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이슬러, 대형세단 '2012 뉴 300C' 가솔린 및 디젤 모델 출시


크라이슬러 코리아가 16일 서울 중구 소공동 웨스틴 조선호텔에서 대형세단 '2012 뉴 300C'의 가솔린 및 디젤 모델을 출시, 선보이고 있다.

 크라이슬러는 이탈리아의 '피아트'사와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300C'의 디자인, 안전성, 연료효율성 등을 높였다고 설명했다. 가솔린 모델은 자동차 전문지 워즈오토 선정 '10대 엔진'에 2년 연속 선정된 '3.6ℓ V6 펜타스타 엔진'을 탑재했다. 최고출력 286마력(ps), 최대토크 36.0kg.m를 발휘한다.

미국 브랜드 세단으로는 최초로 8단 자동변속기를 도입하며 공인연비가 이전 모델 대비 7% 향상됐다(9.7km/ℓ).디젤 모델에는 '3.0ℓ V6 터보 디젤 엔진'을 장착했다. 최고출력 239마력(ps), 최대토크 56.0kg.m이다. 연비는 13.8km/ℓ(고속도로주행 18.6km/ℓ, 도심주행 11.4km/ℓ) 수준이다. 가격은 가솔린 모델이 5570만원, 디젤 모델이 5890만원(부가세포함)이다. 

지차수 선임기자 chasoo@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손 안의 칩'으로 세상 사는 '슈퍼 휴먼'
  • 호주 사람들 사이에서 자기 손에 마이크로칩을 넣는 시술이 유행하고 있다.시드니의 한 여성도 마찬가지다. 그는 손만 저어 문을 열거나 카드 결제를 할 수 있다고 말한다. 전혀 놀라울 일이 아니라면서 칩 삽입이 성형수술을 하는 것과 비슷한 이치라..
  • 젝스키스, 16년만의 단독 콘서트 전석 매진
  • 그룹 젝스키스가 16년 만에 개최하는 단독 콘서트가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전성기 시절에 버금가는 인기를 입증했다.26일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오는 9월 1011일 서울 올림픽 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리는 젝스키스의 단독 콘서트 2016 젝스키스 콘서트..
  • '질투의 화신', 고작 2회 만에 '함틋' 제쳐
  • 질투의 화신이 기분 좋은 시청률 상승세를 타고 있다.26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SBS 새 수목드라마 질투의 화신 2회 시청률은 8.3%(전국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직전 방송분(7.3%) 보다 1.0%P 상승한 수치이자 동시간대 2위에..
  • "오승환 혹사 걱정해야 하나? 구속은 늘었다"
  • 오승환(34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이 혹사 우려를 샀다. 미국 스포츠매체 SB네이션은 26일(한국시간) 우리는 오승환의 혹사를 걱정해야 하는가?라는 제목의 기사에서 오승환이 좋은 성과를 내는 투수 중 유난히 많이 던지는 투수로도 꼽힌다고 분석했다...
  • 김현수, 대타로 나서 시원한 2루타···타율 0.321
  •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대타로 출전해 시원한 2루타를 때렸다.김현수는 26일(한국시간) 미국 워싱턴 D.C의 내셔널스 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워싱턴 내셔널스와 방문 경기에서 0-4로 뒤처진 9회초 투수 마이크 라이트 타순에서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