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68년 美푸에블로호 나포 사건, 北·中관계 복원 위한 의도된 도발”

당시 루마니아 대사 본국 보고
“1·21 청와대습격도 같은 목적”

1968년 북한이 ‘1·21 청와대 습격’과 ‘1·23 미국 푸에블로호 나포 사건’을 계기로 그동안 갈등상태이던 중국과 관계를 우호적으로 바꿨음을 보여주는 옛 공산권 국가의 외교 전문이 공개됐다. 북한이 위기 조장을 통해 내부 결속을 강화함과 동시에 중국과 관계복원을 꾀하려고 잇달아 도발을 감행했을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다. 반면에 북한의 도발은 옛 소련과 다수 사회주의권 국가들의 비판을 받았으며, 특히 소련과 관계는 급격하게 나빠졌다.

24일(현지시간) 미국 우드로윌슨센터 ‘북한국제문서연구사업’(NKIDP) 프로젝트팀이 공개한 루마니아 외교 전문에 따르면 1968년 북한의 도발 후 두 달이 지난 3월16일 왕펑 북한주재 중국 대리대사는 N 포파 루마니아 대사와 면담에서 그동안 북한에 보였던 비판적 태도를 바꿔 지지 발언으로 일관했다. 당시 중국의 문화혁명 추진과 중국과 옛 소련 분쟁 등으로 북·중 관계가 상당히 악화한 상태였다.

포파 대사는 전문에서 “이전까지 북한 노동당과 정부 지도자들, 북한 대내외 정책에 대해 썼던 거친 표현과 대조적으로 왕펑 대사가 태도를 완전히 바꾼 점은 주목할 만했다”고 보고했다. 그는 “왕펑 대사는 미국이 1∼2주일 안에 전쟁을 개시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면서 “중국은 북한을 전면적으로 지지할 것이라는 점을 거듭 밝혔다고 강조했다”고 보고했다. 두 사건을 계기로 중국과 북한 간 과거 다툼이 사라지고 관계는 복원됐다고 포파 대사는 평가했다.

북한은 1968년 1월21일 북한 제124군부대 특수요원 31명을 보내 청와대 습격사건을 자행한 데 이어 이틀 뒤 승무원 83명을 태우고 북한 해안에서 40㎞ 떨어진 동해 공해상에서 임무를 수행하던 미 해군 푸에블로호를 납북해 전면전 위험을 불렀으며, 미국의 외교적 노력으로 11개월이 지나 승무원을 송환했다.

워싱턴=박희준 특파원 july1s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그는 정말 타인의 몸을 이식받을 수 있을까요?
  • 올 4월, 우리는 세계 최초로 머리를 다른 사람의 몸에이식하겠다는 이탈리아의 신경외과 교수와 그에게 머리를 맡기겠다는 러시아의 컴퓨터 프로그래머 기사를 접했다. 아직도 '뇌를 이식하는 거 아니냐'는 네티즌들의 말이 나올 만큼 좀처럼 믿어지지..
  • 낸시랭, "나체로 '난 어리고 탱탱해'"
  • 머슬마니아 낸시랭팝아티스트 낸시랭이 머슬마니아 모델 부분 1위를 차지한 가운데 관리비결이 눈길을 모으고 있다.낸시랭은 지난해 10월 방송된 KBS2 비타민에 출연해 본인을 사랑한다는 구호를 외친다면서 매일 아침 나체로 나는 어리고, 예쁘고,..
  • '이승우 무득점' 한국, 프랑스에 0-1 석패
  • 3일 경기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5 수원 JS컵 U18 국제청소년 축구대회 대한민국과 프랑스의 경기에서 한국 이승우(왼쪽)가 프랑스 수비수와 볼 다툼을 벌이고 있다.한국 18세 이하(U-18) 축구대표팀이 2015 수원 JS컵 U-18 국제청소년 축구대회 최종..
  • 추신수, 2호 홈런·2루타···결승득점까지
  •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23일만에 시즌 2호 홈런을 신고한데 이어 연장 10회말 2루타를 때린데 이어 결승득점까지 올려살아나고 있음을신고했다.추신수는 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오클랜드 에슬레틱스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