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父 욕설 뒤로한 채 출근, 母 마지막일 줄은…"

관련이슈 : 오늘의 HOT 뉴스
서울동부지검은 만취해 부인을 바닥에 넘어뜨린 뒤 머리를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한 혐의(상해치사)로 A씨 아버지(55)를 구속기소했다고 20일 밝혔다.

서울 광진구 집에서 출근 준비를 하던 A(26)씨는 안방에서 아버지가 어머니에게 언성을 높이는 것을 보고 화가 치밀어 올랐다. 어릴 때부터 술만 먹으면 어머니와 자신, 남동생을 폭행하던 아버지였다.

별다른 직업 없이 살아온 아버지는 어머니가 자신을 무시한다며 소리를 질렀다. A씨는 아버지의 욕설을 뒤로한 채 집을 나섰다. 그것이 마지막일 줄은 꿈에도 몰랐다. 다음 날 아침 일을 마치고 돌아온 A씨는 어머니의 시신을 발견했다. 아버지가 어머니의 머리채를 잡고 바닥에 수차례 찧어 숨진 것이다.

공판은 23일 서울동부지법에서 국민참여재판으로 열릴 예정이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목소리 잃은 나, 흡연자께 경고합니다'
  • 스페인에서 취득한 석사학위와 미국에서 딴 박사학위. 옆에는 일생을 함께할 아름다운 아내가 있다.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은 손녀들은 만날 때마다 재롱으로 웃음을 선사한다. 사교단체 회장직도 맡았다. 세상 하나 부러울 게 없어 보이지만 어느 날..
  • 한승연, 엄친딸 등극···"혹시 몰라 의대 준비"
  •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한승연이 화제다.지난 1일 방송된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에서는 강남, 김정훈, 한승연, 홍진호, 추성훈, 샤킬 오닐, 신수지가 출연했다.이날 카라의 한승연은 영어 수업 도중 교사의 지목을 받아 영어 문장을 읽었다. 한승연은..
  • 정준하 "20년만에 만난 동창에게 사기 당해"
  • 개그맨 정준하가 지인에게 사기를 당해 피해를 본 경험담을 들려줬다.정준하는 1일 첫 방송된 JTBC 키즈 돌직구쇼-내 나이가 어때서에 출연, 남의 부탁을 잘 거절하지 못하는 자신의 고민에 대해 말했다.그는 주변 사람들이 자신에게 부탁을 해오면 안..
  • 추신수, 3안타 맹타···타율 0.249
  • 미국 메이저리그 후반기 팀 상승세를 이끄는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11번째 한 경기 3안타를 기록하며 쾌조의 타격감을 과시했다. 추신수는 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의 펫코파크에서 열린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방..
  • 강정호, 시즌 13호 홈런···타율 0.290
  • 다시 선발 출전한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시즌 13호 홈런포를 쏘아올리는 등 멀티 히트를 기록했다. 천적 지미 넬슨(밀워키 브루어스)을 상대로는 10타석 만에 첫 안타를 2루타로 장식했다. 강정호는 2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