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에서도 한국라면 인기

북한은 지난해 5월 ‘한국 라면 풍년’을 맞았다. 용천 폭발사고가 터지자 남한에서 용천 돕기 운동을 벌이면서 한국 라면이 북한에 대량으로 보내졌기 때문이다. 당시 북한에 보내진 라면은 대부분 중국에서 만들어진 신라면이었다. 이들 라면은 단둥∼신의주를 잇는 압록강 다리인 중조우의교를 통해 북한으로 들어갔다. 이때 북한에 건너간 중국산 신라면은 3만박스가 넘었다. 한 박스에 20개가 들어 있으니 60만개가 북한에 보내진 것이다.
이들 라면 중 상당수는 용천이 아니라 평양으로 실려갔던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북한에서는 신라면 인기가 으뜸인지라 용천이 아닌 평양에서 소비됐다는 것이다. 그 중 일부는 평양시장에서 비싼 값에 거래까지 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한국 라면은 북한에서 그만큼 인기를 끌고 있다. 최근에는 선양이나 단둥에서 중국산 신라면을 사가는 북한 사람이 부쩍 늘어나고 있다는 것이다. 중국산 신라면은 ‘한국탕미라면’이라는 글씨가 붙어 있기는 하지만 모두 중국어로 쓰여진 까닭에 언뜻 봐서는 한국라면인 것을 알아보기 힘들다. 중국의 한 북한 소식통은 “김정일 국방위원장도 가끔 신라면을 먹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북한에도 라면이 없는 것은 아니다. 2000년부터 이른바 ‘꼬부랑국수’라는 이름으로 라면을 만들고 있다. 꼬부랑국수는 평양과 남포 지역을 중심으로 배급됐으며, 지난해부터는 ‘즉석국수’라는 인스턴트 라면을 만들기 시작했다.
즉석국수는 조선보통강상사와 홍콩의 리달무역공사가 합작한 ‘보통강 양해합영회사’에서 만들어지고 있으며, ‘대동강 봉지즉석국수’(봉지라면)와 ‘대동강 고뿌즉석국수’(컵라면)라는 이름으로 팔리고 있다. 즉석국수는 시원한 맛이 나는 국내 라면보다는 설렁탕의 육수 맛이 배어나는 중국식 라면 맛을 닮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선양=강호원 특파원
[ⓒ 세계일보 & Segye.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印 10~20대 자매 '윤간형'···이유가
  • 인도 북부 우타르프라데시 주에서 10~20대 자매에게 '윤간형'과 '나체 행진' 명령이 내려졌다. 인도 카스트 제도의 최하위 계급인 달리트(불가촉천민)에 속한 남성이 위 계급인 자트(농민) 여성과 사랑에 빠져 달아나자, 마을 평의회가 남성의 여동생들에..
  • 최유진, 가녀린 팔 혈압 측정 불가 '충격'
  • 걸그룹 CLC 멤버 최유진이 30일 방송된 MBC 일밤-진짜 사나이 여군특집 3에 첫 등장해 반전체력을 뽐냈다.이날 최유진을 비롯한 출연진은독거미 부대로 가기 위한 첫 관문에 들어섰다.최유진은 162cm에 42kg의 가녀린 몸매로신체검사 당시 혈압 측정조차..
  • 故 은비·리세 1주기···기일에 추모음원 공개
  • 지난해 교통사고로 요절한 레이디스코드 멤버 고(故) 고은비와 권리세의 1주기를 맞아 추모음원 2곡이 발표될 예정이다.30일 레이디스코드 소속사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오는 9월 3일과 7일 두 사람을 추모하는 음원을 발표한다고 밝혔다.고 고은비와..
  • 배상문, 미PGA투어 플레이오프 1차전서 공동 6위
  • 배상문(29)이 미PGA투어 대회에서 공동 6위의 성적을 남겼다. 이번시즌을 끝내고 군입대를 위해 귀국하는 배상문은 31일(한국시간) 미국 뉴저지주 에디슨의 플레인필드 컨트리클럽(파707012야드)에서 열린 미PGA투어 플레이오프 1차전 바클레이스 4라운드에..
  • 추신수 16호 홈런·2타점···승리 수훈갑
  • 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28일(현지시간) 볼티모어 오리올스와의 경기에서 4회 동점 솔로포로 시즌 16호 홈런을 장식한 뒤 더그아웃에서 팀 동료의 환영을 받고 있다.추신수(33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즌 16번째 홈런을 터뜨리고 타점 2개를 보태며 팀..