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 현아, 19禁 소주광고 선정성 논란 ‘섹시vs민망’

 

걸그룹 포미닛의 현아가 출연한 ‘19금’ 소주 광고 영상이 선정성 논란에 휩싸였다.

롯데주류 소주 처음처럼 측은 가수 이효리에 이어 포미닛의 현아, 카라의 구라하, 씨스타의 효린을 새로운 모델로 발탁했다. 세 걸그룹 멤버들과 광고를 촬영한 처음처럼 측은 첫 번째 영상이 조회수 50만건을 돌파하면 다음 영상을 선보이는 방식으로 광고 영상을 공개했다.

이중 현아가 출연한 처음처럼 광고 영상은 미성년자는 볼 수 없는 ‘19금’ 영상으로 지정됐다. 해당 영상 속 현아는 일명 ‘쩍벌춤’ 등 섹시한 댄스를 선보였고, 남성 댄서들과 함께 아찔한 퍼포먼스 호흡을 맞추며 요염한 매력을 과시했다.

현아의 처음처럼 광고 영상을 접한 네티즌들은 “다른 모델들보다 더 섹시하고 화려한 댄스 퍼포먼스가 돋보인다”, “현아의 매력을 극대화한 광고 영상이다” 등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반면 일각에서는 “지나치게 선정적인 분위기라 민망하다”, “19금 경고를 표기했지만 미성년자의 접근이 쉽다” 등 부정적인 의견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편 현아는 지난달 21일 효린, 구하라와 함께 이효리에 이어 처음처럼의 광고 모델로 발탁됐다.

뉴스팀 news@segye.com
사진=처음처럼 광고 영상 캡처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자녀 7명에 조카딸까지 살해한 '엄마'
  • 사진=연합뉴스호주 경찰이 퀸즐랜드주 케언즈의 한 주택에서 어린이 8명을 살해한 용의자로 이들의 어머니 머세인 와리아(37)를 체포했다고 국영 ABC방송은 20일 보도했다.방송에 따르면 수사를 담당하는 브루노 애스니카 경위는 흉기로 살해당한 어린이..
  • 영국 축구 기성용, 헐시티 상대로 리그 3호 골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스완지시티에서 활약하는 국가대표 미드필더 기성용(25)이 리그 3호 골을 터뜨렸다.

    기성용은 21일(한국시간) 영국 헐시티의 KC스타디움에서 열린 2014-2015시즌 프리미어리그 17라운드 헐시티와의 원정 경기에서 전반 15분에 팀 선제골의 주인공이 됐다.

    이날 기성용의 골에는 운이 따랐다. 존조 셸비의 중거리슛이 기성용의 몸에 맞고 굴절되면서 그대로 골로 연결된 것이다.

    선발로 출전한 기성용은 3일 퀸스파크 레인저스를 상대로 시즌 2호 골을 넣은 이후 18일 만에 시즌 세 번째 골을 기록했다.

    그는 8월16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시즌 개막 전에서 첫 골을 넣은 바 있다.

    기성용의 득점으로 스완지시티는 전반 23분 현재 헐시티에 1-0으로 앞서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