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병역의무는 분단국의 양보할 수 없는 가치다

유엔 인권위원회가 실형을 선고받고 복역한 종교적 병역거부자에 대해 구제조치를 하라고 우리 정부에 권고한 것은 분단국의 현실을 고려하지 않은 처사로밖에 볼 수 없다. 이번 권고가 구속력이 있는 것은 아니더라도, 그 파장이 자칫 병역의무의 신성한 가치를 흔들고 사회 통합을 저해할 수 있기에 유감을 표시하지 않을 수 없다.
양심의 자유와 국방 의무는 모두 포기할 수 없는 헌법상의 가치다. 그러나 개인의 권리인 양심의 자유가 국민 전체의 존엄과 가치를 지키기 위한 국가의 안전 보장보다 우월하다고 할 수는 없다. 국가 안보가 최우선인 분단국으로서는 결코 양보할 수 없는 가치가 병역 의무인 것이다.
유엔 인권위는 종교적 양심에 반해 행동할 것을 강요하지 않아야 한다는 입장이지만, 종교적 신념에 따른 병역 거부 행동을 양심의 자유로 폭넓게 해석하는 것은 무리다. 우리 대법원은 이미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대해 유죄를 확정한 바 있다. 한국에서 태어난 건강한 장정이 종교적 신념을 이유로 국방 의무를 회피할 수 없음을 최고 법원이 확인한 것이다.
유엔의 이번 권고를 계기로 종교상의 이유로 군 입대를 거부해 형사처벌을 받은 사람들의 청원이 쇄도하고 병역기피 의식이 확산되지 않을까 심히 우려된다. 국방부가 최근 국회에 제출한 ‘종교, 양심에 따른 병역거부자 현황’에 따르면 2001년부터 지난 6월까지 종교 및 양심의 자유 등을 이유로 병역을 거부한 사람이 3654명에 달했다. 이는 우리의 국가 안보와 직결되는 문제라는 점에서 그냥 넘어갈 일이 아니다.
종교적 병역거부자에게 대체복무를 허용해줘야 한다는 주장도 있지만, 이는 군 복무자와의 형평성 문제도 있고, 병역거부 풍토 확산을 불러 국방 의무의 기조를 훼손할 수 있다. 정부는 유엔 인권위의 권고에 대해 우리나라의 특수한 상황을 고려할 때 구제조치가 불가능하다는 입장을 명확히 밝혀야 한다.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멸종위기 고릴라 사살···비난의 화살은
  • 우리에 떨어진소년을 구하려멸종위기 고릴라를 사살한 미국 동물원과 관련해 아이 부모에게 불똥이 튀고 있다. 아들 관리를 잘못해 사고가 벌어졌고, 엉뚱하게 고릴라가 죽었으니 책임을 지라는 네티즌 반응이 쏟아진다.사고는 지난 28일(현지시간) 터..
  • 퇴출성명·검찰고발까지··· "팬들의 반란"
  • 강인슈퍼주니어 팬들과 비스트 전 멤버 장현승의 팬들은 단단히 뿔이 났다. 분을 삭이지 못한 팬들은 퇴출 성명서를 내는가 하면 도를 넘은 악플러를 처벌해 달라며 수사기관에 제3자 형사고발장을 제출하는 등 단체행동까지 불사하고 있다.팬들은 물..
  • 김태호 PD "정형돈 올여름 무한도전 재합류"
  • 개그맨 정형돈(38)이 올여름 무한도전에 재합류할 것으로 보인다. 정형돈은 지난해 11월 불안장애를 호소하며 모든 방송 활동을 중단했다. 30일 MBC TV 무한도전 김태호 PD는 정부세종청사 대강당에서 국토교통부 직원을 대상으로 한 강연에서 정형돈 씨..
  • "무적함대 잡아보자"…결전 준비하는 슈틸리케호
  • 유럽 강호들과 2연전을 치르는 한국 축구 대표팀의 울리 슈틸리케 감독이 30일 오전(한국시간) 독일 프랑크푸르트 공항에 도착, 스페인전이 열리는 오스트리아로 향하는 항공편을 타러 이동하고 있다.슈틸리케호가 유럽모의고사 1교시 준비에 들어간..
  • 류현진, 어깨통증 재발…31일 재활 등판 연기
  • 지난 26일 세 번째 재활 투구 중인 류현진.류현진(29로스앤젤레스 다저스)이 어깨 통증을 호소해 31일로 예정된 재활 경기 등판이 무산됐다. 미국 스포츠전문 채널 ESPN의 버스터 올니 기자는 류현진이 최근 등판 뒤 (어깨에) 근육통을 호소했다. 예정된 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