또 '신월동 기부천사' 1억원 수표 자선냄비 넣어

60대 안팎 추정 익명 후원자
1억원 수표 자선냄비 넣어
구세군 “작년과 동일인 추정”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지난해 이어 올해도 구세군 자선냄비 거리 모금함에 1억원짜리 고액 수표가 등장해 연말 자선 분위기가 한껏 고무되고 있다.

한국구세군은 9일 오후 6시25분쯤 명동 입구에 설치된 자선냄비 모금함에 익명의 후원자가 1억570만원권 수표를 후원했다고 밝혔다. 60세 안팎으로 추정되는 중년의 후원자는 이날 “어려운 노인분들에게 꼭 써 달라”며 자선냄비에 봉투를 넣은 뒤 택시를 타고 홀연히 사라졌다. 자선냄비본부는 10일 오전 은행에서 계수하는 과정에서 2억원 이하 자기앞수표와 편지가 담긴 봉투를 발견했다.

구세군 자선냄비에 1억570만원을 기부한 익명의 편지와 수표.
‘신월동 주민’이라고만 밝힌 편지에는 “평생 부모님은 이웃에게 정도 많이 주고 사랑도 주고 많은 것을 나눠줬다. 그러나 호강 한 번 못하고 쓸쓸히 생을 마감하고 고인이 됐다. 부모님의 유지를 받들어 작은 씨앗 하나를 구세군의 거룩하고 숭고한 숲속에 띄워보낸다”는 내용이 적혀 있었다.

구세군 측은 “익명으로 기부할 경우 기부자의 뜻에 따라 신원 파악을 하진 않는다”며 기부금은 기부자의 희망대로 노인들을 위한 복지사업 지원에 쓰겠다고 밝혔다.

1년 전인 지난해 12월4일에도 명동 구세군 자선냄비에서 편지와 1억1000만원짜리 수표가 발견됐었다. 검은 정장을 입은 한 60세 안팎의 노 신사가 익명으로 하얀색 편지봉투를 넣고 홀연히 사라진 것. 구세군 관계자는 지난해 쓴 편지와 필적이 비슷한 점으로 미뤄 동일 인물이 2년 연속 1억여원 수표를 기부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김태훈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익사한 세살배기 난민父 '살 이유가 없어요'
  • 터키 해안에서 싸늘한 시신으로 발견된 시리아인 꼬마 사진에 전 세계가 슬픔에 잠긴 가운데 굳게 닫혔던 영국 정부가 시리아 난민을 수용한다는 관측이 나왔다. 하루 만에 난민열차 운행이 중단된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켈레티 역은 노숙촌으로 변했으..
  • 블랙넛, 바지 벗고 '성기 노출' 퍼포먼스?
  • 힙합계의 악동 블랙넛(본명 김대웅26)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신체 중요부위를 노출하는 듯한 사진을 게재해 논란이 되고 있다.블랙넛은 3일 인스타그램에 속옷을 반쯤 내리고 의자에 앉은 채 자신의 성기 쪽을 바라보며 놀라는 표정을 짓고 있는 사..
  • 박시연 둘째 임신 "올해 가장 큰 축복"
  • 배우 박시연(36)이 둘째 아이를 임신했다.박시연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 가족액터스는박시연이 임신 7개월차에 접어들어 현재 태교에 전념 중이라고 4일 밝혔다.박시연은 2011년 네 살 연상의 남편과 결혼, 2013년 첫 딸을 얻었다. 그리고 2년 만에 둘..
  • 손흥민, 토트넘 '25인 로스터' 포함
  • 400억원을 받고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로 이적한 손흥민(23)이 토트넘 홋스퍼의 25인 로스터에 포함됐다.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4일(한국시간) 20개 프리미어리그 구단으로부터 이번 시즌에 나설 25명의 로스터를 제출받아 홈페이지..
  • 슈틸리케호 10월 평가전 상대 자메이카 유력
  • 슈틸리케호의 10월 평가전 상대는 북중미의 강호 자메이카가 될 것으로 보인다.대한축구협회에 따르면 협회는 내달 13일 한국에서 자메이카와 평가전을 치르는 방안을 두고 자메이카축구협회와 논의중이다.협회 고위관계자는 당초 유럽팀을 염두에 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