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본부 “동해로는 일본해 못 이긴다”

[세계닷컴] “일본해라는 이름이 동해와는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훨씬 높은 비율로 세계의 지도를 차지하고 있다…지금 세계에서 쓰이는 보편적인 이름은 독도보다 다께시마다. 일본해와 다께시마가 결합되면 시너지 효과가 생겨 더욱 일본 영토로 인정될 가능성이 매우 높아진다” (독도본부)

오는 24일 오전 10시에 독도본부 강당에서 독도연대 학술토론회가 열린다. 이날 참석자들은 동해라는 명칭으로는 세계적으로 인정받고 있는 일본해를 이길 수 없으며 이에 체계적인 대책이 마련되어야 된다는 주제를 가지고 토론을 벌인다.

독도본부측은 현재 동해라는 명칭은 세계인이 공통적으로 쓰는 방위개념으로 인식되어 있기 때문에 세계인의 인식을 전제한 고유명사가 필요하다고 주장한다. 때문에 일본해보다 역사적으로나 논리적으로 더 합리적인 이름을 내세워야 하고 이에 동해를 과거 동아시아 사회에서 공통적으로 통용되던 ‘조선해’라 지칭해야 된다고 말한다.

이날 토론회에는 독도박물관 이승진 관장을 비롯해 많은 일본의 자료를 근거로 독도영유권을 밝혀온 부산외대 김문길 교수등이 발제자로 참석한다.

/세계닷컴 유명준기자 neocross@segye.com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E컵 체험 나선 남자들…'목과 허리가'
  • E컵 이상인 여성의 고통과 불편을 몸소 느끼고 이를 해소하고자 남성들이 일일체험에 나섰다.'E컵 데이'를 맞아 1.5kg짜리 무게 추를 어깨에 매단 남성들. 재밌는 듯 웃지만 얼마 지나지 않아 어깨, 목, 허리에 통증을 호소한다.란제리 메이커에 근무하는..
  • 엑소 백현, '달의 연인' 발연기 논란
  • 그룹 엑소 멤버 백현이 선보인 첫 연기에 혹평이 쏟아졌다.백현은 29일 첫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이하 달의 연인)에서 철부지 10황자 왕은 역으로 첫 연기 도전에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왕은은 해수(이지은 분)는 자신의 하녀인..
  • 호란, 3년 만에 이혼 '성격차이'
  • 그룹 클래지콰이멤버이자 가수 호란(본명 최수진)이 결혼 3년 만에 이혼했다.30일 한 매체는호란 부부가 지난7월 협의이혼했다고보도했다.호란은 10년 전 교제했던 첫사랑을 다시 만나 2013년 3월 결혼에 골인했다.그러나 두 사람은 성격 차이 등의 이유로..
  • '이틀 훈련' 황희찬, 중국전 가능하나
  • 축구대표팀 공격수 황희찬(20잘츠부르크)의 어깨가 무거워졌다. 그가 국가대표로 선발된 건 이번이 처음인데, 단 이틀 안에 적응을 마쳐야 한다.황희찬은 29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첫 소집훈련에 참가하지 못했다. 소속팀 경기가 있었기 때문이..
  • 마라도나, 30년 만에 친자 확인···"아들 맞다"
  • 축구의 전설 디에고 마라도나(56)가 30년 만에 제 아들을 아들로 받아들였다. AFP 통신에 따르면 마라도나는 29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집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마라도나 주니어를 가리켜 너는 내 아들이다고 말했다. 마라도나 주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