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후 "실제로는 부잣집 아들, 3대째 만석꾼"

배우 박시후가 부유했던 유년시절을 고백했다. 

박시후는 최근 SBS '힐링캠프' 녹화에서 "부여에서 3대째 내려오는 만석꾼 집안의 아들로 태어났지만 배우로 성공하고자 무작정 상경했다"고 고백했다. 

하지만 무명시절에도 부유한 집안 덕에 호화로운 생활을 했을 것이라는 모두의 예상과 달리 박시후는 쪽방생활을 하며 힘든 시기를 보냈다고 밝혔다. 

쪽방생활을 하며 연극배우를 시작한 박시후는 "성공 이후 퀄리티를 높이려 일부러 연극한 한 것 아니냐"는 MC의 날카로운 질문에 "연기파 배우 이미지가 욕심나 대학로에 진출했다"고 솔직한 속마음을 고백했다. 

이어 그는 '허세(?)' 때문에 역할도 가려서 했던 단역시절을 고백하며 이병헌, 장동건과 얽힌 에피소드를 털어놓기도 했다. 

연극과 단역배우, 속옷모델을 거쳐 지금의 박시후가 있기까지 10년간의 무명생활은 10일 밤 11시15분 '힐링캠프'를 통해 공개된다. 

정은나리 기자 jenr38@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수술자국에 상심한 아들, 용기 북돋우려···
  • 카메라를 보고 웃고있는 카터군(7)수술흉터에 힘들어하던 7살 아들에게 용기를 주고 싶었던 아빠의 사연이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17일 허핑턴포스트 재팬에 실린선천적인 심장질환으로 수술 받은 카터군(7) 사연은 엄청난 공감을 불러 일으켰다.미국 메..
  • '속옷 노출 시구' 김정민 "시간 되돌릴 수 있다면"
  • 배우 김정민이 두산 베어스 대 롯데 자이언츠의 경기 시구 중 피부색 속옷이 노출되는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했다.김정민은 지난 17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5 타이어뱅크 KBO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 대 두산베어스 경기에 앞서 시구자로 경..
  • ‘연기 안하고 뭐해요?’ 차기작이 궁금한 배우들
  • TV를 틀면 몇 년 째 광고(CF)에서만 얼굴을 볼 수 있는 스타들이 있다.삼시세끼에서 엄청난 요리 실력을 선보이면서도 나 연기 안하고 뭐하니?를 외치던 배우 차승원의 얼굴이 스친다. 최근 온라인상에 ○○○의 근황이 궁금하다 ○○○의 차기작을 빨리..
  • '포크볼 장착'오승환, 공 8개로 시즌 6세이브
  • 끝판대장 오승환(33 한신 타이거즈)이 새롭게 장만한 신무기로 톡톡히 재미를 보며 시즌 여섯번째 세이브를 따냈다.오승환은 18일 일본 효고현에서 열린 2015 일본프로야구 요미우리 자이언츠와의 경기에서 팀이 2-1로 앞선 9회초 마운드에 올라 안타를..
  • 전북, 제주 꺾고 22G 무패 행진 대기록 달성
  • 전북현대가 최초로 22경기 연속 무패를 기록하며 프로축구 K리그 33년 역사를 새롭게 썼다. 전북은 18일 오후 2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제주유나이티드와의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5 7라운드에서 레오나르도의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승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