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아이폰5 첫 개통자 조작논란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아이폰5 개통 1호를 놓고 SK텔레콤이 조작논란에 휩싸였다. 네티즌 사이에서 이를 두고 대기업의 횡포라며 비난을 쏟아내고 있다.

10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시니엔’이라는 아이디의 네티즌이 SK 런칭 1호 탄생의 비밀’이라는 글을 올렸다. 그는 본인이 아이폰 2호 개통자라고 주장했다. 그는 “오후 2시 12분 행사장에 도착했을 때 예약자는 없고 전부 관계자나 스태프였다. 스태프에게 ‘대기자가 없냐’고 물어보니 ‘먼저 오신 분이 있다’고 해서 그런 줄 알았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그는 “오후 5시30분까지 밖에서 기다렸지만 나보다 먼저 왔다는 그분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며 “그런데 오후 6시쯤 되니 여성 한명이 다가오더니 ‘12시쯤 가장 먼저 왔다’며 첫 번째로 줄을 섰다”고 주장했다. “그런데 자정 무렵 1호 개통자 발표를 하는데, 아까 그 여성과는 얼굴과 말투, 복장이 전혀 다른 여성이 등장했다”고 했다고 전했다.

앞서 지난 6일 오후 10시 SK텔레콤은 서울 청담동 복합문화공간 ‘플래툰 쿤스트할레’에서 아이폰5 개통 이벤트를 진행했다. 행사엔 추첨을 통해 초대된 150명과 동반 1인 등 모두 300여명이 참가했다. 

이 네티즌은 “줄 서 있던 여성을 확실히 봤다. 개통 내내 어이가 없어서 말이 안 나왔다”며 “이게 바로 대기업의 횡포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했다.

7일 0시 SK텔레콤 아이폰5 국내 최초 개통 행사에서, 1호 가입자 안혜진(28세·사진 왼쪽) 씨가 아이폰5를 받고 있다.                                                                                                SKT 제공
공식적으로 아이폰5 1호 개통자는 IT업계 종사자로 알려진 안혜진(28)씨. 그는 74만4000원 상당의 ‘62요금제 1년 무료 이용권’과 각종 콘텐츠 서비스 등 수십만원 상당의 부가 혜택을 받았다.

이에 대해 네티즌들은 “다른 데 갔다가 와도 1호로 인정해준 건가” “그럼 사실상 2호가 1호인 것 아닌가” “SK가 일 처리를 잘 못한 거 아닌가요? 얼굴도장만 찍으면 된다는 건가” 등의 의견을 내놨다.

SK텔레콤 관계자는 “당시 워낙 날씨가 추워 안씨를 밖에 계속 세워둘 수 없었다. 그래서 다른 곳에 있다가 와도 1호 개통자로 인정해주겠다고 한 것”이라고 해명한 것으로 전해졌다. 전혀 다른 여성이 등장했다는 주장에 대해선 “줄을 선 여성과 안씨는 동일 인물이다. 게시물을 올린 2호 개통자가 착각한 것 같다”고 말했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50대 '속눈썹 미남', 길이가 무려···
  • 속눈썹 길이가 무려 3cm에 달하는 50대 남성이 화제다. 이 남성은 자신이 뭔가를 먹은 뒤, 속눈썹이 급격히 자라기 시작했다고 주장해 눈길을 끌고 있다.지난 1일(현지시각)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키예프에 사는 발레리 스..
  • 엠버가 반한 '꿀성대 교관', 훤칠한 외모 '눈길'
  • 꿀성대 교관 훤칠한 외모 눈길...엠버 웃을 때 귀여운 사람진짜사나이 꿀성대 교관의 일상 사진이 여심을 자극했다.지난 1일 오후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 여군 특집2에서는 고산 유격장에서 혹한기 유격훈련을 받는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 'K팝스타4' 케이티김, '미친 고음'에 기립박수
  • 케이티김 니가 있어야 할 곳니가 있어야 할 곳은 거기 케이티김 향한 양현석 무한 애정...울컥 심사평케이티김이 니가 있어야 할 곳을 자신의 스타일로 재해석하며 원곡자 박진영의 기립박수를 받았다.1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서바이벌 오디션 K..
  • 이대호, 시범경기 5타석만에 시원한 홈런포
  • 일본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의 한국인 거포 이대호가 1일 일본 후쿠오카 야후 오크돔에서 열린 라쿠텐 골든이글스와의 홈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 출전해 0-0으로 팽팽히 맞선 4회말 결승 2점 홈런을 치고 있다. 2015.3.1일본 프로야구 소프트..
  • 리디아 고, 유럽여자골프 투어 뉴질랜드 오픈 우승
  •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18)가 유럽여자프로골프 투어(LET) ISPS 한다 뉴질랜드 여자오픈(총상금 20만 유로) 정상에 올랐다. 리디아 고는 1일 뉴질랜드 크라이스트처치의 클리어워터 골프클럽(파725천658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3라운드에서 버디 5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