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5년 김일성 남침지원 요구에 중국 "남북대화"

1975년 봄 북한의 김일정 주석이 중국을 방문해 ‘남조선 해방’을 위한 군사적 행동을 지원해 줄 것을 요청했으나 거절당한 것으로 확인됐다. 중국은 김 주석의 남침 의지를 만류하면서 오히려 남북대화의 필요성을 강조한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우드로윌슨센터 ’북한국제문서연구사업’(NKIDP) 프로젝트팀이 15일(현지시간) 공개한 옛 공산권 국가의 비밀 외교전문에 따르면 1975년 4월18일∼26일 김 주석의 방중 때 발표된 양국 코뮈니케는 모든 의제에 합의했다고 돼 있으나 사실은 대남 정책을 비롯해 옛 소련이나 미국 등과 관계 등 주요 이슈에서 견해차가 컸다.

평양주재 동독대사관이 김 주석 방중 직후인 4,5월 본국에 보낸 외교문건 3건은 “김 주석의 방중일정이 급히 짜여 졌다”며 “주요 방중 목적은 인도차이나 혁명 전개 상황을 바탕으로 향후 대남전략을 중국과 조율하기 위한 것”이라고 적고 있다. 당시 공산반군에 의해 캄보디아 프놈펜과 베트남 사이공이 함락되면서 인도차이나 공산혁명이 정점으로 치닫던 시기였다. 김 주석은 4월19일 방중 첫 연설에서 “남조선에 혁명적 상황이 생길 경우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며, 전쟁을 통해 남조선 인민이 오로지 잃을 것은 분계선이며 얻을 건 통일”이라고 강조했다고 외교전문은 전했다.

중국측은 한반도 통일이 7·4 남북공동성명의 3대 원칙(자주·평화·민족 대단결)을 바탕으로 이뤄져야 함을 강조하면서 1973년말부터 답보상태이던 남·북 대화를 지속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동독대사관은 “중국이 미국 및 남한과 대결하려는 북한 정책에 관심이 없음을 드러낸 것”이라며 “한반도에 불안정한 상황을 초래해 중국에도 예측하기 힘든 위험을 야기할 수 있고, 중국이 추진하는 미국, 일본과 관계개선 정책을 위협하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김 주석은 당시 마오쩌둥(毛澤東) 주석과 저우언라이(周恩來) 총리를 각각 한차례 면담하고, 덩샤오핑(鄧小平) 부주석과 4차례 회담을 가졌다. 김 주석은 이 방중을 통해 북한의 대남정책에 대한 중국의 전폭적이고 무조건적인 지지를 이끌어내지 못했을 뿐만 아니라 장기적인 차원에서 양국 간 견해차를 확인했다고 동독은 분석했다. 

워싱턴=박희준 특파원 july1s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시선추적장치'로 본 남녀의 스타일 선호도
  • 영국 데일리메일이 시선 추적 장치를 통해 여성들이 선호하는 남성 스타일, 남성이 선호하는 여성 스타일을 알아봤다.1일(현지시간) 공개된 영상에는 근육질 실험남을 시작으로 호리호리한 보이쉬 스타일과 그리스 신화에 나올법한 문신을 새긴힙스터..
  • 고지용, '슈돌' 출연에 '실망vs기대' 엇갈린 시선
  • 그룹 젝스키스 출신 고지용이 KBS 2TV 예능프로그램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에 아들과 함께 출연한다. 오랜 만의 방송 활동에 팬들의 기대감이 높지만,우호적인 반응만 있는 것은 아니다. 연예 활동을 고사하며 연예인이 아닌 사회인으로 살겠다..
  • 브라이언 "게이설 때문에 환희랑 멀어져"
  • 플라이투더스카이 브라이언이 게이설에 대해 해명했다.브라이언은 1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이태원 같은 데서 동성 친구랑 술만 마셔도 게이 맞네 그러고 지나간다라며 브라이언은, 게이가, 아닙니다!라고 말했다.브라이언은 게이설 때문..
  • '승부차기 혈전' 수원, 서울 꺾고 FA컵 우승
  • 수원 삼성이 피를 말리는 승부차기 끝에 FC서울을 꺾고 6년 만에 대한축구협회(FA)컵 우승을 차지했다. 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6 KEB하나은행 FA컵 결승 2차전 슈퍼파이널에서 수원 삼성은 승부차기 10-9승을 거두고 우승컵과 함께 내년 아시아..
  • FA 이대호 "2017년 소속팀, 나도 궁금해"
  • 추신수(34텍사스 레인저스)가 동갑내기 친구들이 동시에 메이저리그에서 뛰는 건 다시 없을 기회라고 벅찬 기분을 이야기하자, 이대호(34전 시애틀 매리너스)가 나 때문에 다시 없을 기회라고 말하는 것인가라고 한 마디를 툭 던졌다. 아직 새 소속팀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