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사 "성폭행 후회하고, 씻겨 데려다 줬기에…"

1심서 징역형 받은 50대男
고법 “뉘우치고 있다” 집유 선고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10대 지적장애인을 성폭행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형을 받은 50대 남성이 ‘범행을 뉘우치고 있다’는 이유로 항소심에서 집행유예 판결을 받고 풀려났다. 잇단 성범죄로 사회적 불안이 커진 가운데 내려진 솜방망이 처벌이어서 논란이 예상된다.

서울고법 형사10부(부장판사 권기훈)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1심에서 징역 3년을 선고받은 이모(54)씨에게 항소심에서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을 선고했다고 10일 밝혔다. 또 보호관찰과 함께 4년간 정보공개와 240시간의 사회봉사 및 40시간의 성폭력 치료 프로그램 수강을 명령했다.

이씨는 5월 경기 가평군 한 길가에서 정신지체 2급 장애인 A(15)양을 자신의 차에 태워 집으로 데려간 뒤 성폭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1심 재판부는 “지적장애인을 대상으로 삼은 점과 피해자의 나이가 15세에 불과한 점, 범행 수법 등을 볼 때 죄질이 극히 불량해 엄벌이 불가피하다”며 징역 3년을 선고했다.

하지만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이 피해자의 나이와 장애 정도를 제대로 알아보지 못한 채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인다”며 “범행 후 곧바로 후회하고 피해자에 대한 연민 등으로 피해자를 부둥켜안고 울고 따뜻한 물로 씻겨준 뒤 집 주변까지 데려다 준 것으로 보여 범행 경위 등에 참작할 만한 사정이 있다”고 감형 이유를 밝혔다. 이어 “피해자의 어머니가 이씨 부인의 헌신과 노력을 보고 선처를 구하는 탄원서까지 제출했고, 구금과 재판 과정에서 이씨가 진심으로 참회하면서 속죄하는 태도를 보였다”고 덧붙였다. 원민경 변호사는 “국민 정서를 고려하지 않은 납득할 수 없는 판결”이라고 비판했다.

조성호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남자 시선에 질투'···결혼 4일만에 아내 살해
  • 결혼한 지 불과 4일밖에 되지 않은 30대 남성이 20대 아내를 수차례 구타하고 총으로 쏴 살해한 일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은 브라질의 한 30대 남성이 아내를 구타한 뒤 자리에서 총을 쏴 숨지게 했다고 지난 20일(현지..
  • 박수진-김필, 깜짝 결혼발표? 알고보니···
  • 김필 박수진김필 박수진, 오늘 결혼해요 깜짝 결혼발표? 알고보니김필이 신곡 메리 미(Marry Me)를 발표한 가운데, 박수진과 웨딩 사진이 공개되며 네티즌들의 궁금증이 폭발했다.김필은 오늘(21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에 디지털 싱글 메리 미를 전..
  • 정려원 "성유리, 인사해도 안 쳐다봐"
  • 힐링캠프 성유리힐링캠프 성유리, 과거 정려원 인사 쳐다보지도 않았다 시크한 핑클?힐링캠프 성유리가 과거 핑클시절에 대해 언급해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지난 20일 밤 11시15분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서는 배우 성..
  • '복귀 임박' 이청용 "팀 4~5경기 소화"
  • 지난 1월 아시아축구연맹(AFC) 당시 이청용 모습축구 국가대표 이청용(26크리스털 팰리스)이 조만간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에 복귀할 것으로 보인다. 이청용은 20일(현지시간) 영국 언론 사우스 런던지와 가진 인터뷰에서 지난주 처음 훈련을..
  • '8일만에 선발출전' 강정호, 3타수 무안타
  • (AP=연합뉴스) 피츠버그 파이리츠 유격수 강정호가 21일(한국시간) PNC파크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 경기, 1회초 앤서니 리조의 타구를 잡은 2루수 닐 워커의 송구를 받아 2루 베이스를 밟은 후 1루쪽을 바라보고 있다.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8일 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