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사가 헌법 무시? "감옥 대신 교회 가면…"

음주운전 사망사고를 낸 10대가 징역형을 면하는 조건으로 ‘교회 출석’을 강요해 논란이 일고 있다. 미국 오클라호마주 머스코기 카운티 법원 마이크 노먼 판사는 지난 3일(현지시간) 음주운전 중 사망사고를 낸 알프레드(17)군에 대해 ‘보호관찰 10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알프레드가 10년간 교회에 출석하고 고등학교 졸업장을 따는 조건으로 징역형을 면제시켜줬다. 여기에는 10년간 음주발찌 착용, 정기적인 마약 및 음주 검사, 음주운전 예방행사 참석 및 간증도 포함됐다.

이와 관련 시민단체인 미국시민자유연맹(ACLU)은 “노먼 판사가 종교의 자유를 침해했다”며 오클라호마 사법소원위원회에 위헌심판을 청구했다. ACLU 라이언 키젤 사무총장은 성명을 내고 “미 수정헌법 1조에 따라 국가기관은 교회 출석을 강요하고 개인의 신앙 문제에 간섭할 수 없다”며 “어떻게 일개 판사가 헌법을 무시할 수 있는지 충격적이다”고 비판했다.

이에 대해 노먼판사는 “항의 전화를 몇 통 받았지만 난 옳은일을 했다”고 말했다. ACLU측은 “교회와 감옥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하라는 판사의 결정은 젊은이의 양심을 침해한 것”이라며 “엄연히 국가기관의 불법행위이므로 판사에게 징계를 내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동환 인턴기자 kimchar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3년 만에 나타나 밤하늘 수놓을 '블루문'
  • 당신의 금요일밤이 더욱 특별해진다. 블루문이 밤하늘을 장식할 예정이기 때문이다. 블루문은 한 달이 지나기 전 뜨는 두 번째 보름달을 뜻한다. 영어 표현으로는 원스 인 어 블루문(Once in a blue moon)이라 한다. 그만큼 드문 일을 나타낼 때 쓰인다.미국 AB..
  • 본조비·마룬5·뮤즈, 록밴드 내한 러시
  • 록페의 계절인 여름을 보내고 나면, 올 가을에는전설적 록밴드들의 내한 공연을 잇따라 만날 수 있다.우선 미국의 전설적 록밴드 본 조비(Bon Jovi)가 1995년 이후 20년 만에 내한을 결정, 오랫동안 그들을 기다려온 한국 팬들을 기쁘게 하고 있다.본 조비..
  • 최자♥설리, 열애 인정 후 공개된 투샷
  •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는 최자 설리 커플의 모습을 포착한 사진이 공개돼 이슈가 됐다.사진 속에는 다정히 휴대폰을 보고 있는 설리, 최자의 모습이 담겨 있다. 열애를 인정한 후 두 사람이 함께 있는 사진이 공개된 건 처음이다.네티즌들은 꿀..
  • 한국, 중국에 2-0 완승 '느껴지나 공한증!'
  • 환호하는 대한민국(우한중국=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2일 중국 후베이성 우한스포츠센터에서 열린 동아시안컵 축구대회에서 중국에 승리한 한국선수들이 경기 후 환호하고 있다. 2015.8.2jjaeck9@yna.co.kr한국 축구 대표팀이 잠시 잊혔던 공한증(恐韓症)을..
  • 추신수, 5경기 연속 안타···타율 0.239
  •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5경기 연속 안타를 쳤다.추신수는 2일(현지시간) 미국 텍사스 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벌어진 미국프로야구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와의 홈경기에서 2번 타자 우익수로 출전해 3타수 1안타를 때리고 볼넷 1개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