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68년 美푸에블로호 나포 사건, 北·中관계 복원 위한 의도된 도발”

당시 루마니아 대사 본국 보고
“1·21 청와대습격도 같은 목적”

1968년 북한이 ‘1·21 청와대 습격’과 ‘1·23 미국 푸에블로호 나포 사건’을 계기로 그동안 갈등상태이던 중국과 관계를 우호적으로 바꿨음을 보여주는 옛 공산권 국가의 외교 전문이 공개됐다. 북한이 위기 조장을 통해 내부 결속을 강화함과 동시에 중국과 관계복원을 꾀하려고 잇달아 도발을 감행했을 가능성을 시사하고 있다. 반면에 북한의 도발은 옛 소련과 다수 사회주의권 국가들의 비판을 받았으며, 특히 소련과 관계는 급격하게 나빠졌다.

24일(현지시간) 미국 우드로윌슨센터 ‘북한국제문서연구사업’(NKIDP) 프로젝트팀이 공개한 루마니아 외교 전문에 따르면 1968년 북한의 도발 후 두 달이 지난 3월16일 왕펑 북한주재 중국 대리대사는 N 포파 루마니아 대사와 면담에서 그동안 북한에 보였던 비판적 태도를 바꿔 지지 발언으로 일관했다. 당시 중국의 문화혁명 추진과 중국과 옛 소련 분쟁 등으로 북·중 관계가 상당히 악화한 상태였다.

포파 대사는 전문에서 “이전까지 북한 노동당과 정부 지도자들, 북한 대내외 정책에 대해 썼던 거친 표현과 대조적으로 왕펑 대사가 태도를 완전히 바꾼 점은 주목할 만했다”고 보고했다. 그는 “왕펑 대사는 미국이 1∼2주일 안에 전쟁을 개시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면서 “중국은 북한을 전면적으로 지지할 것이라는 점을 거듭 밝혔다고 강조했다”고 보고했다. 두 사건을 계기로 중국과 북한 간 과거 다툼이 사라지고 관계는 복원됐다고 포파 대사는 평가했다.

북한은 1968년 1월21일 북한 제124군부대 특수요원 31명을 보내 청와대 습격사건을 자행한 데 이어 이틀 뒤 승무원 83명을 태우고 북한 해안에서 40㎞ 떨어진 동해 공해상에서 임무를 수행하던 미 해군 푸에블로호를 납북해 전면전 위험을 불렀으며, 미국의 외교적 노력으로 11개월이 지나 승무원을 송환했다.

워싱턴=박희준 특파원 july1st@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돈보다 글을 원한 노숙자 덕에 꿈이 생긴 남성
  • 돈이 아닌 글로 인연을 맺은 노숙자와 한 남성이 화제다. 남성은 출퇴근길 마주한 노숙자가 돈보다 글 배우기에 욕심이 많다는 사실에 감동해, 비슷한 처지인 사람을 위한 재단 설립 계획까지 세웠다.지난 2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등 외신들..
  • 성시경 "손석희 심정 이해"···왜?
  • 비정상회담 MC 성시경이 토론 진행의 어려움을 털어놨다.성시경은 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사옥에서 열린 JTBC 예능 비정상회담 100회 기자간담회에서 토론의 가장 어려운 부분이 토론자의 말을 끊는 일이라며 손석희 앵커의 심정을 이해하겠..
  • 허영지, 당돌한 편의점 알바女 변신 성공
  • 허영지가 2일 첫 방송된 드라마 tvN 또 오해영에서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시도해 눈길을 끌었다.지난 2일 첫 방송된 tvN 또 오해영에서 허영지는 21세 윤안나 역을 맡아 배우 허정민과 함께 유쾌하고 쿨한 띠동갑 로맨스를 선보였다.허영지는 그 동안 선보..
  • 오승환, 직구 11개로 1이닝 퍼펙트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다시 한 번 무실점 투구를 했다.오승환은 3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 부시 스타디움에서 열린 필라델피아 필리스전에 6-3으로 앞선 7회초 등판했다.1이닝을 타자 3명으로 간단하게 요리했고, 최고..
  • 박병호, 득점권서 첫 3루타···멀티히트 활약
  • 박병호(30미네소타 트윈스)가 메이저리그 첫 3루타를 때렸다. 득점권에서 주자 2명을 싹쓸이하며 승리를 이끈 영양가 높은 장타였다.박병호의 활약 덕에 미네소타는 4연패에서 탈출했다.박병호는 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의 미닛메이드파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