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노동신문 "'MB 사망했다' 전국에 소문 파다"

북한의 한 언론이 이명박 대통령이 사망했다는 소문이 북한 내에 돌고 있다는 보도를 해 논란이 일고 있다.

北, '대통령 표적지'에 사격훈련 또 공개 북한이 최근 우리 군부대에서 `최고존엄에 대한 모독'이 이뤄졌다며 연일 비난성명을 쏟아내는 등 대남비난 수위를 한층 끌어올리고 있는 가운데 조선중앙통신은 10일 지난 8일 북한 조선인민군이 이명박 대통령의 실명 표적지에 사격하는 장면을 또다시 공개했다. <연합>
북한 노동당 기관지인 노동신문은 11일 "누군가의 입에서 나왔을 리명박놈이 뒈졌다는 소리가 한입두입 건너 어느덧 사실처럼 됐다"고 보도했다. 이 기사의 제목은 '소문 그대로 죽어마땅한 역적'이었다. 북한 관계자들은 북한언론이 남한 대통령의 사망설에 관해 보도한 것은 매우 드문 일이라고 밝혔다.

이 신문은 "소문이 얼마나 통쾌하고도 가슴후련했으면 삽시에 평양은 물론 평안남도와 평안북도, 황해남도와 함경북도 등 전국 각지로 짜하게 퍼져갔겠는가"라고 촌평했다.

이어 "본사 편집국으로 이명박놈이 뒈졌다는 통쾌한 확답을 듣고 싶어 수많은 전화들이 걸려오고 있다. 물론 이런 풍설이 어디에서 어떻게 생겨났는지 알 수는 없다. 소문 그대로 민심의 판결을 받은 이명박놈은 이미 뒈진 것이나 같다"고 보도했다.

북한은 최근 인천의 한 군부대에서 김정일·정은 부자의 사진에 전투구호를 붙인 것에 대해, 이 대통령이 '최고존엄'을 모독했다며 연일 비난을 퍼붓고 있다. 조선중앙TV는 북한 군인들이 이 대통령의 실명과 얼굴 그림이 적힌 표적지에 사격하는 장면까지 공개한 바 있다. 

뉴스팀 new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그릇 10개 머리 올리고 날라도···'38년 무사고'
  • 지난 38년간 길이 2m, 폭 20cm짜리 쟁반을 머리에 이고 음식 그릇을 날라온 중국의 60대 남성이 화제다.지금까지 30만그릇 넘게 음식을 날랐는데 단 한 번도 그릇을 깨뜨린 적 없다며 빈틈없는 실력을 자랑한다.23일(현지시간) 중국 환구시보 등 외신들에 따..
  • 엄태웅, '포크레인'으로 논란 6개월 만에 복귀
  • 배우 엄태웅이 영화 포크레인으로 복귀한다.25일 엄태웅의 소속사 키이스트측은 엄태웅이 김기덕 필름에서 제작하고, 이주형 감독이 연출하는 영화 포크레인에 출연한다. 최근 촬영에 들어갔다며 영화의 줄거리나 엄태웅이 맡은 캐릭터는 정확히 알..
  • '도봉순' 박보영 효과? 첫방 시청률 4% 돌파
  • 힘쎈여자 도봉순이 첫 방송부터 시청자를 사로잡았다.지난 24일 첫 방송된 JTBC 새 금토드라마 힘쎈여자 도봉순은 시청률 4.04%(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을 기록하며 산뜻한 출발을 알렸다. 드라마 불모지로 여겨진 금토 심야 11시대로 옮긴 이..
  • 류현진, 두번째 라이브피칭도 '굿'···곧 실전투구 할 듯
  • 류현진(30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두 번째 라이브 피칭도 성공적인 평가를 받아 곧 실전투구를 할 것으로 보인다.25일 MLB닷컴 다저스 담당인 켄 거닉 기자는 자신의 트위터에 류현진이 라이브 배팅 훈련 시간에 인상적인 투구를 했다. 다음 경기에서 공..
  • "맨유 남겠다"…루니, 잔류 선언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간판 스타인 웨인 루니(32)가 팀에 남는다. 루니는 24일(한국시간) 맨유 홈페이지를 통해 잔류를 공식 선언했다. 루니는 여러 클럽에서 관심을 보여준 것은 감사하다면서 나는 최근 논쟁들을 끝내고 싶..