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사가 헌법 무시? "감옥 대신 교회 가면…"

음주운전 사망사고를 낸 10대가 징역형을 면하는 조건으로 ‘교회 출석’을 강요해 논란이 일고 있다. 미국 오클라호마주 머스코기 카운티 법원 마이크 노먼 판사는 지난 3일(현지시간) 음주운전 중 사망사고를 낸 알프레드(17)군에 대해 ‘보호관찰 10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알프레드가 10년간 교회에 출석하고 고등학교 졸업장을 따는 조건으로 징역형을 면제시켜줬다. 여기에는 10년간 음주발찌 착용, 정기적인 마약 및 음주 검사, 음주운전 예방행사 참석 및 간증도 포함됐다.

이와 관련 시민단체인 미국시민자유연맹(ACLU)은 “노먼 판사가 종교의 자유를 침해했다”며 오클라호마 사법소원위원회에 위헌심판을 청구했다. ACLU 라이언 키젤 사무총장은 성명을 내고 “미 수정헌법 1조에 따라 국가기관은 교회 출석을 강요하고 개인의 신앙 문제에 간섭할 수 없다”며 “어떻게 일개 판사가 헌법을 무시할 수 있는지 충격적이다”고 비판했다.

이에 대해 노먼판사는 “항의 전화를 몇 통 받았지만 난 옳은일을 했다”고 말했다. ACLU측은 “교회와 감옥 둘 중에 하나를 선택하라는 판사의 결정은 젊은이의 양심을 침해한 것”이라며 “엄연히 국가기관의 불법행위이므로 판사에게 징계를 내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동환 인턴기자 kimchar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수술 안한 성전환 여학생에 학교 '발칵'
  • 자신의 성 정체성을 '여성'이라고 선언, 여성과 똑같은 복장을 해온 미국의 고등학생이 여자 화장실 과 탈의실을 이용하는 것을 놓고 인구 3000여명의 미국 소도시가 시끄럽다. 비록 행동이나 생각 등이 여성과 다름없지만 성전환 수술을 받지 않았기 때..
  • 지드래곤, 결별 인정? "여친 없다"
  • 빅뱅 지드래곤이 현재 여자친구가 없다고 밝혔다.지드래곤은 2일 밤 네이버 스타캐스트 V LIVE에서일 더하기 일은 지용이-우리 아무것도 하지 말아요를 진행했다.이날 노란색 의상을 입고 화면에 등장한 지드래곤은 방처럼 꾸민 세트장에서개인방송..
  • '한류스타' 비, FA시장 나오나?
  • 한류스타 비(본명 정지훈33)가현 소속사인 큐브엔터테인트와 계약 만료를 앞두고 있다.큐브엔터테인먼트는 3일 이달 말 비와 계약 만료를 앞둔 건 사실이라며 현재 재계약 관련해 구체적인 논의 중이라고밝혔다.2013년 7월제대한 비는큐브엔터테인먼트..
  • 프리미어리그 이적시장서 1조5천억 사용
  • 이번 여름 유럽축구 이적시장(트랜스퍼 윈도)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구단들이 가장 큰 돈보따리를 풀어 놓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3일 영국 공영방송 BBC는 경영컨설팅 전문업체 딜로이트의 이적시장 비용 분석 결과, 프리미어리그는 이번 여름..
  • 추신수, 3안타 맹타···타율 0.249
  • 미국 메이저리그 후반기 팀 상승세를 이끄는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11번째 한 경기 3안타를 기록하며 쾌조의 타격감을 과시했다. 추신수는 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