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년 김일성 남침지원 요구에 중국 "남북대화"

1975년 봄 북한의 김일정 주석이 중국을 방문해 ‘남조선 해방’을 위한 군사적 행동을 지원해 줄 것을 요청했으나 거절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중국은 김 주석의 남침 의지를 만류하면서 오히려 남북대화의 필요성을 강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우드로윌슨센터 ’북한국제문서연구사업’(NKIDP) 프로젝트팀이 15일(현지시간) 공개한 옛 공산권 국가의 비밀 외교전문에 따르면 1975년 4월18일∼26일 김 주석의 방중 때 발표된 양국 코뮈니케는 모든 의제에 합의했다고 돼 있으나 사실은 대남 정책을 비롯해 옛 소련이나 미국 등과 관계 등 주요 이슈에서 견해차가 컸다.

평양주재 동독대사관이 김 주석 방중 직후인 4,5월 본국에 보낸 외교문건 3건은 “김 주석의 방중일정이 급히 짜여 졌다”며 “주요 방중 목적은 인도차이나 혁명 전개 상황을 바탕으로 향후 대남전략을 중국과 조율하기 위한 것”이라고 적고 있다. 당시 공산반군에 의해 캄보디아 프놈펜과 베트남 사이공이 함락되면서 인도차이나 공산혁명이 정점으로 치닫던 시기였다. 김 주석은 4월19일 방중 첫 연설에서 “남조선에 혁명적 상황이 생길 경우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전쟁을 통해 남조선 인민이 오로지 잃을 것은 분계선이며 얻을 건 통일”이라고 강조했다고 외교전문은 전했다.

중국측은 한반도 통일이 7·4 남북공동성명의 3대 원칙(자주·평화·민족 대단결)을 바탕으로 이뤄져야 함을 강조하면서 1973년말부터 답보상태이던 남·북 대화를 지속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동독대사관은 “중국이 미국 및 남한과 대결하려는 북한 정책에 관심이 없음을 드러낸 것”이라며 “한반도에 불안정한 상황을 초래해 중국에도 예측하기 힘든 위험을 야기할 수 있고, 중국이 추진하는 미국, 일본과 관계개선 정책을 위협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김 주석은 당시 마오쩌둥(毛澤東) 주석과 저우언라이(周恩來) 총리를 각각 한차례 면담하고, 덩샤오핑(鄧小平) 부주석과 4차례 회담을 가졌다. 김 주석은 이 방중을 통해 북한의 대남정책에 대한 중국의 전폭적이고 무조건적인 지지를 이끌어내지 못했을 뿐만 아니라 장기적인 차원에서 양국 간 견해차를 확인했다고 동독은 분석했다. 

워싱턴=박희준 특파원 july1s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날개 달린 천사…시리아 아이 추모행렬
  • 터키 해안에서 시신으로 발견된 시리아 난민 아기를 추모하는 행렬이 온라인에서 이어지고 있다.영국 메트로 등 외신들은 네티즌들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시리아 아기의 죽음을 슬퍼하고 있다며 아기의 마지막을 그린 삽화 여러 장이 공개..
  • 맥심 , 성범죄 연상 9월호 전량 회수
  • 맥심코리아가범죄 미화 논란이 인 9월호 잡지를 전량 회수키로 했다.맥심은 4일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발행된 2015년 9월호 뒷면과 해당 기사란에 부적절한 사진과 문구를 싣는 실수를 범했다며 지금까지 MAXIM을 사랑해주신 많은 독자님들께도 이번 일로..
  • 블랙넛, 바지 벗고 '성기 노출' 퍼포먼스?
  • 힙합계의 악동 블랙넛(본명 김대웅26)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신체 중요부위를 노출하는 듯한 사진을 게재해 논란이 되고 있다.블랙넛은 3일 인스타그램에 속옷을 반쯤 내리고 의자에 앉은 채 자신의 성기 쪽을 바라보며 놀라는 표정을 짓고 있는 사..
  • 강정호, 대타로 나와 1안타·1타점
  • 강정호(28피츠버그 파이리츠)가 대타로 경기에 나와 1안타, 1타점을 올렸다.강정호는 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위스콘신주 밀워키의 밀러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밀워키 브루어스와 방문경기에서 2-4로 뒤진 7회초 무사 2루에서 투수 안..
  • 손흥민, 토트넘 '25인 로스터' 포함
  • 400억원을 받고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로 이적한 손흥민(23)이 토트넘 홋스퍼의 25인 로스터에 포함됐다.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4일(한국시간) 20개 프리미어리그 구단으로부터 이번 시즌에 나설 25명의 로스터를 제출받아 홈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