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매매 안하면 현금준다?' 캠페인 논란

정부의 성매매여성 보호 대책을 비꼬는 한 남성단체의 '가짜' 캠페인이 논란이 되고 있다.

29일 남성연대(대표 성재기)에 따르면 이 단체는 28일 '연말연시 성매매 안하시면 현금 41만원을 드립니다'는 제목의 이메일을 대량 발송했다.

위 사진은 해당 기사의 특정 내용과 관련없음
남성연대는 이 글에서 "성매매를 근절하고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남성들의 고결한 도덕적 이상이 간절히 필요하다"며 "지금까지 성매매경험이 있던 분이 앞으로 성매매를 않겠다는 약속을 해주면 현금 41만원을 계좌에 입금해드린다"고 썼다.

이 단체는 여성가족부의 지원을 받아 실시하는 이번 '화이트 스타킹' 캠페인을 통해 성매매가 근절되기를 바란다는 말로 이메일을 끝맺었다.

캠페인 내용이 알려지면서 사람들은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트위터 이용자들은 "불법을 저지르지 않을 것을 조건으로 금전을 준다? 여성가족부가 미쳤다"(eunke****), "나도 받으면 좋겠지만, 정책으로는 아닌 것 같다"(it****)며 황당해했다.

하지만 이 단체에 전화를 걸어도 실제로는 돈을 받을 수 없다. 여성가족부가 이 캠페인을 지원하는 것도 아니다.

이 캠페인은 여성가족부가 성매매 활동을 그만두기로 결심한 여성에게 3년간 한달에 41만원씩의 현금, 법률·의료 서비스를 지원하는 정책을 비판하기 위해 만들어진 것으로 확인됐다.

2005년 여성가족부가 남성들의 성매수를 자제하자는 뜻으로 실시한 '화이트 타이' 캠페인을 패러디한 것이다.

남성연대 성재기 대표는 연합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여성가족부가 자발적으로 성을 사고파는 여성과 남성 양쪽 중 남성은 가해자, 여성은 피해자인 것처럼 일방적으로 규정하는 사실에 반대한다는 뜻에서 이번 캠페인을 기획했다"고 말했다.

성 대표는 "정부가 성매매 여성에 어떤 증빙자료도 요구하지 않고 '성매매를 안하겠다'는 말만 하면 돈을 수십만원씩 주고 있는데 이는 지난 국정감사에서도 전혀 효과가 없다고 지적된 정책으로 세금만 낭비할 뿐"이라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여성가족부는 "사실과 다른 얘기다. 법적으로 대응할지를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불임 부인, 아이 원한 남편 기대에 강아지를···
  • 결혼했지만 아이가 없었던 여성이 남편의 기대에 임신한 척 연기한 소식이 전해져 안타까움을 사고 있다.25일(현지시간) 미국 ABC방송 등 현지 언론은 미국 앨라배마주에서 발생한 동물 학대사건을 전하며 여성은 한순간의 실수로 유죄를 선고받았다고..
  • '상간녀 스캔들' 김세아, SNS 비공개 전환
  • 상간녀 스캔들에 휘말린 배우 김세아(42)가 SNS 계정을 비공개 전환했다.김세아는 26일 상간녀로 지목돼 피소됐다는 소식이 전해진 후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다.김세아가 하루 전만 해도 인스타그램을 전체 공개를 유지하다비공개..
  • 하석진, 리메이크작 '1%의 어떤 것' 출연
  • 배우 하석진이 13년 만에 리메이크 되는 드라마 1%의 모든 것 출연을 확정 지었다.1%의 어떤 것은 지난 2003년 강동원, 김정화가 주연을 맡은 드라마로 방영 당시 수많은 폐인을 양산하며 인기를 끌었다. 2016년 리메이크되는 1%의 어떤 것에서는 하석진..
  • 여자배구, 리우올림픽 최종엔트리 확정
  • 대한배구협회가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본선에 나설 여자 대표팀 최종 엔트리 12명을 26일 확정했다. 일본에서 열린 세계예선에 출전한 14명 중 레프트 이소영과 강소휘(이상 GS칼텍스)가 최종 명단에서 빠졌다. 가장 눈에 띄는 건, 리베로 남지연(IBK..
  • '타율 0.438' 김현수, 27일도 선발
  • 볼티모어 오리올스 벤치에서는 외야수 김현수(28)에게 좀처럼 기회를 주지 않고 조이 리카드(25)에게는 확고한 믿음을 보여준다.시범경기에서 주전 좌익수 자리를 따낸 리카드는 시즌 초반 좋은 활약을 보였으나 최근 성적은 신통찮다.시즌 성적은 타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