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SKT, 어설픈 아이폰5 개통행사

엉성한 진행… 참가자들 불만

SK텔레콤이 아이폰5 개통 1호 고객에게 수십만원의 혜택을 주는 개통행사를 진행하면서 행사 진행요원을 동원해 1호 고객 대신 줄을 서게 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다.

SK텔레콤과 KT는 아이폰 첫 개통일인 7일 0시를 기해 서울 모처에서 각각 예약가입자를 초대해 개통행사를 가졌다. 당시 SK텔레콤은 가장 먼저 참석한 사람에게 1호 가입자의 자격을 주기로 하고 롱텀에볼루션(LTE) 62요금제(월 6만2000원) 1년 무료 이용권 등 수십만원 상당의 혜택을 부여했다. 이에 대해 2호 가입자인 최진용(35·자영업)씨가 한 인터넷 카페에 7일 자신의 줄 앞에 섰던 1호 가입자와 실제 행사 때 1호 가입자가 다르다는 의문을 제기했고, 이어 네티즌들의 비난이 빗발쳤다.

10일 최씨에 따르면 당일 오후 2시12분쯤 일찌감치 행사장에 도착했을 때 행사 진행요원밖에 없었고, 이들로부터 “먼저 오신 분이 있다”는 설명을 들었다. 이어 오후 6시쯤 한 여성이 “12시쯤 온 사람”이라며 자신의 앞에 줄을 섰다. 그런데 정작 행사가 시작되고 1호 개통자로 플래시 세례를 받으며 언론 인터뷰까지 한 여성은 자신 앞에 줄을 섰던 그 여성이 아니었다고 최씨는 주장했다. 최씨는 “나와 3호로 개통한 한 커플이 함께 줄 서 있던 여성을 확실히 보았지만 옷차림, 얼굴 모양, 말투 모두 달랐다”며 “이게 대기업의 횡포구나 하는 생각이 절로 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SK텔레콤은 애초 “12시쯤 1호 개통자가 왔으나 날씨가 추우니 다시 오시면 1호 개통자로 인정하겠다고 하고 나중에 줄을 섰다”고 밝혔다가 “재확인 결과, 1호 개통자가 줄을 설 때까지 나타나지 않아 현장 진행을 맡은 대행사가 스태프를 대신 줄 세운 것”이라고 해명했다. SK텔레콤의 해명이 사실이라도 아예 줄을 서지 않은 고객을 1호 개통자로 인정했다는 점에서 영하의 날씨 속에 수시간 동안 기다리며 추위에 떨었던 고객들은 분통을 터뜨리고 있다. 정확한 진위 파악을 위해 SK텔레콤을 통해 아이폰 1호 개통자와 통화를 시도했으나, 당사자는 통화를 거부했다.

엄형준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고속도로에 쏟아진 새끼 오리 '1만마리'
  • 화물차끼리 빚어진충돌사고 때문에실려 있던 새끼 오리들이 도로로 쏟아져 나온 한바탕 소동이 중국에서 벌어졌다.지난 28일(현지시간) 중국 산둥망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에 따르면 앞선 26일 오전 12시20분쯤 산둥(山東) 성 짜오좡(棗莊) 시..
  • '듀스' 이현도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 수사
  • 1990년대 남성 듀엣 듀스로 활동했던 가수 이현도(43)씨가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게 됐다.30일 서울 서부지검은 이씨의 강제추행 피소사건을 수사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검찰에 따르면 이씨와 평소 친분이 있던 피해여성 A씨는 2013년 9월2일 오전..
  • 수애 "KBS 드라마 '우리 집에···' 검토 중"
  • 영화 국가대표 2로 3년 만에 스크린을 노크하는 수애가 드라마 차기작에 대해 언급했다.29일 한 매체는 수애가 KBS2 월화드라마 우리 집에 사는 남자 여주인공으로 캐스팅 될 가능성이 유력하다고 전했다.이에 수애는 세계일보와의 인터뷰에서 현재작..
  • 여름부터 강한 넥센, 밴 헤켄까지 더했다
  • KBO 리그에서 여름은 순위를 결정하는 중대한 변수다.선수층이 얇은 KBO 리그는 더운 여름만 되면 주전 선수 체력이 떨어질 수밖에 없는데, 이 때문에 여름 이후 주축 선수 체력 저하와 부상자가 겹치면 성적이 추락하는 구단도 나오기 마련이다.그렇지만..
  • 오승환, 3일 연속 세이브···시즌 7세이브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3일 연속 세이브를 올렸다.오승환은 2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의 말린스 파크에서 열린 미국 프로야구(MLB) 마이애미 말린스전에 5-4로 앞선 9회말 등판, 1이닝 1피안타 무실점으로 팀 승리를 지켰다.3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