는 2022년 개최 예정인 중국 베이징(北京) 동계올림픽의 주제가가 표절논란에 휩싸였다. 노래가 미국 월트디즈니사의 애니메이션 겨울왕국(Frozen) 주제가와 유사하다는 의혹이 제기된 것이다.미국 뉴욕타임스는 2022년 개최 예정인 베이징 동계올림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