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삭 61kg 감량, "왜 포대자루를 입고 있었는지…"

이삭 61kg 감량 (사진 : SBS `놀라운대회 스타킹-몸짱킹` 화면 캡처)
'스타킹'의 코너 '몸짱킹'의 참가자 이삭이 61kg을 감량해 화제다.

지난 12월 8일 방송한 SBS '놀라운 대회 스타킹-몸짱킹' 특집에는 초고도 비만이었던 이삭이 150일간 체중 146kg에서 85kg으로 61kg을 감량해 보는 이들의 눈길을 끌었다.

도전자 이삭의 트레이너 이영만은 "이삭이 한 번도 살이 빠져본 적이 없다"며 "근육이 없어서 최악의 몸 상태였기 때문에 근력을 많이 키우고 유산소 운동을 많이 했다"고 감량 비법을 공개했다.

이어 이삭은 "왜 포대자루를 입고 있었는지 모르겠다. 포기하고 싶은 적도 많았다"고 우승 소감을 밝혔다.

이 방송을 접한 네티즌들은 "이삭 61kg 감량, 독하다", "이삭 61kg 감량, 정말 대단하다", "이삭 사람이 달라졌다"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연예뉴스팀 en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뉴스 POLL
국과수는 "독극물 분석, 질식사, 외력에 의한 사망 여부 등을 분석했으나 유병언의 시신이 부패가 심해 사망 원인 판명 불가"라고 부검 결과를 발표했습니다. 부검 결과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십니까?
부검 결과를 신뢰하며 믿는다
부검 결과가 의심스럽고 믿을 수 없다
잘모르겠다
  • 8월 1일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