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엽, 골든글러브 최다 수상 타이 확실

지명타자 후보… 11일 시상식
3루수 박석민·최정 막상막하
투수 나이트, 장원삼과 박빙

한국야구위원회(KBO)가 10구단 창단 논의를 위한 이사회를 열기로 함에 따라 무산 위기에 놓였던 골든글러브 시상식이 예정대로 개최될 것으로 보인다. 그동안 10구단 창단에 반대했던 일부 구단의 태도가 바뀐 것으로 파악되면서 낙관적인 전망까지 나오고 있다.

2012 프로야구 골든글러브 시상식의 관심사는 올시즌 국내로 복귀한 이승엽(삼성)의 역대 최다 수상 타이기록 달성 여부다.

역대 통산 최다 골든글러브 수상 기록은 한대화 전 한화 감독과 양준혁 SBS 해설위원이 보유한 8차례다. 이승엽은 일본 진출 전 1997년부터 2003년까지 1루수 부문에서 7년 연속 황금장갑을 꼈다. 올해는 지명타자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타율 0.307, 21홈런, 85타점을 기록한 이승엽은 경쟁자인 홍성흔(두산), 이호준(NC), 이진영(LG)보다 모든 기록에서 앞서 무난히 최다 수상 타이기록을 세울 것으로 예상된다.

박석민                                최정
박석민(삼성)과 최정(SK)이 맞붙은 3루수 부문에도 눈길이 쏠린다. 박석민(타율 0.312, 23홈런, 91타점)과 최정(타율 0.300, 26홈런, 84타점, 20도루)은 서로 우열을 가리기 힘들 정도로 훌륭한 성적을 올렸다. 타점과 타율, 출루율에서는 박석민이 앞선다. 홈런과 득점, 장타율, 도루에선 최정이 낫다. 출루율과 장타율의 합인 OPS로 살펴보면 박석민이 0.957로 최정(0.923)보다 조금 앞서며 공격력에서는 우위라는 평가가 나온다. 수비에서는 최정이 수비율 0.983으로 박석민(0.966)보다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 박석민은 우승 프리미엄을, 최정은 수비와 주루에서의 우위를 앞세워 각각 수상을 노린다.

투수 부문에서는 나이트(넥센)의 수상 여부가 궁금하다. 나이트는 다승 2위(16승), 평균자책점 1위(2.20)의 뛰어난 성적을 남겼다. 또 유일하게 200이닝을 넘겼다. 나이트의 경쟁자로 다승왕(17승) 장원삼(삼성)이 꼽히지만 평균자책점이 3.55로 높고 157이닝만을 소화한 게 흠이다. 그러나 나이트는 팀 성적이 저조한 데다 외국인 선수라는 점이 걸림돌이다.

남정훈 기자 ch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난 무죄야!'···법정서 '대변' 꿀꺽한 男
  • 법정에서 무죄를 주장하던 한 남성이 사람들이 보는 앞에서 자신의 대변을 집어먹는 일이 발생했다.지난 26일(현지시각) 미국 허핑턴포스트 등 외신들에 따르면 앞선 25일 법정에 선 캘리포니아 출신 앤드류 길버트슨(40)이 판사 앞에서 대변을 집어 입에..
  • 엠버, 가인 지원사격 나선다
  • 가수 가인이 뮤직뱅크에서 신곡 애플(Apple)을 처음으로 공개한다.가인은 지난 12일 자신의 네 번째 미니앨범 하와(Hawwah)에서 파라다이스 로스트(Paradise Lost)와 함께 더블 타이틀곡으로 발표됐던 애플(Apple)을 걸그룹 f(x) 멤버 엠버의 지원사격 속에 27일(오..
  • 민낯에 하의실종까지··· '용감한 아이돌'
  • AOA 설현이 민낯공개부터 아슬아슬한 하의실종 패션을 선보일 것을 예고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지난 주 KBS 2TV 용감한 가족 8화에서 서슴없이 닭을 잡아 용감돌로 급부상했던 설현이 27일 방송될 9화에서 민낯으로 용감하게 카메라 앞에 설 뿐만 아니라..
  • "강정호, 마이너 가는 일 없다"
  •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의 닐 헌팅턴(46) 단장이 위기의 남자로 전락한 강정호(28)에게 변함없는 신뢰를 드러냈다.27일(이하 한국시간) 피츠버그 지역지인 피츠버그 포스트 가젯에 따르면 헌팅턴 단장은 강정호에 대한 우리의 믿음은 조금도..
  • 112년만의 올림픽 골프 누가 출전하나
  • 박인비(27KB금융그룹).남녀 60명으로 제한된 2016년 리우 올림픽 골프 종목에 누가 출전할지 관심이 쏠리는 가운데 올림픽 출전권과 직결되는 세계랭킹 제도가 최근 새롭게 손질됐다.세계여자골프 랭킹 공인 단체들은 지난 12일부터 15일까지 중국 하이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