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분양 무덤의 진원지’ 김포 한강신도시엔 무슨일이?

“미분양 아파트가 많은 지역을 중심으로 계약 포기자가 속출하고 잔금을 완납한 계약자의 항의전화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분양관계자 A씨)

<김포 한강신도시 조감도>

지난 2005년 개발이 시작된 김포 한강신도시가 건설사들의 공급회피 대상 0순위에 오르며 업계에선 ‘미분양 무덤의 진원지’란 평가를 받고있다.

이곳은 최근 속속 입주를 시작하고 있지만 잔여물량을 완전히 털어내지 못하고 있다. 이는 부동산시장 침체와 인프라 구축 미비 등이 원인이란 분석이다.

◆ 3순위 마감, 그리고 3만원 상당의 상품권

상황이 이렇다 보니 건설사들은 미분양 소진을 위해 청약률 뻥튀기, 상품권 제공 등 속칭 ‘꼼수마케팅’에 열을 올리고 있다는 지적이 일고있다.

실제 지난 7월 김포 분양시장이 때 아닌 청약열풍으로 달아올랐었다. 롯데건설이 김포시 한강신도시 Ac-13블럭에 공급한 롯데캐슬 아파트는 3순위에서 청약마감이 됐기 때문. ‘미분양 무덤’이라 불리던 곳이었기에 이는 이례적인 일로 평가됐다.

그러나 이 같은 청약열기와는 달리 한강신도시 롯데캐슬의 실계약률은 저조했다. 이는 청약통장이 필요없는 3순위를 염두에 두고 인근 중개업자를 비롯, 견본주택을 방문하는 상담객을 대상으로 백화점 상품권을 제공하며 청약률을 높이는 ‘허수마케팅’을 시도했기 때문이란 주장이다.

부동산정보업체 에이플러스리얼티 관계자는 “롯데건설이 상품권과 낮은 청약금 전략으로 청약률을 올리는 데는 효과가 있었지만 계약까지 연결하기는 쉽지 않았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대해 롯데건설 관계자는 “상품권 지급은 계약자들에게 단순 성의를 표시한 것일 뿐 특별한 의미는 없다”고 말했다.

◆ 미분양 악재 쉽게 가라앉지 않을 전망

김포 한강신도시는 건설사들이 각종 혜택과 조건을 앞세워 미분양 소진에 나서고 있지만 내년 역시 시장불황이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이에 따라 미분양 악재도 쉽게 가라앉지 않을 전망이다.

한 부동산 전문가는 “적체된 미분양을 소화해줄 수요가 없다는 게 시장 악화를 부채질하는 가장 큰 문제”라고 지적하며 “김포를 비롯한 인근 지역민들을 대상으로 마케팅에 나서고 있지만 중산층 이하 수요가 대부분이어서 중대형 중심의 미분양을 소진하긴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egg0lov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그릇 10개 머리 올리고 날라도···'38년 무사고'
  • 지난 38년간 길이 2m, 폭 20cm짜리 쟁반을 머리에 이고 음식 그릇을 날라온 중국의 60대 남성이 화제다.지금까지 30만그릇 넘게 음식을 날랐는데 단 한 번도 그릇을 깨뜨린 적 없다며 빈틈없는 실력을 자랑한다.23일(현지시간) 중국 환구시보 등 외신들에 따..
  • 엄태웅, '포크레인'으로 논란 6개월 만에 복귀
  • 배우 엄태웅이 영화 포크레인으로 복귀한다.25일 엄태웅의 소속사 키이스트측은 엄태웅이 김기덕 필름에서 제작하고, 이주형 감독이 연출하는 영화 포크레인에 출연한다. 최근 촬영에 들어갔다며 영화의 줄거리나 엄태웅이 맡은 캐릭터는 정확히 알..
  • '도봉순' 박보영 효과? 첫방 시청률 4% 돌파
  • 힘쎈여자 도봉순이 첫 방송부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지난 24일 첫 방송된 JTBC 새 금토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은 시청률 4.04%(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을 기록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드라마 불모지로 여겨진 금토 심야 11시대로 옮긴 이..
  • 류현진, 두번째 라이브피칭도 '굿'···곧 실전투구 할 듯
  •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두 번째 라이브 피칭도 성공적인 평가를 받아 곧 실전투구를 할 것으로 보인다.25일 MLB닷컴 다저스 담당인 켄 거닉 기자는 자신의 트위터에 류현진이 라이브 배팅 훈련 시간에 인상적인 투구를 했다. 다음 경기에서 공..
  • "맨유 남겠다"…루니, 잔류 선언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간판 스타인 웨인 루니(32)가 팀에 남는다. 루니는 24일(한국시간) 맨유 홈페이지를 통해 잔류를 공식 선언했다. 루니는 여러 클럽에서 관심을 보여준 것은 감사하다면서 나는 최근 논쟁들을 끝내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