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에 취해 그만…회식후 직장동료 해친 30대<뉴시스>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회식 후 술에 취해 소란을 피우다 이를 말리는 직장동료에게 흉기를 휘두른 3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제3형사부(재판장 성금석)는 살인미수 혐의로 윤모(30·회사원)에게 징역 7년을 선고했다고 11일 밝혔다.

윤씨는 올해 8월 회사동료들과 회식을 마치고 술에 취해 소란을 피우다 직장동료 김모씨가 '정신차리라'고 소리를 지른데 격분해 흉기를 휘두른 혐의로 기소됐다.

윤씨는 재판과정에서 김씨에게 상해를 가했지만 살해할 의사는 없었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법원은 "살해 목적이나 의도가 없었더라도 자신의 행위로 타인이 사망할 수 있다는 사실을 인식하고 예견할 수 있었다면 살인미수에 해당된다"고 판단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무방비상태에 있는 피해자를 10여 차례 이상 흉기로 찔러 생명이 위태로운 상태에 빠지게 하고 피해를 보상하고 있지 않아 엄벌이 불가피하다"고 양형의 이유를 밝혔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뱃속서 발견된 '17kg 종양' 놀라워
  • 무게 20kg에 달하는 뱃속 종양을 제거한 여성이 눈길을 끌고 있다.최근 인도 비하르주에 있는 한 종합병원에서는 누놔티 데비(30여)의 뱃속에 있던 종양을 제거하는 수술이 8시간가량 진행됐다. 종양 무게는 무려 17kg, 이는 네 살짜리 아이의 체중과 비슷..
  • '라스' 엠버 "박재범은 양아치" 폭소
  • 라디오 스타 엠버가 이상형으로 박재범은 어떠냐는 말에 양아치라는 말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지난 4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 라디오 스타에서는 엠버와 배우 손종학, 김민수, 장도연이 출연했다.이날 엠버는 동성 친구들에게 고백 많이 받았다. 근데..
  • JYJ 김재중, 오는 31일 현역 입대
  • 그룹 JYJ 김재중그룹 JYJ의 김재중이 오는 31일 입대한다.4일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김재중이 오는 31일 현역으로 입대한다고 밝혔다. 김재중은 팬미팅을 비롯해 오는 28,29일 서울 성북구 안암동 고려대학교 화정체육관에서 열리는 2015 김..
  • 기성용, 한국인 프리미어리거 한시즌 최다골
  • 기성용(26스완지시티)이 토트넘을 상대로 골을 뽑으며 시즌 6호골을 신고,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한국인 선수 한 시즌 최다골 기록을 작성했다.기성용은 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화이트하트레인에서 열린 토트넘 홋스퍼와의 2014-2015 프리미어리그 28라..
  • 류현진, 마지막 불펜 피칭 "무척 좋았다"
  • 류현진(28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마지막 불펜 피칭을 성공적으로 소화하고 최종 점검을 마쳤다.류현진은 4일 오전(이하 현지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글렌데일의 다저스 스프링캠프장에서 마이크 볼싱어, 크리스 리드와 함께 불펜 피칭을 했다.이번 스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