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활한 피겨퀸… 세계를 홀렸다

김연아 20개월 공백 깨고 NRW대회 우승
합계 201.61점… 女싱글 시즌 최고점 기염

‘피겨 여왕’ 김연아(22·고려대)가 복귀전에서 올시즌 최고점을 받으며 화려한 부활을 알렸다.

‘피겨 여왕’ 김연아가 9일 오후(현지시간) 독일 도르트문트의 아이스스포르트젠트룸에서 열린 NRW 트로피대회 시니어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뮤지컬 ‘레 미제라블’의 음악에 맞춰 멋진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도르트문트=연합뉴스
김연아는 9일(현지시간) 독일 도르트문트의 아이스스포르트젠트룸에서 열린 NRW트로피 시니어 여자 싱글 프리스케이팅에서 129.34점을 받아 전날 쇼트프로그램에서 받은 72.27점을 합쳐 종합 201.61점을 기록하며 가볍게 우승을 차지했다. 이는 아사다 마오(일본)가 전날 그랑프리 파이널에서 작성한 올 시즌 여자 싱글최고점(196.80점)을 훌쩍 뛰어넘는 기록이다. 김연아는 이날 기술점수(TES) 60.82점과 예술점수(PCS) 69.52점, 감점 1점을 받았다. 

‘피겨 여왕’ 김연아가 9일 오후(현지시간) NRW트로피 대회 시니어 여자 싱글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담담한 표정으로 시상식에 참가하고 있다.
도르트문트=연합뉴스
김연아는 이번 대회에서 2010년 밴쿠버 동계올림픽 이후 2년 10개월 만에 개인통산 4번째 200점대 기록을 달성하며 ‘여왕의 복귀’를 화려하게 알렸다. 지금까지 아사다 마오, 안도 미키(이상 일본), 조애니 로셰트(캐나다) 등이 종합 200점을 넘긴 바 있으나 4번이나 200점대 점수를 기록한 선수는 김연아뿐이다. 김연아는 2위 제니아 마카로바(러시아·159.01점)와 큰 점수차를 보이며 밴쿠버 올림픽 이후 첫 우승 트로피도 품에 안았다.

프리스케이팅에서 한 차례 넘어지는 등 실수가 나왔음에도 200점을 넘긴 데서 드러나듯 위기를 슬기롭게 넘기는 노련함과 탁월한 기본 실력이 돋보이는 경기였다. 박자에 맞춰 박수를 보내는 관중의 환호 속에서 링크에 들어선 김연아는 뮤지컬 ‘레미제라블’의 웅장한 오케스트라에 맞춰 애절하게 팔을 움직이며 연기를 시작했다. 트리플 러츠-트리플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와 트리플 플립 점프를 깔끔하게 뛰어오른 김연아는 스핀 연기로 애잔하게 변하는 음악의 흐름에 맞췄다.

그러나 연기 막판 점프에서 오랜 공백으로 체력이 떨어진 탓에 한 차례 넘어진 것은 ‘옥에 티’였다. 세 번의 점프 콤비네이션에서 싱글 처리를 한 것도 감점 요소였다. 김연아는 트리플 살코와 트리플 러츠까지 무난하게 뛰어올랐으나 이어지는 더블악셀-더블 토루프-더블 루프 콤비네이션 점프를 모두 1회전으로 처리하며 약간 흔들리는 모습을 보였다. 트리플 살코-더블 토루프 콤비네이션 점프에서는 연결 동작에서 착지한 직후 엉덩방아를 찧는 흔치 않은 실수를 범하기도 했다.

이후 스핀과 코레오 시퀀스를 아름답게 소화하며 안정을 되찾은 김연아는 더블악셀 점프를 침착하게 뛴 뒤 마지막 체인지풋 콤비네이션 스핀까지 안정적으로 소화해 경기를 마쳤다. 실수가 있었지만 무너지지 않고 경기를 마친 김연아에게 관중은 뜨거운 박수와 환호를 보냈다. ‘키스앤 크라이’ 존에서 기다리던 김연아는 전광판에 기대를 웃도는 점수가 나오자 환한 미소를 지었다.

김연아는 이번 대회의 목표로 잡은 쇼트프로그램의 기술점수 28.00점을 뛰어넘은 데 이어 프리프로그램의 48.00점도 가볍게 뛰어넘으며 내년 3월 캐나다에서 개최되는 세계선수권대회의 전망을 밝게 했다. 더불어 2014년 소치 동계올림픽 출전이라는 새로운 목표를 잡고 시작한 피겨 인생의 ‘제2막’을 통산 네 번째로 200점 고지를 돌파하며 힘차게 열어젖혔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김준영 기자 apenique@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슬람 성지 메카에 섹스숍 개업' 신성모독 논란
  • 한 네덜란드계 모로코 사업가가 이슬람교의 성지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에 섹스 도구를 파는 가게를 연다는 보도가 나와 중동지역에서 큰 논란을 빚었으나 결국 오보로 판명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이번 소동은 '알야움24'라는 모로코의 인터넷 매체가..
  • 수현 "스칼렛 요한슨 흔들거리며···"
  • 수현, 스칼렛 요한슨수현, 스칼렛 요한슨 실체 공개 트레이닝복 입고 흔들거리며 돌아다녀 수현이 스켈렛 요한슨에 대해 언급해 이목을 끌고 있다.지난 23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이하 컬투쇼)에 출연한 수현은 영화 어벤져스2와..
  • 임성한 작가의 데스노트···여주인공도 자살?
  • 압구정백야 임성한 작가압구정백야 임성한 작가, 데스노트는 끝나지 않았다 여주인공도 자살?압구정백야 임성한 작가의 여주인공 박하나가 자살하는 장면이 전파를 탈 예정으로 알려지며 눈길을 끌고 있다.지난 24일 한 매체는 방송 관계자들의 말을..
  • 이대호, 8경기 연속 안타…타율 0.214
  • 일본 프로야구 소프트뱅크 호크스 한국인 타자 이대호(33)가 8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이대호는 25일 일본 후쿠오카 야후오크돔에서 열린 세이부 라이온스와 퍼시픽리그 홈경기에 5번 지명타자로 선발출전해 3타수 1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2회..
  • 판할 감독 "긱스 맨유 차기 감독"
  •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루이스 판할(64) 감독이 차기 맨유 감독으로 라이언 긱스(41)를 지목했다. 판할 감독은 24일 맨유 구단 자체 방송인 맨유TV와 가진 인터뷰에서 긱스에 대한 질문에 내가 떠난 후 맨유의 다음 감독이 될 것이라 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