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SKT, 어설픈 아이폰5 개통행사

엉성한 진행… 참가자들 불만

SK텔레콤이 아이폰5 개통 1호 고객에게 수십만원의 혜택을 주는 개통행사를 진행하면서 행사 진행요원을 동원해 1호 고객 대신 줄을 서게 한 것으로 드러나 논란이 일고 있다.

SK텔레콤과 KT는 아이폰 첫 개통일인 7일 0시를 기해 서울 모처에서 각각 예약가입자를 초대해 개통행사를 가졌다. 당시 SK텔레콤은 가장 먼저 참석한 사람에게 1호 가입자의 자격을 주기로 하고 롱텀에볼루션(LTE) 62요금제(월 6만2000원) 1년 무료 이용권 등 수십만원 상당의 혜택을 부여했다. 이에 대해 2호 가입자인 최진용(35·자영업)씨가 한 인터넷 카페에 7일 자신의 줄 앞에 섰던 1호 가입자와 실제 행사 때 1호 가입자가 다르다는 의문을 제기했고, 이어 네티즌들의 비난이 빗발쳤다.

10일 최씨에 따르면 당일 오후 2시12분쯤 일찌감치 행사장에 도착했을 때 행사 진행요원밖에 없었고, 이들로부터 “먼저 오신 분이 있다”는 설명을 들었다. 이어 오후 6시쯤 한 여성이 “12시쯤 온 사람”이라며 자신의 앞에 줄을 섰다. 그런데 정작 행사가 시작되고 1호 개통자로 플래시 세례를 받으며 언론 인터뷰까지 한 여성은 자신 앞에 줄을 섰던 그 여성이 아니었다고 최씨는 주장했다. 최씨는 “나와 3호로 개통한 한 커플이 함께 줄 서 있던 여성을 확실히 보았지만 옷차림, 얼굴 모양, 말투 모두 달랐다”며 “이게 대기업의 횡포구나 하는 생각이 절로 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SK텔레콤은 애초 “12시쯤 1호 개통자가 왔으나 날씨가 추우니 다시 오시면 1호 개통자로 인정하겠다고 하고 나중에 줄을 섰다”고 밝혔다가 “재확인 결과, 1호 개통자가 줄을 설 때까지 나타나지 않아 현장 진행을 맡은 대행사가 스태프를 대신 줄 세운 것”이라고 해명했다. SK텔레콤의 해명이 사실이라도 아예 줄을 서지 않은 고객을 1호 개통자로 인정했다는 점에서 영하의 날씨 속에 수시간 동안 기다리며 추위에 떨었던 고객들은 분통을 터뜨리고 있다. 정확한 진위 파악을 위해 SK텔레콤을 통해 아이폰 1호 개통자와 통화를 시도했으나, 당사자는 통화를 거부했다.

엄형준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섹시한 외모 때문에 대학 강의 포기한 교수
  • 수학 교수인 피에트로 보셀리가 섹시한 외모 때문에 대학교에서 강의를 포기했다.지난 28일(현지 시간) 온라인 미디어 엘리트 데일리에 따르면 피에트로 보셀리(Pietro Boselli)는 최근 영국 런던 대학교(University college London)에 사표를 제출했다.피에트로 보..
  • 이태임 예원 패러디, '너 어디서 반 마리니?'
  • 배우 이태임과 가수 예원의 욕설 현장이 담긴 영상이 공개되면서 패러디가 쏟아지는 가운데 이번엔 치킨 광고까지 등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30일 치킨 브랜드 기발한 치킨은 공식 유튜브 채널에 너 어디서 반마리니?(feat. 손호준)라는 제목의 영상을..
  • 고우리, 젖은 채로 아찔한 '위아래 댄스'
  • 레인보우 고우리가 드라마 여왕의 꽃에서 클럽녀로 변신해 돋보이는 매력 발산했다.지난 29일 방송된 여왕의 꽃 6회. 서유라(고우리)는 이날 클럽을 찾아 화끈한 흥을 발산하며 화려한 폭탄주 제조 기술을 선보이는가 하면 섹시댄스로 시선을 집중..
  • 차두리, 월드컵부터 아시안컵까지 14년의 기록
  • 지난 10여년간 한국 축구를 든든히 뒷받침해온 차두리(35FC서울)가 이제 대표팀 유니폼을 벗는다.31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뉴질랜드와의 평가전은 그의 마지막 A매치다.당초 2015 호주 아시안컵을 마치고 바로 은퇴하려 했으나 박수를..
  • '코리안' 연속 우승 중단···크리스티 커 우승
  • 올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 불어닥친 코리안 연속 우승 태풍이 일단 소멸됐다. 이미림(25NH투자증권)과 뉴질래드 교포 리디아 고(18)가 3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칼스배드의 아비아라 골프장(파726천593야드)에서 열린 KIA 클래식 4라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