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인지업을 업그레이드하라”… MLB 첫 해 특명

류현진, 다저스서 생존경쟁 돌입
2013년 2월 시범경기 첫 출격 전망
이동거리 멀어 체력 보강도 필수

이제부터는 ‘생존경쟁’이다.

메이저리그 로스앤젤레스 다저스 유니폼을 입는 류현진(25·사진)이 내년 2월부터 본격적인 생존경쟁을 시작한다. 거액을 받고 입단한 만큼 성적으로 그 진가를 입증해야 한다. 아울러 첫해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겨야 메이저리그에 연착륙할 수 있다.

다저스의 스프링캠프는 내년 2월13일 차려진다. 투수와 포수가 먼저 미국 애리조나주 캐멀백랜치스타디움에 모여 몸을 푼다. 야수는 나흘 뒤 합류한다. 2월24일 시카고 화이트삭스와의 경기부터 3월 말까지 열리는 34차례 시범경기가 류현진의 첫 테스트 무대다.

류현진은 우선 체력을 키우는 게 급선무다. 팀당 133경기인 한국과 달리 메이저리그는 162경기를 치른다. 게다가 한국과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먼 곳까지 이동해야 한다. 체력이 뒷받침되지 않으면 일찌감치 지칠 수밖에 없다.

선발로테이션에 합류하는 만큼 류현진은 최대 33∼34차례의 등판을 소화해야 한다. 이에 따라 자연스럽게 투구 이닝도 200이닝을 넘길 것으로 예상된다. 류현진은 한국에서 2006년과 2007년 각각 201과 3분의 2이닝, 211이닝을 던졌다.

류현진이 초호화 선발투수진을 자랑하는 다저스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체인지업을 좀 더 예리하게 다듬어야 한다는 지적이 있다. 류현진은 미국에서 ‘뚱보 투수’ 데이비드 웰스와 비슷하다는 평을 들었다. 외형뿐만 아니라 투구 스타일이 흡사하기 때문이다. 웰스의 주무기가 각도 큰 커브라면 류현진의 필살기는 예리한 체인지업이다.

류현진은 한국에서 체인지업을 앞세워 탈삼진 타이틀을 석권했다. 오른손 타자 바깥쪽에 떨어지는 체인지업으로 타자의 타격 타이밍을 무너뜨렸다. 특히 힘은 좋지만 유인구에 잘 속는 빅리그 타자를 제압하려면 체인지업의 각도를 더욱 날카롭게 만들어야 한다. 일본에서 7년 통산 93승38패, 평균자책점 1.99를 남기고 미국에 건너간 다르빗슈 유(26·텍사스)가 빅리그에 데뷔한 올해 평균자책점 3.90을 기록한 것은 시사하는 바가 많다. 다르빗슈도 다양한 변화구를 장착했으나 메이저리그 타자들의 힘을 이겨내지 못한 것이다. 체인지업이 밋밋하면 장타를 허용할 공산이 크기 때문에 류현진은 체인지업을 효과적으로 던지려면 직구 스피드도 높여야 한다.

류현진의 목표는 두 자리 승수다. 류현진이 생존을 위한 필요조건이기도 하다. 올해 다저스가 속한 내셔널리그에서 두 자릿수 승리를 거둔 투수는 총 16팀에서 46명. 다저스 투수 중 클레이튼 커쇼(14승), 크리스 카푸아노(12승), 채드 빌링슬리·조 블랜턴·애런 해렁(10승) 등 5명이 10승 고지를 밟았다. 3∼4선발이 유력한 류현진은 최소 10승 이상을 올려야 이름값을 했다는 얘기를 들을 수 있다.

류현진이 첫해부터 돌풍을 일으킨다면 다르빗슈가 올해 작성한 일본인 투수 빅리그 데뷔 최다승(16승) 경신도 노려볼 만하다.

한국의 간판 투수와 일본의 대표가 미국에서 선의의 경쟁을 벌일 예정이어서 양국 팬들의 관심도 지대하다. 그보다도 류현진이 2010년부터 3년 내리 가을 잔치에 빠졌던 다저스를 포스트시즌에 올려놓는 데 큰 힘을 보탠다면 전국구 스타로 발돋움할 수도 있다.

김준영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정자' 부족에 허덕···'당신의 가치를 보여라'
  • 설립 1년을 맞이한 영국 국립정자은행이 기증자 부족에 허덕이고 있다. 지난 1년간 은행을 다녀간 기증자는 9명에 불과한 것으로 알려졌다. 은행은 9월 중으로 기증자를 대대적으로 모집하는 광고를 낼 계획이다.남자들이여, 당신의 가치를 증명하라. 기..
  • 박유천, 훈련소 사진 공개 '늠름해'
  • JYJ 박유천의 훈련소 생활이 공개됐다.1일 충남 논산훈련소 홈페이지에는박유천의 모습이 담긴 사진이 올라왔다.사진 속 박유천은 군복을 입은 채 팔짱을끼고 동기들과 늠름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그의 반대편에는프로야구 선수 이태양(한화 이글스)..
  • 나영석 PD "신서유기,이승기 아이디어"
  • 신서유기 나영석 PD가 전 1박2일 멤버들, 강호동 이수근 은지원 이승기와다시 뭉치게 된 이유를 언급했다. 나 PD는 1일 오후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tvN 신서유기제작발표회에서 아이디어를 맨 처음 낸 사람은 이승기였다면서..
  • 추신수, 4타수 무안타…34경기 연속 출루 마감
  •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후반기 선발 출전 연속 출루 행진을 34경기에서 마감했다.추신수는 1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방문경기에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장해..
  • 박지연, KLPGA 드림투어 15차전 우승
  • 박지연(20한국체대)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2015 카이도골프삼대인 드림투어 15차전(총상금 7천만원)에서 우승했다. 박지연은 1일 강원도 원주 센추리21 컨트리클럽 필드밸리코스(파726천334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2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