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신월동 기부천사' 1억원 수표 자선냄비 넣어

60대 안팎 추정 익명 후원자
1억원 수표 자선냄비 넣어
구세군 “작년과 동일인 추정”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지난해 이어 올해도 구세군 자선냄비 거리 모금함에 1억원짜리 고액 수표가 등장해 연말 자선 분위기가 한껏 고무되고 있다.

한국구세군은 9일 오후 6시25분쯤 명동 입구에 설치된 자선냄비 모금함에 익명의 후원자가 1억570만원권 수표를 후원했다고 밝혔다. 60세 안팎으로 추정되는 중년의 후원자는 이날 “어려운 노인분들에게 꼭 써 달라”며 자선냄비에 봉투를 넣은 뒤 택시를 타고 홀연히 사라졌다. 자선냄비본부는 10일 오전 은행에서 계수하는 과정에서 2억원 이하 자기앞수표와 편지가 담긴 봉투를 발견했다.

구세군 자선냄비에 1억570만원을 기부한 익명의 편지와 수표.
‘신월동 주민’이라고만 밝힌 편지에는 “평생 부모님은 이웃에게 정도 많이 주고 사랑도 주고 많은 것을 나눠줬다. 그러나 호강 한 번 못하고 쓸쓸히 생을 마감하고 고인이 됐다. 부모님의 유지를 받들어 작은 씨앗 하나를 구세군의 거룩하고 숭고한 숲속에 띄워보낸다”는 내용이 적혀 있었다.

구세군 측은 “익명으로 기부할 경우 기부자의 뜻에 따라 신원 파악을 하진 않는다”며 기부금은 기부자의 희망대로 노인들을 위한 복지사업 지원에 쓰겠다고 밝혔다.

1년 전인 지난해 12월4일에도 명동 구세군 자선냄비에서 편지와 1억1000만원짜리 수표가 발견됐었다. 검은 정장을 입은 한 60세 안팎의 노 신사가 익명으로 하얀색 편지봉투를 넣고 홀연히 사라진 것. 구세군 관계자는 지난해 쓴 편지와 필적이 비슷한 점으로 미뤄 동일 인물이 2년 연속 1억여원 수표를 기부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김태훈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옥에서 온 가족···배변 못 가려 2세 아들 살해
  • 배변을 가리지 못한다는 이유로 두 살 아들을 폭행해 숨지게 한 엄마와 딸의 범행을 은폐하려 한 외할머니가 잇따라 기소됐다. 외신들은 이들을 가리켜 지옥에서 온 가족이라고 부른다.지난 28일(현지시간) 미국 CBS 뉴스와 뉴욕데일리뉴스 등 외신들에..
  • 라미란 "출연료 100배 올랐다"
  • 배우 라미란이 출연료에 대해 솔직하게 털어놨다.라미란은 29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출연료가 100배 올랐다는 게 사실이냐는 질문에 처음 시작할 때 워낙 적은 액수라서 100배라고 해도 그렇게 많지 않다고 밝혔다.또 라미란은 항간에 나돈 CF..
  • 이동건 "여자친구 지연, 내 개그 재미없어해"
  • 배우 이동건이 여자친구 티아라 지연을 언급했다.29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조윤희는 이동건이 개그를 위해 고군분투하지만 내 유머코드와는 잘 맞지 않는다고 말했다.이에 이동건은 여자친구한테도 이러는가라는 질문에 여자친구도..
  • 테임즈 음주단속 적발… NC 'PO 비상'
  • 프로야구 플레이오프 직행 티켓을 확보한 NC에 대형 악재가 터졌다. 팀 내 중심타자 에릭 테임즈(사진)가 음주 운전으로 적발돼 플레이오프에 나서지 못할 가능성이 높아졌다.NC 구단은 테임즈가 지난 24일 오후 11시쯤 어머니와 함께 창원시 마산의 한 식..
  • 오승환 "통증 심각하지 않아···100K도 의식 안 해"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교체 원인이 된 허벅지 통증을 두고 심각하지 않다며 내일 경기에서도 등판을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승환은 29일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 홈경기에 1-2로 뒤진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