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가 첫 150만원 돌파… 괴력의 삼성전자

시총 220조 육박… 코스피시장의 20% 차지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삼성전자가 또 사상 최고가를 갈아치웠다. 코스피가 하락으로 마감한 10일, 삼성전자는 장중 한때 주가 150만원을 돌파하는 괴력을 보였다. 삼성전자의 시가총액은 이날 최대치인 220조원에 육박했다. 전체 코스피시장의 5분의 1에 해당한다.

글로벌 경기침체 속에서도 놀라운 경영실적을 이어간 삼성전자는 폭발적인 상승세로 국내 증시를 견인했다.

올 들어 이날까지 삼성전자 주가의 상승률은 40.9%에 이른다. 같은 기간 코스피 상승률(7.2%)보다 6배가량 높다. 삼성전자 상승분을 제외하면 코스피 상승률은 마이너스권으로 떨어진다. 삼성전자의 힘을 새삼 느끼게 하는 대목이다.

◆연일 사상 최고가, 장중 150만원 돌파


이날 코스피시장에서 삼성전자는 전날보다 1만1000원(0.74%) 오른 149만1000원으로 장을 마쳤다. 전거래일인 지난 7일 세운 사상 최고 기록을 다시 갈아치운 것이다. 종가는 지난해 말(105만8000원)에 비해 40.9% 오른 수준이다. 지난달 22일 140만원을 돌파한 삼성전자 주가는 이날 장중 150만6000원까지 치솟았다.

삼성전자의 시가총액은 이날 219조6223억원으로 불어났다. 올 들어 64조원가량 늘어난 것이다. 시가총액 비중도 19.4%까지 올라갔다. 올 들어 4.4%포인트 상승했다.

최근 주가 강세는 실적 호조와 애플과의 소송이 삼성전자에 유리할 것이란 판단 때문이다. 이런 분석에 따라 외국인들은 삼성전자 주식을 끌어모으고 있다. 지난 3일부터 이날까지 외국인들은 3000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현재 외국인의 삼성전자 보유 비중은 50.40%에 이른다.

이세철 메리츠종금증권 애널리스트는 “지난 3일 미 특허청이 애플의 멀티터치 특허를 재심사한 후 잠정적 무효 결정을 내렸다”면서 “지난 8월의 미국 배심원 평결 배상액 10억5000만달러(약 1조2000억원)도 이달 중 열릴 1심 최종심리에서 감액될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삼성전자와 대조적으로 애플의 주가는 곤두박질친다. 애플의 주가는 최고가인 지난 9월19일 대비 21.2%나 급락한 상태다.

삼성전자 주가가 장중 150만원을 돌파한 10일 서울 서초동 삼성전자 본관에 게양된 회사 깃발이 바람에 펄럭이고 있다.
남정탁 기자
◆삼성전자 주가 전망 ‘맑음’…목표주가 200만원


전문가들은 삼성전자의 올 4분기와 내년 실적 전망 모두 좋을 것으로 보고 주가가 지속적으로 오를 것으로 전망한다. 하이투자증권은 4분기 삼성전자의 영업이익 추정치를 기존의 8조3000억원에서 8조5000억원으로 올렸다. 신영증권은 4분기 영업이익이 9조1000억원에 달할 것으로 예측했다. 메리츠종금증권은 삼성전자의 내년 영업이익을 올해보다 30%가량 늘어난 37조1249억원에 이를 것으로 추정했다.

삼성전자에 대한 투자의견이 매수 일색인 가운데 목표주가 상향 조정도 시작됐다. 신한투자증권은 모바일 시장 지배자로서의 확고한 지위를 확보했다는 점을 높이 평가해 삼성전자의 목표주가를 170만원에서 190만원으로 올렸다. 현재 삼성전자의 목표주가는 대신·동양증권이 200만원으로 가장 높다. KDB대우·NH투자증권이 190만원, 교보증권 185만원, 우리투자·동부증권 180만원 순이다. 이들 증권사와 달리 유진투자증권은 170만원, 하이투자증권은 160만원을 각각 제시한 상태다.

신동주 기자 ranger@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지옥에서 온 가족···배변 못 가려 2세 아들 살해
  • 배변을 가리지 못한다는 이유로 두 살 아들을 폭행해 숨지게 한 엄마와 딸의 범행을 은폐하려 한 외할머니가 잇따라 기소됐다. 외신들은 이들을 가리켜 지옥에서 온 가족이라고 부른다.지난 28일(현지시간) 미국 CBS 뉴스와 뉴욕데일리뉴스 등 외신들에..
  • '음주운전' 호란, 피해자는 환경미화원
  • 클래지콰이 호란(37)이 29일 오전 음주운전 접촉사고로 환경미화원이 다친 것으로 확인됐다.29일 서울 강남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새벽 5시 50분쯤 호란이 지프 랭글러 차량을 몰고 성수대교 남단 인근을 지나다 3차선 도로 길가에 세워진 성동구청 청소 차..
  • 한혜진 "기성용은 낮져밤이" 돌직구
  • 배우 한혜진이 녹화 중 남편 기성용에 대한 폭탄 발언을 던졌다.오는 30일 밤 11시 20분에 방송되는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남성 호르몬 때문에 병원을 찾은 한 아들의 일상이 공개됐고, 자연스럽게 스튜디오에는 연관 토크가 이어졌다.MC 신동엽은 한혜..
  • 테임즈 음주단속 적발… NC 'PO 비상'
  • 프로야구 플레이오프 직행 티켓을 확보한 NC에 대형 악재가 터졌다. 팀 내 중심타자 에릭 테임즈(사진)가 음주 운전으로 적발돼 플레이오프에 나서지 못할 가능성이 높아졌다.NC 구단은 테임즈가 지난 24일 오후 11시쯤 어머니와 함께 창원시 마산의 한 식..
  • 오승환 "통증 심각하지 않아···100K도 의식 안 해"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교체 원인이 된 허벅지 통증을 두고 심각하지 않다며 내일 경기에서도 등판을 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승환은 29일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의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신시내티 레즈와 홈경기에 1-2로 뒤진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