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수 "한석규 선배님 가장 닮고 싶어"

“얼마전 남자친구랑 우리나라 최고 남자배우를 꼽았는데 만장일치로 ‘그때 그사람들’의 한석규 선배님을 뽑았어요.”
영화 ‘사랑할 때 이야기하는 것들’에서 한석규와 함께 호흡을 맞춘 김지수가 한석규를 가장 닮고 싶은 배우라며 존경과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지수는 “한석규 선배님의 15년 연기생활을 보면 전체적인 느낌이 너무 좋은 배우다. 정말 좋아하고 닮고 싶은 배우”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기본을 잘 지키는 연기가 중요한데 한석규 선배님이 그런 연기자”라며 “요즘 배우들은 나쁘게 얘기하면 연기에 멋을 집어넣으려고 하는 것 같다. 어떤 친구들은 장르적인 연기를 해보이고 싶다고 하는데 이해가 잘 가지 않는다. 배우들이 연기를 하다 보면 뭔가 더 해보고 싶어서 넘어야할 선을 넘으려는 유혹에 빠지게 마련인데 한 선배님은 자신의 캐릭터에 맞게 적정선을 잘 지키는 배우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덧붙였다.
이에 한석규는 “사실 내가 1991년에 MBC 20기로 데뷔했고, 지수씨가 1992년 SBS 2기로 데뷔했다. 지수씨도 나와 같이 TV에서 먼저 출발한 배우이고, 지수씨를 보고 있으면 나이를 먹어가면서 점점 연기의 진면목을 보여가는 것 같아 보기 좋다”며 화답했다.
홍동희 기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학대 받던 사자 33마리, 비행기 타고 고향으로
  • 30일(현지시간) 남아프리카 요하네스버그 국제 공항에서 에모야 맹수 피난처로 사자들을 이동시키고 있다. 인디펜던트 캡처남미 서커스 단체에서 학대받던 사자 33마리가 항공편을 통해 고향 남아프리카에 도착했다. 30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가디언은..
  • 이 어린이가 대륙의 남자가 됩니다
  • 가수 황치열의 어린 시절 모습이 공개돼 화제다.황치열은 지난 2월 자신의 웨이보를 통해 88년도의 저예요! 여러분의 그때는요?라는 글과 함께 어린 시절 사진을 공개했다.해당 사진은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사이트를 통해 다시 한 번 재조명 받으며 뜨..
  • '옥중화' 정다빈, 이병훈표 아역 또 통했다
  • 옥중화에서 어린 옥녀 역을 맡은 정다빈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이병훈 감독의 아역 선구안은 이번에도 옳았다.지난 4월30일 첫방송된 MBC 새 주말드라마 옥중화 1회에서는 옥녀(정다빈 분)가 전옥서에서 태어나 자라게 된 사연이 그려졌다.정다빈은..
  • 김현수, 데뷔 첫 3안타 폭발···타율 6할
  • 김현수(28볼티모어 오리올스)가 메이저리그 데뷔 이후 첫 장타를 포함해 처음으로 3안타 경기를 펼쳤다. 김현수는 1일(한국시간)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 오리올 파크 앳 캠든 야즈에서 열린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홈 경기에 9번 타자 좌익수로 선발 출..
  • 김경태, 일본프로골프투어에서 시즌 2승
  • 김경태(30신한금융그룹)가 일본프로골프투어(JGTO)에서 시즌 두 번째 우승을 달성했다.김경태는 1일 일본 아이치현 나고야 골프클럽(파706천545야드)에서 열린 더 크라운스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3타를 줄여 가타오카 다이스케(일본)와 합계 10언더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