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아이폰5 첫 개통자 조작논란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아이폰5 개통 1호를 놓고 SK텔레콤이 조작논란에 휩싸였다. 네티즌 사이에서 이를 두고 대기업의 횡포라며 비난을 쏟아내고 있다.

1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시니엔’이라는 아이디의 네티즌이 SK 런칭 1호 탄생의 비밀’이라는 글을 올렸다. 그는 본인이 아이폰 2호 개통자라고 주장했다. 그는 “오후 2시 12분 행사장에 도착했을 때 예약자는 없고 전부 관계자나 스태프였다. 스태프에게 ‘대기자가 없냐’고 물어보니 ‘먼저 오신 분이 있다’고 해서 그런 줄 알았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그는 “오후 5시30분까지 밖에서 기다렸지만 나보다 먼저 왔다는 그분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며 “그런데 오후 6시쯤 되니 여성 한명이 다가오더니 ‘12시쯤 가장 먼저 왔다’며 첫 번째로 줄을 섰다”고 주장했다. “그런데 자정 무렵 1호 개통자 발표를 하는데, 아까 그 여성과는 얼굴과 말투, 복장이 전혀 다른 여성이 등장했다”고 했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6일 오후 10시 SK텔레콤은 서울 청담동 복합문화공간 ‘플래툰 쿤스트할레’에서 아이폰5 개통 이벤트를 진행했다. 행사엔 추첨을 통해 초대된 150명과 동반 1인 등 모두 300여명이 참가했다. 

이 네티즌은 “줄 서 있던 여성을 확실히 봤다. 개통 내내 어이가 없어서 말이 안 나왔다”며 “이게 바로 대기업의 횡포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했다.

7일 0시 SK텔레콤 아이폰5 국내 최초 개통 행사에서, 1호 가입자 안혜진(28세·사진 왼쪽) 씨가 아이폰5를 받고 있다.                                                                                                SKT 제공
공식적으로 아이폰5 1호 개통자는 IT업계 종사자로 알려진 안혜진(28)씨. 그는 74만4000원 상당의 ‘62요금제 1년 무료 이용권’과 각종 콘텐츠 서비스 등 수십만원 상당의 부가 혜택을 받았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은 “다른 데 갔다가 와도 1호로 인정해준 건가” “그럼 사실상 2호가 1호인 것 아닌가” “SK가 일 처리를 잘 못한 거 아닌가요? 얼굴도장만 찍으면 된다는 건가” 등의 의견을 내놨다.

SK텔레콤 관계자는 “당시 워낙 날씨가 추워 안씨를 밖에 계속 세워둘 수 없었다. 그래서 다른 곳에 있다가 와도 1호 개통자로 인정해주겠다고 한 것”이라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전혀 다른 여성이 등장했다는 주장에 대해선 “줄을 선 여성과 안씨는 동일 인물이다. 게시물을 올린 2호 개통자가 착각한 것 같다”고 말했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아기용 자루'에 5살 여아 넣고 치료
  • 미국의 한 치과가 발버둥 치는 여자아이를 아기용 자루에 넣고 치료한 사실이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이 치과는 여전히 영업 중으로 알려졌다.미국 ABC 뉴스 등 현지 매체들에 따르면 조지아주에 사는 엘리자베스(5)는 아빠 제임스, 할머니 이블린과..
  • 배우 한경선, 의식불명 뒤늦게 알려져
  • MBC 일일드라마 위대한 조강지처에 출연 중인 배우 한경선(52여)이 의식 불명 상태인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3일 MBC에 따르면 한경선은 지난달 19일 스태프들과 회식을 마치고 나오다 갑자기 쓰러져 서울 강남성모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의식을 되찾지 못..
  • 이덕화 "술 취하면 아무데서나 가발 벗어"
  • 해피투게더 이덕화해피투게더 이덕화, 술 취하면 아무데서나 가발 벗는다? 광희 이덕화 머리 보며 하는 말이...해피투게더 이덕화의 주사가 공개됐다.지난 2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는 이덕화, 박준규, 개그맨 이홍렬, 방송인 허수경, 제국의아이..
  • 추신수, 볼넷 출루 결승득점···연속홈런은 중단
  •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연속 홈런 행진을 이어가지는 못했지만, 볼넷으로 출루해 팀에 결승 득점을 안겼다.추신수는 3일(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의 캠든야드에서 열린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메이저리그 방문경기에 6번타자 우익수..
  • 우즈, 모처럼 60대 타수···1R 공동 12위
  • 타이거 우즈(40)가 모처럼 60대타 스코어를 작성하면서 톱10 턱밑까지 왔다 .우즈는 3일(한국시간) 미국 웨스트버지니아주 올드화이트 TPC(파707287야드)에서 열린 미PGA투어 그린브라이어 클래식 1라운드에서 버디 7개 더블보기 1개, 보기 1개로 4언더파 66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