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역 1조弗 잔치판…재뿌린 ‘환율 급락’

당국 방어선 1080원 뚫려 ‘경제동력’ 수출 치명적
내수 부진에 설상가상…중기 손익분기점 1102원
이미 한계상황 넘은셈…산업체질 강화 급선무

환율 하락의 먹구름이 몰려오고 있다. 원·달러 환율은 10일 외환당국의 방어선인 1080원선을 뚫고 수직 하강했다. 환율 하락이 걱정스러운 것은 우리 경제를 견인하는 수출 기업에 치명적인 타격을 줄 수 있기 때문이다. 세계가 무역전쟁에 돌입한 상황이니 더욱 그렇다. 지난해에 이어 이날 무역 1조달러의 금자탑을 세운 한국으로선 자축보다는 우려 쪽에 시선이 쏠릴 수밖에 없다.

이날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2.7원 떨어진 달러당 1079원에 마감했다. 종가 기준으로 지난해 9월9일(1077.30) 이후 15개월래 최저치다.

원화 환율은 올 들어 줄곧 내리막길을 걸어왔다. 작년 말(1151.8원)보다 72.8원이나 폭락했다. 한국의 원화가치 상승(환율 하락)은 세계 주요국 중에서 가장 높은 수준이다.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미국의 3차 양적완화(QE3) 발표 전인 9월21일부터 지난달 말까지 달러화 대비 주요국 통화의 가치상승률을 분석한 결과 원화 절상률이 2.9%로 신흥국 통화 중 가장 높았다.

환율 하락은 수출로 먹고사는 우리에겐 악재다. 환율이 떨어지면 수출 제품의 가격경쟁력이 떨어져 수출 기업의 채산성이 나빠진다. 가뜩이나 내수 부진으로 어려움을 겪는 우리로선 엎친 데 덮친 격이다.

환율은 대기업보다는 중소기업이 더 취약하다. 수출 중소기업의 손익분기점 환율이 달러당 1102원이란 조사 결과도 있다. 한국무역보험공사가 380개 수출기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해 이날 내놓은 수치다. 현재 환율 1080원 수준이라면 대기업은 손익분기점(1059원)에서 조금 여유를 가지지만 중소기업은 이미 한계상황을 한참 넘었다는 뜻이다.

환율 하락은 미국, 유럽 등의 유동성 공급 확대와 우리나라의 외환보유액 증가, 국내외 금리 차, 국가신용등급 상향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것으로 판단된다.

지식경제부는 이날 오전 11시6분까지 잠정 집계한 결과 수출 5128억달러, 수입 4872억달러를 각각 기록해 연간 무역 1조달러 돌파로 ‘세계 무역 8강’에 올랐다고 밝혔다. 지난해의 1조달러 달성 시점(12월5일)보다 5일 뒤로 밀린 것이다. 이는 세계 경기 침체가 직접적인 원인이지만 환율 하락도 상당 부분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이 여파로 올해 10월까지 수출은 작년 동기보다 1.3% 줄었다.

경제 전문가들은 원화강세 시대를 맞아 우리 산업의 체질을 강화하는 등 근본 대책을 서둘러 준비해야 한다고 주문한다. 서정훈 외환은행 경제연구팀 연구위원은 “수출기업은 연구·개발(R&D) 투자에 박차를 가해 환율 하락, 세계경기 둔화를 이겨낼 수 있는 기술 경쟁력을 확보해 나가야 한다”고 조언했다.

류순열 선임기자, 황계식 기자 cul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하늘 날다 떨어진 男···사망 과정 '생중계'
  • 한 이탈리아 남성이 최근 스카이다이빙의 변형의 일종인 '윙슈트 점프'를 시도하다가 추락사하는 과정을 페이스북을 통해 생중계해 충격을 주고 있다. 28일(현지시간) 데일리메일 등에 따르면 이틀 전인 지난 26일 이탈리아 국적의 아르민 슈미더(28)는..
  • 아유미, 日 그라비아 화보 첫 도전 '노출 상당'
  • 일본에서 이토 유미란 이름으로 배우 활동에 나선 아유미가 그라비아 화보에 도전했다.지난 26일 일본의 한 매체는 이토 유미가 그라비아에 첫 도전했다고 보도하며 화보 컷을 공개했다.공개된 화보에서 아유미는신체 중요 부위만 살짝 가린 파격적인..
  • 쥬얼리 출신 이지현, 협의 이혼
  • 쥬얼리 출신 배우 이지현(33)이 결혼 3년 만에 협의이혼했다.이지현은 지난 25일 수원지법에서 열린 3차 조정기일에서 남편 A씨와 이혼에 합의했다.이지현은 앞서 지난 3월 이혼을 신청했다. 당시 위자료나 재산분할 없이 두 자녀들에 대한 친권자 및 양육..
  • 박인비, 3주 동안 깁스…에비앙 출격 불발
  • 29일 기자회견장에 나온 박인비116년 만에 열린 올림픽 여자골프에서 금메달을 딴 박인비(28KB금융그룹)가 재활에 들어가 메이저대회 에비앙 챔피언십 출전을 포기했다. 박인비는 29일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오는 9월 15일(현지시..
  • 임창용, 오재원에게 돌발 견제구
  • 기아 타이거즈 투수 임창용(40)이 두산 베어스 오재원(31) 선수에게 견제구를 던졌다.기아는 27일 광주 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에 5-3으로 승리했다.문제의 장면은 9회초 2아웃 상황에서 일어났다. 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